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001_nkc_01.jpg


진보결집.당원총투표 공동선거운동본부
페이스북 페이지에 더 많은 정보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별도의 가입과 로그인이 없어도 모두 열람 가능합니다.
https://www.facebook.com/roadofinnovationAplan


[웹공보 텍스트]


진보결집으로 제1야당을 교체합시다

흩어진 진보세력을 모으고 혁신하면서 제1야당을 교체합시다.

더 늦기 전에 시대의 소명에, 국민들의 부름에 응답합시다.


당원총투표로 노동당이 결집을 주도하겠습니다.

노동당이 진보정치의 결집을 주도하겠습니다.

당원총투표를 통해 당원들의 힘을 모으고,

진보정치 혁신을 이루겠습니다.


전) 두발규제와 교복반대 및 체벌폐지를 위한 광주지역고등학생 공동대책위 의장 (1991년)
전) 케이블티비 독점규제 및 난시청 해소를 위한 전국대책위원회 집행위원장 (2006년)
전) 지방선거 민주노동당 관악구의원 후보 (16.6% 낙선) (2006년)

전) 진보신당 지방의원단 대표 (2013~2014년)

전) 서울시 관악구의원 (2010~2014)

현) 노동당 서울 관악당협 위원장

현) 한남운수 부당해고 철회와 버스 완전공영제 쟁취를 위한 대책위원회 공동대표

현) 관악정책연구소 ‘오늘’ 이사
현) 희망연대노조 설립 사회복지 법인 ‘(사)희망C’ 이사
현) 중앙사회복지관 소망우체통 솔루션 위원회 위원장



내가 찾던 당대표

기호1, 나 경 채



진보결집! 제 1야당 교체!를 위한 나경채의 3대 제안


1. 당선 직후 진보결집을 위한 공동회의를 소집하겠습니다.

- 2015년 상반기내 진보결집을 완료하겠습니다.

- 노동당이 중심이 되어 진보결집의 원칙과 기준을 제시하고, 이에 동의하는 정당과 단체는 누구와도 함께 하겠습니다.


2. 진보결집에 대한 당원총투표를 추진하겠습니다.

- 진보정치를 결집하는 당론 형성 과정에서 당원총투표를 추진하겠습니다.

- 2015년 3월 정기당대회에 당원총투표(안) 부의, 4월 중 당원총투표 실시하겠습니다.


3. 2016년 총선 승리! 진보정치 리더쉽을 교체하겠습니다.

- 2016년 총선에서 유력한 제 3당으로 진보정치를 세우겠습니다.

- 노동당이 주도하여 진보정당과 노동, 빈민, 농민, 시민세력을 결집하면 가능합니다.

- 한 두명의 명망가로 상징되는 진보정치의 리더십을 교체해야 합니다. 노동당의 젊은 정치인들이 그 흐름을 주도하겠습니다.



믿을 수 있는 진보정치가, 나경채를 말한다.


진보정치를 혁신할 믿을 수 있는 사람,  나경채

김세균(전 진보교연 대표, 서울대 명예교수)


나경채 동지는 사분오열된 진보정치를 다시 결집시키고, 진보정치를 새롭게 혁신할 수 있는 사람입니다. 그와의 만남과 토론에서 진보정치에 대한 확신과 그의 열정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진보정치를 혁신하고, 새로운 리더쉽을 창출할 수 있는 나경채를 지지합니다.


노동정치의 동반자,  나경채

양경규(노동정치연대 공동대표)


나경채 동지와 <노동자정당 추진회의> 활동을 하면서 노동정치, 진보정치에 대한 나경채 동지의 고민을 깊이 있게 알 수 있었습니다. 노동이 중심이 된 진보정치를 새롭게 만들고자 하는 그의 제안에 적극 동의합니다. 그 길에 함께하겠습니다.


투쟁속에 함께해 온 동지,  나경채

조덕휘(전국노점상연합 의장)


노점상, 빈민들에게서 나경채 동지의 인기는 상상을 초월합니다. 관악구의원으로 활동하면서 의회 내에서 제기하고, 싸우기 쉽지 않은 빈민, 노점상 문제에 대해 그 누구보다 앞장서서 발언하고, 용기있게 싸워온 나경채 동지. 그가 나선 길이라면 가장 원칙적인 민중의 길임을 확신합니다.



"내가 찾던 당대표, 나경채를 말한다."

광주의 아들 나경채, 고등학교 운동을 시작하다

나경채에게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사건은 바로 80년 광주항쟁입니다. 어린 시절 현장에서 느낀 사회에 대한 문제의식이 바탕이 되어 고등학생 나경채는 <두발규제, 교복반대 및 차별철폐 광주지역 고등학생 공동대책위> 의장으로 활동하게 됩니다.


평범한 직장인에서, 진보정치 활동가로

2002년 민주노동당에 입당한 나경채는 회사에서 8시간을 일하고, 8시간을 휴식하고, 하루에 4시간은 나와 가족을 위해 보내지만, 나머지 4시간은 사회의 진보를 위해서 일을 하자고 생각했었습니다. 이후 당원협의회의 사무국장과 위원장으로 활동했고, 당을 대표하여 선거에 나서 관악구의원이 됩니다.


새누리당을 이겨본 사람, 실력파 나경채

한 번의 실패 이후 나선 2010년 지방선거에서 나경채는 2인 선출 선거구의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새누리당 후보 2명을 모두 이기고, 관악구의원에 당선됩니다. 이후 나경채는 의정활동과 정책 활동, 그리고 투쟁에서 항상 자타가 공인하는 최우수 의원이었습니다. 열정과 실력의 나경채, 바로 내가 찾던 당대표입니다.


진보결집.당원총투표 공동선거운동본부
페이스북 페이지에 더 많은 정보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별도의 가입과 로그인이 없어도 모두 열람 가능합니다.
https://www.facebook.com/roadofinnovationAplan


  • 노동희망세상 2015.01.12 08:12
    제 1야당교체. 불가능한꿈이 아니라 우리앞의 현실이 될수 있습니다. 나경채후보를 지지하는 이유입니다.
  • 나경채 2015.01.12 14:09
    고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3.8 여성의 날 공동행동 기획단>을 모집합니다. file 노동당 2019.02.13 241
공지 당 홈페이지 해외 접속 차단 해제 안내 대변인실 2019.01.20 1145
공지 [서명운동] 고 김용균 추모 / 제주 영리병원 철회 / 콜텍 끝장투쟁 선언 노동당 2019.01.18 1259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19896
75973 노동당 장애인위원회 워크숍 개최 new 장종인 2019.02.20 26
75972 [서울시당] 518 광주민중항쟁 망언 규탄 범국민대회에 함께 참여해주세요. file 서울특별시당 2019.02.20 41
75971 현대중공업의 대우조선 인수, 총고용 보장과 하청구조 개혁이 먼저입니다 file 울산광역시당 2019.02.20 42
75970 3.8 여성의날 공동행동 첫 번째 회의를 마쳤습니다! file 신민주 2019.02.19 65
75969 [사무총장 당선인사] 노동당의 도약을 바라는 당원들의 열망을 변화의 힘으로 모아가는 사무총장이 되겠습니다. 박기홍:) 2019.02.18 142
75968 < 대전의 화약고, 한화 대전 공장 폭발사고 진상규명과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촉구 긴급 기자회견 > 대전광역시당 2019.02.18 57
75967 경기도교육청은 학교청소년상담사의 해고를 책임져라 - 경기도교육청 현관 농성을 지지하며 file 경기도당 2019.02.18 47
75966 [사무총장 선거] 낙선인사 차윤석 2019.02.16 246
75965 [관악] 2019년 노동당 서울시당 관악구당원협의회 총회소집 공고 1 박정직 2019.02.13 195
75964 "이주민 혐오 성찰하는 신문스크랩 오픈카카오톡방" 3 꼬치동자개 2019.02.12 212
75963 [사무총장.후보.1번.차윤석] 평소 당에 대한 생각 (당 대의원 대회에 관하여) 차윤석 2019.02.11 350
75962 아주 특별하고 감동있는 장학금 수여식 - 제5회 최인영장학회 이야기 file 경기도당 2019.02.08 230
75961 62일만에 치러지는 故김용균님의 장례식에 함께 해주세요 file 노동당 2019.02.06 486
75960 새해복많이받으세요. 대표단 선거에 대해서 생각난 것을 적어봅니다. 10 지켜보는자 2019.02.02 987
75959 군대에서 택배가 왔습니다. 4 하오펑유 2019.02.01 498
75958 [설맞이 대표단 담화문] ‘함께 꾸는 꿈’을 기대하며 명절을 맞이할 당원분들께 2 file 노동당 2019.02.01 3698
75957 [사무총장.출마의변] 승부의 세계가 아니라, 신념의 세계로 함께 나아갑시다 17 차윤석 2019.01.31 971
75956 [사무총장 출마의 변] 변화를 갈망하는 당원들의 뜻을 모아 담대히 나아가겠습니다. 33 file 박기홍:) 2019.01.31 1095
75955 [낙선사례] 저 붉은 꽃잎들 그러모아 이 광장을 붉게 6 file 기호2번붉은광장노동당선본 2019.01.29 875
75954 [서울시당] 고 김용균님 분향소 서울대병원에 조문을 함께 갑시다 file 서울특별시당 2019.01.29 246
75953 서버 이전 작업에 따른 홈페이지 접속 제한 안내 대변인실 2019.01.28 271
75952 처음엔 투표율이 매우 낮았다는데 놀랐습니다. 1 류중근 2019.01.28 791
75951 [당선인사] 서울시당 위원장 강은실 2019.01.27 537
75950 [수원/오산/화성] 2019년 당협 정기총회 개최 공고 김광원 2019.01.27 259
75949 [부대표 당선인사] 미뤄왔던 우리의 꿈을 이뤄나갑시다 file 서태성 2019.01.26 27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23 Next
/ 29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