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44507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박근혜 퇴진 투쟁을 위한 특별당비 참여 호소

 

특별당비 참여.jpg




박근혜 퇴진 구속을 위한 이갑용 대표 단식투쟁과 노동당 비상행동은 어느덧 17일을 넘기고 있습니다. 노동당은 그동안 대규모 촛불집회에 참여한 시민들과 함께 하기 위해 대형 집회시기마다 수만장의 손피켓과 노동당신문을 배포하고 수백여 개의 현수막을 게시하였습니다.

 

매주 진행하고 있는 노동당 전국공동행동과 각 지역별 촛불과 선전전에 각지의 당원들이 적극 참여하고 있습니다. 박근혜는 언론에 보도된 바와 같이 스스로 물러나지 않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하고 있습니다. 이에 분노하는 국민들의 퇴진투쟁은 1119, 26일 대규모 촛불에 이어 상당기간 지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당에서는 국민총파업 등 사회적 저항운동을 공식 제안할 예정이며 박근혜 퇴진과 함께 재벌, 검찰 등 진짜 주범들을 처벌하는 투쟁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계획입니다.

 

새 대표단 출범 이후 노동당은 열악한 조건에서도 박근혜 게이트 정국에서 당의 활동을 대외적으로 알리고 정치권과 시민사회보다 한발 앞선 의제를 제시하는 등 고군분투해왔다고 자평합니다. 당은 동시에 이 시기를 정치권과 시민사회에 노동당의 위상과 존재감을 제고함으로써 신입 당원 확대, 당원 참여 확대 등 당의 조직적 기반을 다지는 기회로 활용해야 합니다. 그런데 이런 구상을 실현하는 데 열악한 중앙당 재정의 압박이 현실로 다가왔습니다. 새 대표단은 이 정국에서 노동당의 활동과 주의·주장을 알리는 홍보 활동을 더 확대했으면 했지 재정 압박을 이유로 결코 축소하거나 중단하고 싶지 않습니다.

 

중앙당은 지금 10명의 상근자로 박근혜 게이트 정국에서 박근혜 퇴진·구속, 정권교체를 넘어 부패 기득권 세력의 전면 교체를 내걸고 당력을 집중해 싸워왔습니다. 인력기금으로 4명의 상근자를 추가 채용해야 하지만, 시국 대응 사업으로 당보와 홍보물 제작 등의 비용이 이미 과다 지출돼, 상근자 채용을 미루는 방식으로 초과 지출된 재정을 보충하려고 합니다. 그러나 이것만으로는 턱없이 부족합니다. 특히 앞으로가 문제입니다.

 

박근혜 퇴진을 이루고 노동당을 강화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에 당원 여러분들이 특별당비 참여로 함께해 주시기를 간곡히 요청합니다.

 

 

계좌 : 농협 301-0178-2432-61 노동당

입금방식 : 당협+성함 예) 구로OOO

문의 : 02.6004.200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당원 동지들의 뜻을 모아 당명 개정을 추진하겠습니다. 3 노동당 2017.06.16 2865
공지 당대회 관련 일정 공지 (06.23) file 노동당 2017.06.02 3355
공지 2017 당대회준비위 게시판 바로가기 노동당 2017.06.01 3216
공지 [2017희망의종이학프로젝트] 푸른하늘 히로시마 방문단 모집 file 노동당 2017.05.29 3039
74854 [사람과공감/6월월례강연] 라틴 아메리카의 꿈과 현실 “다른 세계는 가능하다” newfile 박수영 2017.06.25 13
74853 경기도당 5기 전국윈원 1선거구 일반명부 보궐선거 유세를 진행했습니다. 2 updatefile 나무(arbo) 2017.06.24 129
74852 "삐딱한 책읽기"(안건모 저)를 소개합니다. 최승현입니다 2017.06.24 75
74851 [대구시당 여성위원회(준)] "날이 좋으니까 우리는 모이고 말한다" 지난 4개월의 모임을 정리합니다:) file 민뎅 2017.06.24 88
74850 [당대회준비위] 조직혁신소위 7차 회의 경과보고 file 2017당대회준비위 2017.06.23 225
74849 [서울시당] 책 읽는 서울을 시작합니다. file 서울특별시당 2017.06.23 108
74848 민주적인 당명 개정은 어떻게 가능한 것일까? 나무를심는사람 2017.06.23 173
74847 법과 제도 file 나무를심는사람 2017.06.23 71
74846 김혜란 동지의 벌금을 모금합니다. 1 updatefile Alexpark 2017.06.23 129
74845 만도헬라일렉트로닉스 비정규직지회 총파업 출정식에 연대했습니다. 인천시당 2017.06.23 63
74844 최저임금 1만원 정치캠페인 file 인천시당 2017.06.22 88
74843 인천시당 [부평계양 서구강화 당협] 6월 당협당원모임 file 인천시당 2017.06.22 86
74842 [울산시당] 2017년 9차 활동 보고서 file 울산광역시당 2017.06.22 99
74841 대구 <교육공간 와> '민중의 눈으로 보는 현대사' 공개특강에 초대합니다. file 예로센코 2017.06.22 79
74840 [당대회준비위] 6차 비전전략소위 회의결과 file 2017당대회준비위 2017.06.22 168
74839 황석영 자전 <수인 1>에 실린 홍세화 고문 이야기 한 대목 엄마아빠똥쌌어 2017.06.22 136
74838 법은 어렵지 않아요 人解 2017.06.22 174
74837 당의미래 논평에 대한 입장 5 신기욱 2017.06.21 958
74836 [당대회준비위] 당원토론회 “사회운동정당? 왜? 어떻게?” ★2부_현장스케치★ file 2017당대회준비위 2017.06.21 931
74835 [당대회준비위] 당원토론회 “사회운동정당? 왜? 어떻게?” ★1부_현장스케치★ file 2017당대회준비위 2017.06.21 543
74834 서울메트로노조 북부 지회장 한상영 당원 빙부상 느림나무 2017.06.21 103
74833 [서울시당] 장애평등교육 후기 file 서울특별시당 2017.06.20 253
74832 [당대회준비위] <당대회 묻고 답한다> 당대회준비위 조직혁신소위 토론회 file 2017당대회준비위 2017.06.20 162
74831 [서울시당] 2017 홍세화 고문 순회 강연을 시작합니다. file 서울특별시당 2017.06.20 351
74830 병역거부자 김진만 당원 감옥 기결방에서.... 베레레 2017.06.20 170
74829 [당의미래]당명개정논의 중단을 다시 한 번 요구합니다 5 막시작 2017.06.20 136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79 Next
/ 28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