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노동당이 만드는 다른 마포는 어떤 모습일까요? 후보들이 직접 지역의 주요 공간을 돌아 봤습니다. 



1. 도시를 바꾸자. 


데이비드 하비는 <반란의 도시>에서 자본은 위기 때마다 도시를 경유하며 돌파구를 찾았다고 말했습니다. 그래서 도시를 바꾸지 않고 새로운 세계를 상상하는 일은 불가능하다고. 도시를 시민에게 돌려주고, 노동의 관점을 입혀 불안정한 삶으로부터 벗어나야 합니다. 불안한 노동, 불안한 거주지, 불안한 장사. 정주가 불가능한 도시는 끊임없이 난민을 만들어내고 있습니다. 


26번째 자치구, 마포구 공덕역에 위한 경의선 공유지에서 쫓겨난 사람들의 연대가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아현역 인근에서 강제집행으로 쫓겨난 아현포차도 있습니다. 이곳은 공유재인 공원의 개발권을 대기업에게 넘긴 공공성 박탈의 장소입니다. 젠트리피케이션의 심장 마포구에서 도시권을 확장시키는 활동, 노동당이 가장 잘 할 수 있습니다. 


다른마포4.jpg




2. 함께 만드는 마을 


까페 우리동네 나무그늘. 염리동에 자리한 나무그늘은 마을을 바꾸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공동체 활동 뿐만 아니라 구정, 시정에 다양한 방식으로 개입하고 있으며 젠트리피케이션 문제에도 활방하게 연대하고 있습니다. 지역 화폐를 비롯한 여러 실험도 진행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지역을 중요하게 여기는 이유는 우선 불안정한 삶의 조건에 맞서기 위해 다양한 구성원들이 힘을 모을 수 있는 장소가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또 중앙정치에 개입하여 존재감을 증명하기 어려운 조건에서, 노동당이 가장 적은 노력으로 의미 있는 성과를 낼 수 있는 최소 단위이기 때문입니다. 이 곳에서부터 차근 차근 존재감을 인정받고 활동기반을 다지고 그 노력의 성과로 당원들의 힘을 모아 지방선거를 준비해야 합니다.


다른마포3.jpg



3. 재생, 보전, 순환


흔히들 공터라 불리우던 공유공간이 어느새 모두 사라져 도시 어디에서도 찾을 수 없게 되었습니다. 반면 개발주의로 인한 무한 확장으로 오래된 것들은 가차없이 사라지고 있습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도시 재생을 들고 나왔습니다. 재생은 다시 생명력을 불어넣는다는 말인데 이 도시 재생이 무늬만 바꾼 재개발로 둔갑하는 곳도 있습니다. 진정한 재생은 우리 삶을 돌보는 문화, 이윤보다 우선하는 장소의 맥락에 대한 존중이 필요합니다. 동네라는 말 자체가 사라진 서울. 삶의 역사가 끊임없이 지워지는 서울. 우리는 이 집단적 불안감으로부터 벗어나야 합니다. 


그래서 동교동 삼거리에 있는 공씨책방을 찾았습니다. 서울시가 미래유산이라고 지정한 곳입니다. 인터넷서점이 들어섰고, 합정에는 알라딘 헌책방이 들어왔고, 곧 교보문고가 들어옵니다. 이런 환경 속에서 젠트리피케이션 문제까지 겹쳐 건물주가 도저히 말도 안되는 임대료 인상을 내걸고 나가라고 합니다. 명도소송이 예상되고 어쩌면 강제집행이 벌어질지 모르지만 미래유산을 지정한 서울시는 아무런 대책이 없습니다. 미래유산을 활성화하기 위한 예산 책정도 없이 생색내기용 정책을 만들었습니다. 


진정으로 재생하며 그것이 사람에서 사람으로 전달되고, 공간이든 사람이든 소모하고 나면 쉬어가며 순환할 수 있는 도시를 꿈꿉니다. 당원과 당활동가들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노동당이 함께 성장하고 쉬고 순환하며 튼튼한 진보정치의 그릇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현주1.jpg



4. 구정감시


지역에서 의미 있는 정치세력이 되기 위해서, 지방선거를 차곡 차곡 준비하기 위해 마포구청과 구의회에 대한 감시와 개입이 일상적으로 필요할 때입니다. 서울시당이 진행했던 <구청이 들썩들썩> 프로그램을 통해 조례/예산 분석, 정보습득, 대항논리 구성 등 구정감시를 위한 역량을 키워가고 있습니다. 이를 더 발전시켜서 마포구청을 상대로 분석, 개입, 대응하는 활동을 시작하겠습니다. 


마포구청에 비해 별다른 여론화 수단을 갖고 있지 못한 사람들에게 노동당이 유용한 채널이 되어야 합니다. 아현포차에서 노웅래 의원 면담을 추진하고 그 힘으로 마포구청까지 협상 테이블로 끌어냈던 것도 정당이 가진 장점을 잘 활용했기 때문입니다. 


5. 그리고


우리가 준비한 이야기는 끝나지 않았습니다만 준비했던 장소가 너무 많아 다 돌지는 못했습니다. 망원시장, 마포구청, 노을공원 등을 돌며 더 많은 이야기를 하고 싶었습니다. 그 이야기는 앞으로 계속 들려드리겠습니다. [다른마포]를 만들기 위해 출마한 후보들을 기억해 주세요. 다른 마포, 맘편한 마포, 색다른 마포, 신나는 마포를 만들기 위해 즐겁게 뛰겠습니다. 


나동2.jpg


다른김준1.jpg


맘편한마포.jpg


신나는마포.jpg


색다른마포.jpg




>> [다른마포] 각 후보 출사표

위원장 후보 기호 1번 나동혁 ->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11308
부위원장 후보 기호 2번 김준->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14964
대의원 일반명부 기호 1번 한소영(공기) ->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11473
대의원 일반명부 기호 5번 경성수 ->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11610
대의원 여성명부 기호 1번 강현주 ->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11290


>> [다른마포] 지지글 모음

- 우리동네 나무그늘 김성섭(마포당원) 

나동혁 지지글 ->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15451

경성수 지지글 ->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15448
한소영(공기) 지지글 ->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15443


- 두리반 유채림 작가 

경성수 지지글 ->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15505


- 인디뮤지션 단편선(마포당원)

나동혁, 경성수, 한소영(공기) 지지글 ->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15707


- 평화단체 전쟁없는세상 상근활동가 이용석

나동혁 지지글 ->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15945


강제집행반대.jpg


공씨책방.jpg


노을공원.jpg


마을.jpg


홍대관광특구.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진상조사위원회 중간보고 및 당 대표 담화문 노동당 2018.04.03 1042
공지 시도당별 주요 일정 노동당 2018.01.24 2880
공지 30년 만의 개헌 추진에 대한 노동당의 대응은? 3 file 정책위원회 2017.12.20 9122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9202
75450 전국당원모임 참가 후기 - new 까치놀(최애란) 2018.04.23 66
75449 ( 간단 후기 ) * 전국 당원모임 댕겨왔다오 1 new 麻.苦 2018.04.23 147
75448 김길오 전 당원이 드리는 글 1 new 구형구 2018.04.23 511
75447 그래서... 2 update 서울촌장 2018.04.22 339
75446 변신님이 댓글 따라...통계자료 분석 예시 2 file 문성호 2018.04.21 482
75445 [전국 당원모임] 노동당 당원 인식 조사 결과 2 updatefile 김한울 2018.04.21 550
75444 [서울시당] 2018년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노동당 서울시당 공직후보자 선출 후보자 등록 결과 공고 서울특별시당 2018.04.20 323
75443 김길오 조직은 자유로운 가해자의 공동체인가요? 통일가해파인가요? + 댓글을 막은 이유 서상영 2018.04.20 816
75442 [안내] 4.21 <전국당원모임> 서울 출발 시간과 장소 알려 드립니다. file 윤철중 2018.04.19 431
75441 [인천시당] 금속노조 결의대회 인천시당 2018.04.19 179
75440 2018 420 장애인차별철폐 인천공동투쟁단 인천투쟁대회 인천시당 2018.04.19 237
75439 아재 뻘타~ 麻.苦 2018.04.19 437
75438 [인천시당] 페미니즘 모임 후기 4 updatefile 인천시당 2018.04.19 376
75437 [응답하라!] "갓치" 하윤정 아닥금지!! update 麻.苦 2018.04.19 733
75436 징글징글허다. 1 김철호 2018.04.19 681
75435 김성수님이야말로 바로 아래 이민정님 글부터 읽어보시지요 14 이장규 2018.04.18 1066
75434 이장규 당원님에게 - 복습을 미루니 팩트에서 뒤지는겁니다. 6 김성수 2018.04.18 748
75433 [안내] 4.21 노동당 당원이 말하기, 드러내기, 되찾기 <전국당원모임> 1 윤철중 2018.04.18 337
75432 유왕상 신입당원님께 3 문성호 2018.04.18 837
75431 [오픈조직] 진상조사위에 아래와 같은 두가지를 요청합니다. 곤양이 2018.04.18 539
75430 enmir(유왕상) 신입당원님께 : 김길오 사태에 관하여 麻.苦 2018.04.17 954
75429 슬픔과 고통에 대한 예의 1 까치놀(최애란) 2018.04.17 750
75428 [동대문당협] 장애평등교육을 진행합니다. file 용혜인 2018.04.17 213
75427 서상영, 이민정님의 사회당계 폭로에 대한 의견(麻.苦님 답변 추가) 39 enmir 2018.04.17 2136
75426 [인천시의회 장시정 후보] 장시정 후보의 안전한 인천만들기 기자회견 3 updatefile 인천시당 2018.04.17 189
75425 [인천시당] 남구 제 1선거구 시의원 장시정 후보 주간일정 (04.16-04.22) file 인천시당 2018.04.17 14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02 Next
/ 2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