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안녕하세요. 여성위원회 위원장으로 출마한 김윤영입니다. (출마의 변▶️  http://www.laborparty.kr/index.php?mid=bd_member&page=4&document_srl=1713757) 부문위원회 선거는 전국당직선거보다 조금 늦게 시작하여, 23일까지 선거운동 기간입니다.

선거운동의 시작과 새해의 시작을 전주의 당원들과 페미니스트들을 만나는 것으로 했습니다. 작년 가을 노동당 여성위원회와 전북도당이 주최하고 전주의 페미니즘 모임이 주관했던 '방방곡곡 페미니즘 특강'을 통해 젊은 페미니스트들을 만났습니다. 강의사회를 보셨던 분이 노동당 여성위원회 신입당원이 되셨습니다. X^D 그리고 인연이 닿은 모임은 지금 여성위원회와 함께 2030 페미니스트 캠프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서로의 힘이 되고 용기가 되며 활동하고 계신 전주의 당원들과 페미니스트들과 무척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먹부림 하고 왔습니다. :)
IMG_2017-01-11 15:19:06.jpg


IMG_2017-01-11 15:19:11.jpg



<사진 설명: 전주에서 당원들, 페미니스트들과 함께 먹고 마신 콩나물국밥, 모주, 케이크, 맥주..>


지난 금요일, 대의원 후보 김세정, 김보영 당원과 함께 부천원종종합사회복지관 투쟁에 다녀왔습니다. 이은주 동지를 만나 오랜만에 인사드리고 새해 첫 집회에 함께했습니다. 작년 말 행정자치부가 내놓은 '전국 가임기지도' 기억하시지요? 여성을 출산의 도구로 보고 필요에 따라 규제하는 모습은 부천원종복지관에서 여성 복지사들에게 일어난 일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가임기 여성은 잘라야한다'는 발언이나, 성희롱에 문제제기 하는 여성을 보복성 해고하는 사회. 여성의 출산은 권리이지 제재와 통제의 대상이 아니어야 할 것입니다. 오랜기간 싸움을 이어오고 계신 이은주동지, 그리고 부천 당협 동지들을 비롯한 대책위 동지들 감사하고 화이팅입니다! 지연호 동지와 집밥에서 차려주신 떡국을 매우매우 맛있게 먹었습니다. 감사합니다.


photo_2017-01-11_11-44-24.jpg
<사진 설명: 부천원종종합사회복지관 투쟁에서 발언하는 김윤영 위원장 후보의 모습>
photo_2017-01-11_11-44-23.jpg
<사진 설명: 이은주 동지와 깔깔 대화중인 김세정 대의원 후보, 김보영 대의원 후보, 김윤영 위원장 후보>
photo_2017-01-11_11-44-25.jpg
<사진 설명: 집밥에서 차려주신 떡국의 맛있어보이는 모습>



지난 토요일, 문예위원회에서 개최한 레드어워드에서 "민중총궐기 페미존"이 울림부문 상을 받았습니다. 페미존은 민중총궐기에서 페미니스트들이 성희롱과 성차별적 집회문화에 문제제기하며 안전하고 평등한 연대 공간을 만들기 위해, 그리고 차별적인 집회 문화 자체를 변화시키기 위해 형성된 프로젝트였습니다. 레드어워드 선정위원회에 따르면 "페미존은 사회적 소수자의 참여와 공감을 끌어냈으며, 집회 문화의 인식과 인권 수준을 크게 강화시키고 다양성을 확립하였다. 연대를 통해 서로를 보호함과 동시에 주체적인 목소리로 설 수 있도록 자긍심을 심어 주었다. 2016년의 페미 존은 광장의 본질적인 의의를 재정립한, 선명한 울림이다." 라고 합니다. 노동당 여성위원회도 함께하였지만,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애써주신 페미존의 페미전사들 감사하고 축하드립니다. ^_^ 함께해서 든든하고 기쁩니다.


photo_2017-01-11_11-44-19.jpg
<사진 설명: '2016 레드 어워드 민중총궐기 페미존'이라고 적힌 명패와 수상 사유가 적힌 종이, 그리고 빨간 새 모양 트로피와 부상으로 받은 앱솔루트 보드카. *종이에 적힌 참가 단체는 일부 잘못 적혀있습니다. 이에 대해서는 문예위원회에 전달하였습니다.>
photo_2017-01-11_11-44-18.jpg
<사진 설명: '2016 RED AWARDS 울림 부문 수상' 이라고 적힌 스크린 앞에서 수상 소감을 밝히고 있는 페미존 주최자 중 한 명인 페미당당의 신화용 당원의 모습>


9일에는 울산 여성위원회 회원들과 만나고 울산 동구 당협 모임에서 당원들께 인사드렸고, 10일에는 경북의 젊은 페미니스트께서 노동당 경북도당과 여성위원회에 당원으로 가입하시기도 했습니다! 



오늘은 대구에서 있는 청학위원회와의 합동유세에서, 그리고 저녁에는 경북도당 유세에서 인사드릴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_^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진상조사위원회 구성 알림 1 진상조사위원회 2018.02.13 954
공지 최근의 사태와 진상조사에 관한 이갑용 대표 담화문 노동당 2018.02.07 982
공지 시도당별 주요 일정 노동당 2018.01.24 508
공지 30년 만의 개헌 추진에 대한 노동당의 대응은? 3 file 정책위원회 2017.12.20 2912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5255
75293 [초대] 언더조직을 '지양'하는 누구나에게 열린 오픈조직입니다. 당산용가리 2018.02.20 335
75292 [예결산위원회] 감사보고서 관련 문의에 대한 답변 1 update 노동당 2018.02.20 190
75291 기본소득대구네트워크 회원모임 안내 file 대구시당 2018.02.20 86
75290 감사보고서 관련 문의드립니다. 오라클 2018.02.19 262
75289 최근 사태에 대한 안산당협의 입장문 1 人形使[狂] 2018.02.19 456
75288 노동당이란 이름이 부끄럽지 않은 후보가 되기 위해, 선거준비를 중단합니다. 1 file 참쑥 2018.02.19 634
75287 공당이 지켜야 할 기본은 지켜주십시오 2 까치놀(최애란) 2018.02.19 511
75286 피해자를 가장하는 것은 좋지 않다. 3 담쟁이 2018.02.19 1394
75285 서울시당 운영위 참관을 하고 실망만 커졌습니다. 서울시당 집행부에게 요구합니다 6 김김정현 2018.02.14 1121
75284 조사위원회로는 부족하다. 1 추공 2018.02.14 612
75283 ■■2017년 12월부터 지금까지 <이-음>: 다양한 삶과 치열한 정견이 공존하는 겨울■■ file rhyme 2018.02.14 315
75282 선거운동을 중단합니다. 나동 2018.02.14 580
75281 [은평당협 당원 성명서] '언더 사건(조직적 해당 행위)'에 대한 전당원 모임을 제안합니다 4 dongglmoon 2018.02.14 1112
75280 서울시당 7기 13차 확대운영위원회 결과 서울특별시당 2018.02.14 350
75279 오픈조직에서 진상조사위원회에 제안드립니다. 곤양이 2018.02.13 559
75278 만나겠다고 대표단. 말했다. 종철. 김. 김길오가 file 人解 2018.02.13 1056
75277 안녕하세요 오픈조직 멤버입니다 file 티비 2018.02.13 908
75276 한 마디 더 보탭니다. 김강호입니다. 8 update 김강호 2018.02.12 1544
75275 [인천시당] 경인고속도로 일반화 사업, 카라아울렛 해결방안 정당연설회 인천시당 2018.02.12 81
75274 [인천시당] [일인시위] 부평미군기지 맹독성 오염물질 주한미군 책임 촉구 인천시당 2018.02.12 76
75273 ‘소위 언더 조직에 의한 당원 간 위계 폭력 및 당무 농단’에 대한 성정치위원회 입장문 2 성정치위원회 2018.02.12 1325
75272 당신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가 - 김길오에게 묻는다 한연화 2018.02.11 1080
75271 [수원오산화성 당원협의회]1월 3~4주차, 2월 1~2주차 활동보고 file 정양현 2018.02.09 175
75270 [지역의제 중심 2018 지방선거 대응, 노동당 당원 네트워크] “우리는 실패보다는 무기력을 두려워합니다” - “조직적 노동당 해당행위 사건”에 부쳐 file 김호원 2018.02.09 1307
75269 [서울시당] 부문위원회/사회운동기구와의 지방선거 간담회 연기 안내 서울특별시당 2018.02.09 24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96 Next
/ 28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