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2019.05.14 07:16

기본소득당이라?

조회 수 301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과거

진보정의당이

진보라는 이름을 그냥 뗏을까요?

'진보' 자체도 부담스러웠던 것입니다.

그래서 '헌법안의 진보'라는 말도 나오게 된 것이죠.

이름에 걸맞게 정의당은 시민정당으로 가고 있습니다.

또 언제 어떤 이유로 국민정당으로 향하게 될 지 아무도 모릅니다.


그럼

노동당에서 '노동'이라는 이름을 그냥 떼려고 하는 걸까요?

'노동' 자체도 부담스러운 것이죠.

기본소득당, 이건 기본정체를 알 수 없는 당으로 가는 것이죠.

정의당과 마찬가지로 노동을 벗어나면 어디로 튈지 아무도 모릅니다.

오직 '기본소득'에 눈이 먼 사람들만이 알 것입니다.


인간을 착취대상으로

자연을 약탈대상으로 삼는

자본주의 세계체제에서

노동자가 자본이 강요하는 근로자 아님을 선언하고 노동조합으로 모이고 노동당으로 모이면, 그것이 세상을 바꾸는 변치않는 지름길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자본주의 체제에서

노동을 벗어난 진보는 불가능하고

그런 진보는 진보가 아닙니다.

'기본소득'이니 '정의'니 하는 수식어만 다르지 노동을 기반으로 하는 당이 아니라는 점에서 본질은 같습니다.


사회운동정당으로 지역체계와 병렬하여 의제기구 만든다면서 기본소득의제기구를 만들어 놓고, 이제 이것을 당명으로까지 사용하겠다는 발상이 기가 막힙니다.


노동 녹색 농업 여성 장애인 청년 청소년 성정치 문화예술 건강 기본소득 등 많은 의제기구들이 있는데, 여기서 노동을 빼고 기본소득으로 대체하는...


기본소득당이라?


앞날이

기대되는 것이 아니라 뻔해 보입니다.

  • 우진나라임시정부 2019.05.14 12:21
    '농심'이 사명을 '새우깡'으로 바꾸면 '새우깡'이야 조금 더 잘 팔리겠지만, '새우깡'만 팔아서 직원들 먹여 살릴 수 있을지 걱정이네요.
  • 문미정 2019.05.14 14:11
    1. 인간을 착취대상으로
    자연을 약탈대상으로 삼는
    자본주의 세계체제에서
    노동자가 자본이 강요하는 근로자 아님을 선언하고 노동조합으로 모이고 민주당으로 정의당으로 모이는 현실에 대해서도 이야기해 주세요. 문재인의 노동존중을 외치고 있는 노동운동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우리가 외치는 노동은 어떻게 다른가요? 왜 아무도 그 이야기는 하지 않으시죠?
    기본소득당을 주장하는 상임집행위원회의 안에는 노동을 포함한 해방적 의미에 대해 설명하고 있던데요. 그 설명에 대해서는 어떻게 반대하시는지 궁금합니다.

    2. 앞날이 기대되는 것이아니라 뻔히 보이시면 얘기좀 해주세요. 기본소득 당은 어떻게 될것 같으세요? 궁금하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40607
76573 슬기로운 노동당 생활 : 당원 동지들을 위한 당 주요 일정 안내 newfile 노동당 2020.05.29 1038
76572 생태평화위원회 창립총회 담쟁이 2020.05.29 36
76571 [예술위원회 영화소모임 <적화회담>] 두 번째 모임에 초대합니다. file 안보영 2020.05.29 25
76570 일곱번째 권문석추모제를 알려드립니다. file 구교현 2020.05.27 71
76569 이승무 당원이 번역한 '흙의 생태학 -문명의 붕괴와 미래의 씨앗' 을 읽다. file 담쟁이 2020.05.27 65
76568 [예술위원회 프로젝트 하루 첫 모임 후기] 참가하신 분의 후기입니다~ :) file reddada 2020.05.26 104
76567 [예술위원회 프로젝트 하루 첫 모임 공지] 당신이 꿈꾸는 하루는 ? file reddada 2020.05.22 152
76566 사람을 살리는 첫번째 책모임 후기 1 file 쑥~ 2020.05.22 143
76565 [수도권연대요청]범죄재벌 민중가압류를 위한 2차 행동 file 노동당 2020.05.20 222
76564 노동당 부산시당 총선평가 당원모임 후기 file 부산광역시당 2020.05.20 134
76563 우리가 바라는 뉴노멀 숲과나무 2020.05.20 75
76562 [예술위원회 빨간책읽기-1 첫 모임 후기] 이제부터는 '끄니기' file 불어라바람아 2020.05.19 122
76561 [토론회] 노동당 사회변혁노동자당 공동주최토론회 file 노동당 2020.05.19 104
76560 [예술위원회 빨간책읽기-1 첫 모임 공지] file 변신 2020.05.18 124
76559 예술위원회 빨간귀 첫모임 후기 1 file 신기욱 2020.05.15 244
76558 70년간 정치사상탄압 망령 국가보안법을 무덤으로 숲과나무 2020.05.15 85
76557 생태평화위원회 창립총회 연기합니다. 담쟁이 2020.05.14 197
76556 [예술위원회 빨간귀 첫모임] 좋은 음악 혼자 듣지 말고 같이 들어요!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20.05.13 137
76555 노동당 중앙당 예결산위원회의 특별감사 보고서에 대한 서울시당 운영위원회의 입장 file 서울특별시당 2020.05.11 232
76554 [초대]노동당 정책위원회 공개학습모임1탄 file 정책위원회 2020.05.11 624
76553 영화소모임 <적화회담> 첫 모임 후기 3 file 안보영 2020.05.11 274
76552 생태평화위원회 기초당부 등록을 위해 실무팀 회의가 있었습니다. 담쟁이 2020.05.07 175
76551 [비트 2020 모집] 예술과 함께 당신과 나 그리고 세상을 바꿔요!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20.05.07 448
76550 <사람을 살리는 책모임> 첫번째모임!!(5월21일,목요일,오후7시,대학로책방이음) file 서울특별시당 2020.05.06 337
76549 부산시당 빚 청산에 도움을 주신 전국의 당원 동지들 감사합니다 베레레 2020.05.06 220
76548 [경계사진] 서울둘레 500리 사진기록 함께하실 분 찾습니다. file 현린 2020.05.05 17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46 Next
/ 29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