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706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당명 개정 반대 연서명글을 읽고 드는 생각


1. 여러 의제 운동에서 ‘노동’이 짱이다라는 생각을 하시나본데 저는 ‘노동’뿐만 아니라 다른 의제들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2.‘노동’당명을 채택한 이유를 위에서 잘 설명해주셨는데.
그럼 노동을 하지 못하는 사람은요?
우리는 그 사람들과도 함께 해야 하지 않나요?

“노동은 신성해!”라는 기독교,  프로테스탄트, 근대 자본주의 윤리를 아직도 맹신하시는 것 같습니다.

사회주의자라면 좌파라면 말로만 구호속의 ‘해방’이 아니라 진정한 ‘해방’을 꿈꾼다면 ‘노동은 신성해’라는 맹신은 위험하다 생각됩니다.

3. ‘노동’당 당원으로 활동하면서 서울퀴어퍼레이드나 3.8여성대회에 당 회의를 잡거나 당 대표단은 참여를 하지 않는 모습을 보며 ‘노동’에만 집중하고 당 강령에 나와있는 다른 의제들은 배제 받는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근데 다들 3년의 전망 6년의 평가 글은 보고 댓글 다시는지 궁금합니다. 

서로의 입장을 차분히 읽고 토론다운 토론을 해보면 안되나요?

결국 또 정파얘기 나오고, '이렇게 다시 열심히 해보자'는 다른 전망 없이 그냥 틀렸어 라고만 말하는거 넘 지치네요.

1. 명분이 없습니다 » 3년의 전망 글에 나와있던데....

2. 절차적으로 무리한 진행입니다 » 대표단에서 전국 간담회를 또 하자나요?

3. 당의 구조와 지향에 맞지 아니합니다 » 6년의 평가글 전체와 3년의 전망 글 1번 <2017년 미완의 혁신>이라는 파트에 다 나와있어요

차분히 읽어보시고 반대하신다고 하면 앞으로 우리가 뭘 해야할지에 대해 전망으로 답할 수 있는 토론문화가 우리 당에 자리잡았으면 좋겠습니다. 

제발.
  • 우진나라임시정부 2019.05.14 13:14
    저는 노동을 맹신하진 않습니다.
    말씀하신대로 '노동'이 작은 그릇이라면, '기본소득'은 간장종발같다고 생각할 뿐입니다.
  • 차상우 2019.05.14 13:20
    그래서 글은 읽어보셨는지 궁금합니다.
  • 우진나라임시정부 2019.05.14 19:13

    차상우동지께서는 당원의 당명개정 반대글에 '그래서 글은 읽어보셨는지 궁금합니다.'라고 쓰고 계신데, 제가 이해력이 부족해서 죄송합니다.
    하지만, '이해하지 못하는 니가 바보다'라고 하시면, 말씀대로 토론다운 토론이 되나요?

  • 따란 2019.05.14 14:00
    왜요? 이유를 밝혀주셔야 토론이 가능하지 않을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시작합니다, 당비 두 배로 캠페인! file 노동당 2019.04.10 3001
공지 [노동당 카톡 플러스친구 런칭] 노동당이랑 카톡하고 문자해요 file 노동당 2019.03.22 3820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25154
76116 [대구시당 ‘페미니즘부속강령안’에 대한 의견나누기 당원모임] newfile 대구시당 2019.06.16 39
76115 이번 전국위원회 회의록? 결과? 2 update 지봉규 2019.06.15 105
76114 비참한 심정으로 부탁드립니다. 고건총리 2019.06.15 430
76113 관악,강남서초,동작,용산 당원모임 - <랜드 앤 프리덤>으로 보는 스페인 내전 file 서울특별시당 2019.06.14 106
76112 재보궐선거 무효에 따른 사과문 1 담쟁이 2019.06.14 360
76111 (당직) 재선거 무효 사태에 대하여 말씀드립니다 나무를심는사람 2019.06.14 303
76110 <왜, 노동당을 해산해야 하는가> - 노동당 마포당협 토론회 (6/25화) file 세린 2019.06.14 504
76109 페미니즘 부속강령안에 대한 의견 받습니다. "페미니즘 정치를 위하여" 2 update 신민주 2019.06.14 289
76108 문제의 본질은 4 이장규 2019.06.13 472
76107 아래 경남도당 선거무효공고에 대한 입장문 중, 사실관계가 틀린 부분에 대해 정정합니다. 1 file 따란 2019.06.13 375
76106 '이해'합니다 1 류성이 2019.06.13 356
76105 경남도당 입장문에 사실과 다른 지점들이 있어 이를 바로잡습니다. 2 김치숲 2019.06.13 261
76104 10년의 역사 진보신당/노동당, 이제 해소해야 할 때입니다. 나동 2019.06.13 591
76103 선거무효 공고에 대한 경남도당의 입장 13 경상남도당 2019.06.13 407
76102 토론 없는 반대에 지칩니다. 12 김준호 2019.06.13 471
76101 새로운 리더십이 필요하다 담쟁이 2019.06.13 349
76100 '좌파 위기의 본질' _박노자 송상호 2019.06.13 208
76099 [출마의 변] 진주당협 대의원 선거에 출마합니다. 2 이글/박태영 2019.06.12 294
76098 노동당으로 당명 개정 후 입당했습니다. 기본소득당 당명 개정, 한번 해봅시다. 2 신민주 2019.06.12 498
76097 지난 토론회 후기 - 세번 반복되면 우연이 아니다 3 정상천 2019.06.11 702
76096 울산시 여성노동자 안전대책 수립 촉구 기자회견 file 울산광역시당 2019.06.10 183
76095 제주와 부산에서 노동당의 희망을 확인하다! [2019 전국순회간담회]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19.06.10 262
76094 기본소득당이 유일한 대안인가? 1 대표물고기 2019.06.09 491
76093 부고 : 목포 양현주 당원 부친 별세 해노 2019.06.09 163
76092 안녕하세요. 전남의 김철홍입니다. 가는 길 2019.06.08 618
76091 이것은 대안이 아니란 말인가? 2 file 담쟁이 2019.06.08 60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28 Next
/ 29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