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2019.08.13 00:33

탈당합니다

조회 수 709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세요. 경기 수원오산화성당협의 윤재민입니다. 지난 2016년입당한 이후 3년이라는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시간동안 활동해오던 당을 이제는 떠나고자 합니다. 입당을 하고 난 이후 꽤 오랜 시간동안 이 당의 조직된 노동운동만을 중시하는 것에 대하여 반감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여성은 계급이 아니니 노동운동을 하여라.” “왜 청년들은 노동운동에 관심이 없는 것이냐.” “우리 당에서 가장 중요시하는 것은 노동운동이다.” “우리당은 노동자의 정당이다.” 등 제가 하고 있는 타 의제운동을 무시함과 동시에 노동운동만을 강요하는 선배들의 태도에 이미 오래 전에 지쳐있었습니다.

아르바이트노동조차 하려면 경력이 필요하고 경력이 없다는 이유로 배제되는 청년에게, 성차별과 성폭력으로 얼룩진 사회에서 억압받아야하는 여성과 성소수자에게, 노동할 기회 조차 박탈당한 청소년들에게 이 당을 과연 희망을 제시하였습니까. 이 당이 해오던 노동운동은 이들을 생각해본 적이 있습니까. 노동이라는 이름으로 묶일 수 없는 이들에 대해서 생각해본 본적이 있습니까. 그리고 자신들이 가지고 있는 권력에 대하여 생각해보신 적이 있으십니까. 제가 이 당에서 활동해오면서 느낀 이 모든 질문의 답은 "아니다."였습니다. 자신이 가진 권력으로 누군가를 억압하고 자신의 운동으로 배제되는 이들을 생각하지 않고 자신만의 운동을 강요하던 것이 지난 3년간 노동당에서 느꼈던 노동당의 모습이었습니다.

그래서 이 당을 떠나고자 합니다. 이 당의 운동으로는 포괄할 수 없는 이들과 함께 사는 세상을 만들고자 이 당을 떠납니다. 노동이라는 의제를 넘어 보다 많은 이들이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사회를 그리고자 이 당을 떠납니다. 그간 감사했고 행복하시길 바라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9 노동당 캠프] 노동당의 희망을 초대합니다. updatefile 노동당 2019.09.16 1851
공지 당원의 바람을 모아 노동당의 비상을 준비합니다. file 노동당 2019.09.10 469
공지 [현린 비상대책위원장 담화문] 당원의 바람으로 비상하는 노동당 file 노동당 2019.09.10 1780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29422
76251 톨게이트 비정규노동자 지지 현수막 내걸기 new 숲과나무 2019.09.17 12
76250 사회주의 4.0을 향하여 file 숲과나무 2019.09.17 84
76249 노동당을 알리고 노동문제를 제기하고 홍세화 고문과 모였습니다 1 file 경기도당 2019.09.16 180
76248 회전목마형 정치로 숲과나무 2019.09.13 172
76247 모두가 평등한 한가위 file 숲과나무 2019.09.11 148
76246 사회운동가 #배정학 동지 추모사업회 활동가 시상 사업 공지 신희철 2019.09.11 162
76245 인천광역시당 확대운영위원 간담회 (당원 비상 총회) 결과 노동당 2019.09.10 405
76244 탈당합니다. 건승을 빕니다. llllllllll 2019.09.08 683
76243 한가위 및 집배노동자 관련 현수막 게첩 숲과나무 2019.09.08 142
76242 조국의 위기, 여당의 오판, 정치의 몰락 숲과나무 2019.09.07 291
76241 흥분하지 말라 숲과나무 2019.09.07 355
76240 탈당처리 부탁드립니다. 고맙습니다. 김철호 2019.09.06 563
76239 노동당을 떠나, 기본소득당에서 활동을 하고자 합니다. 최승현입니다 2019.09.06 682
76238 안내] 홈페이지 내용 개편 중 노동당 2019.09.06 285
76237 당을 떠납니다 1 장시정 2019.09.05 821
76236 인천광역시당 확대운영위원 간담회 (당원 비상 총회) 공지 노동당 2019.09.04 432
76235 "NO아베! NO개악!" 무더운 8월, 당원동지들이 직접 움직였습니다 file 경기도당 2019.09.03 275
76234 김수억의 아사단식과 도로공사 수납원노동자 숲과나무 2019.09.03 183
76233 GTX-A 교하열병합 관통노선 반대 현수막 설치 숲과나무 2019.08.31 217
76232 [정세토론회 후기] 동북아시아 국제정세와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 뚱이 2019.08.31 277
76231 대전광역시당 당원 비상 총회 결과 2 노동당 2019.08.29 810
76230 새마을 깃발 철거 운동 레오 2019.08.28 367
76229 진보의 희망, 노동당 2 불꽃같은삶 2019.08.27 87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33 Next
/ 29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