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당원의 바람과 희망, 이제 실천으로.jpg


[현린 비상대책위원장 담화문]


당원의 바람과 희망,

이제 실천으로!


노동당 당원 동지들께, 비상대책위원장 현린, 세 번째 인사드립니다.


오늘로 중앙당 비상대책위원회 활동이 6부 능선을 넘어 섰습니다. 그 동안 비상대책위원회는 노동당의 조직을 재건하고 보존하는 것에 만족하지 않고, 노동당의 바람을 모아 새로운 주체와 실천을 조직하기 위해 노력해 왔습니다. 그리고 당원 동지들의 응원과 참여 속에서 당의 정상화를 넘어 당의 혁신을 위한 새로운 희망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대전과 인천에 이어, 광주, 대구, 전남, 전북 등 광역시도당에서 당원들이 직접 나서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 노동당의 저력을 확인시켜 주셨습니다. 


2019 노동당 캠프.jpg

사진 설명 : 2019 노동당 캠프 1일차 3부 [비상하는 노동당]을 끝낸 후, 참가자들이 각자의 바람을 적은 붉은 색종이를 접어 만든 종이비행기를 들고 기념 촬영을 했습니다. 



2019 노동당 캠프는 이 저력을 바탕으로 성황리에 개최할 수 있었습니다. 전국 당원들이 한자리에 모였고, 전원이 무대에 올라 노동당의 존재와 가치를 밝혔습니다. 당원의 바람을 바탕으로 선정한 8개 주제별(노동운동, 녹색운동, 당원참여, 문화운동, 민주노조, 시민사회, 이론학습, 정치개혁) 토의를 통해 구체적 실천을 제안했습니다. 이틀 날에는 당원들과 함께 남산 옛 중앙정보부 터를 중심으로 역사 산책을 하기도 했습니다. 이 모두가 새로운 경험이었고, 당원들은 기꺼이 참여했으며 환영했습니다.     


캠프 직전 개최한 6기 6차 전국위원회에서는 10기 대표단 선거 일정을 확정했으며, 이에 따라 10월 7일 중앙 선거관리위원회에서 선거 일정을 공고했습니다. 작년 2차 전국위원회에서 합의하지 못한 여성 장애 할당과 투표 기간 관련 당규 개정 또한 마무리 지었습니다. 아울러 당내 기본소득운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기본소득정치연대 직무대행을 선임했습니다. 이제 남은 일은, 캠프에서 모은 당원의 바람과 희망을 전국 각지의 조직과 실천으로 이어가고 확장해 가는 것입니다. 


한편, 우리 당은 일찍이 조국 법무부 장관 지명 철회를 요구했으며, 자본을 위한 사법개혁이 아니라 노동자를 위한 사법개혁을 요구했습니다. 또한 비정규직 및 미조직 노동자 운동과 관련한 일상적 연대 활동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아울러 현장에서 만난 좌파단위들과 함께 공동사업을 준비, 곧 실행에 옮길 예정입니다. 동시에 10월 촛불정국과 11월 노동자대회를 맞이하여 노동당의 존재 가치를 확인시키기 위한 당 차원의 독자적 사업과 참여를 기획하고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10기 대표단 선거 및 전국동시당직선거는 노동당만이 아니라 한국 사회주의 운동의 결집과 강화를 위한 분기점이 될 것입니다. 7월 당대회를 거치며 우리 당에 당원의 의사를 제대로 반영하는 집행기구와 대의기구가 필요함을 확인했습니다. 제2의 촛불정국에서 당원만이 아니라 외부 좌파진영 역시 노동당의 제 역할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비상대책위원회는 이 필요와 기대 유념하면서 남은 임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당원 동지들께서도 이번 선거에 적극적으로 동참하며 책임을 다해 주시길 청합니다.  



2019년 10월 10일

노동당 비상대책위원회 위원장 현린 드림


3차 담화문.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 한국사회 체제전환을 위한 노동당 15대 핵심공약 file 노동당 2020.03.30 262
공지 노동당 2020 총선 슬로건 설문조사 결과 file 노동당 2020.03.23 135
공지 [선거자금모금] 노동당 21대 국회의원선거 선거자금 모금 (중앙당 안내) file 노동당 2020.03.12 1845
공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노동당 준비 현황 종합 안내 file 노동당 2020.02.19 3233
공지 세상을 바꿀 노동당의 국회의원 예비후보들을 후원해주세요. file 노동당 2020.01.20 1357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38091
76518 울산/광주 21대 총선 유세 첫풍경 file 노동당 2020.04.02 97
76517 대표 특별담화문 <다른 선택 다른 사회, 노동당과 함께> file 노동당 2020.04.02 458
76516 [정책위원회] 3월29일 정책위 11차 회의 스케치 file 최냉 2020.04.02 52
76515 [월간보고] 부산시당 2020년 4월 소식 file 부산광역시당 2020.04.01 68
76514 [부산시당]당원 동지들 총선에 함께합시다! 베레레 2020.04.01 51
76513 자본을 멈추고 사회를 가동하자 숲과나무 2020.03.31 57
76512 공공무상의료와 파주지역위 정책현수막 내걸기 숲과나무 2020.03.29 41
76511 보수양당체제 그 공고함이여... 숲과나무 2020.03.29 47
76510 지금은 가계살리기가 우선이다 숲과나무 2020.03.25 62
76509 [전국위원 이주영] 서울 남서권당협 당원들에게 Julian 2020.03.24 151
76508 파주지역위 8대 정책 종합현수막 내걸기 숲과나무 2020.03.24 61
76507 n번방에 대한 논평 4 대표물고기 2020.03.23 292
76506 가계부터 살리자 숲과나무 2020.03.23 60
76505 1연방2체제 고려반도 영구평화 실현 숲과나무 2020.03.21 122
76504 꽃길이 아니라 흔들리지 않는 땅의 길로 류성이 2020.03.20 218
76503 정책위에 제안 합니다. 교육체제 재구성에 대해 1 신기욱 2020.03.20 165
76502 녹색위(준) 오프라인 모임 공지 1 담쟁이 2020.03.19 219
76501 모든 당원이 리더인 정당 민주주의 원칙을 지키는 정당 지봉규 2020.03.19 140
76500 육아가사노동 사회화, 법정 가족구성 자유화 숲과나무 2020.03.19 78
76499 정책위원회의 생태정책 검토회의에 참가했습니다. file 담쟁이 2020.03.17 178
76498 그들을 자유롭게 하자 숲과나무 2020.03.17 192
76497 [부고] 고 최정규 독일 당원 별세 3 file 노동당 2020.03.16 713
76496 노동당 2020 총선 슬로건 설문조사 file 노동당 2020.03.16 224
76495 녹색당이 여기서 멈추길 바란다. 숲과나무 2020.03.15 42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44 Next
/ 29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