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행사알림
2020.05.11 02:17

영화소모임 <적화회담> 첫 모임 후기

조회 수 491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photo_2020-05-10_17-31-45.jpg

photo_2020-05-10_19-23-25.jpg

photo_2020-05-10_15-56-19.jpg

photo_2020-05-10_15-56-30.jpg

photo_2020-05-10_15-56-33.jpg

photo_2020-05-10_19-23-26 (2).jpg

photo_2020-05-10_19-23-26 (3).jpg

photo_2020-05-10_19-23-26 (4).jpg


영화소모임 <적화회담> 첫 모임 후기

 

영화를 보고 좋은 사람들과 가볍고 신나게 수다를 떨어보자는 생각으로

영화 소모임을 만들었습니다.

텔레그램과 당원 게시판 등에 홍보 글을 올리고 난 뒤

감사하게도 많은 분 들이 호응을 해주셔서 첫 모임을 성황리에 가질 수 있었습니다.

텔레그램에 방을 만들고 참여하실 분들을 초대해서

언제 모임을 할지, 무슨 영화를 볼지, 보고 나서 무슨 얘기를 할지 등을 함께 정했습니다.

제가 혼자 프로그램을 만들어서 이끌어가는 방식이 아니라

함께 내용을 채워가는 방식이 좋았습니다.

자발적인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었고

대화를 나눌 때도 누구는 말하고 누구는 듣는 게 아니라

서로 주고 받는 진짜 대화를 할 수 있었습니다.

첫 모임에서 함께 본 영화는 강남욱 동지가 추천한 <돌아온다>였습니다.

캘커타 3부작, Wanted 18, 배트맨 다크 나이트를 제치고 투표로 뽑혔습니다.

산 속에 있는 막걸리 집을 배경으로 한 영화라서 보면서 막걸리가 땡길 것 같더군요.

그래서 간단하게 분위기만 살짝 낼 만큼만 막걸리를 준비해서

같이 마시면서 영화를 봤습니다.

, 그 전에 먼저 자기 소개 시간을 가졌는데

각자나의 인생영화를 소개하는 방식으로 진행했습니다.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 <데드 얼라이브>, <마지막 황제>, <집시의 시간>,

<록키 호러 픽쳐 쇼>, <그들도 우리처럼>, <플로리다 프로젝트>, <비정성시>

정말 다양한 영화들이 소개 됐습니다.

각자의 영화 취향을 살짝 들여다 볼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이어서 <돌아온다> 감상.

저는 기대 이상으로 재밌게 봤습니다. 보시길 추천합니다.

영화 보고 어떤 얘기를 나누고 싶은지

모임을 갖기 전에 미리 텔방에서 각자 하나씩 주제를 정했습니다.

제가 꺼낸 주제는 사무치게 그리운 사람이 있으신가요?”였습니다.

참가자 수만큼 많은 이야기 꺼리가 나와서 풍성하게 대화를 나눴습니다.


마지막으로
, 첫 모임이라서 정해야 할 몇 가지를 정했습니다.

모임 이름.

후보작 중 붉은0화가 적화>적화담>적화회담으로 진화해서 최종 결정되었습니다.

적화는 빨간 꽃(장미?)이라는 뜻도 있지요.

회원 수와 회원 자격은 무제한으로 하기로 했습니다.

회원 수가 많아지면 모임을 더 자주 갖거나 더 넓은 장소를 찾는 등

방법을 찾으면 되지, 일부러 수를 제한하지는 않기로 했습니다.

회원 자격도 당원, 비 당원 상관 없이 무제한으로 했습니다.

그게 예술공간 비트의 취지이기도 하고요.

모임 일정은 매월 둘째 주 토요일로 정했습니다.

다음 모임은 6월 6일 토요일이네요.

이렇게 공식 순서를 마치고 간단한 뒤풀이를 했습니다.

오늘 참가자는 모두 열한 명이었습니다.

(영화 끝나고 온 현린 대표님과 뒤풀이에 온 정성희 사무국장님 포함)

그 중 제가 처음 뵙는 분이 반 정도 됐습니다.

이 모임, 적화회담을 통해 더 많은 동지들(비 당원까지)

만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회원이 되고 싶은 분은 제게 연락(010-9055-6264) 주시면

텔레그램 방에 초대하겠습니다.


special thanks to 신기욱 동지
훌륭한 상영 시설이 갖춰진 모임 장소를 제공해주셨습니다. (마포구에 있는 예술공간 비트)

  • 문화예술위원회 2020.05.11 14:23
    열악한 조건 속에서 일하시느라 시간 내기가 쉽지 않을 텐데, 선뜻 프로그램을 제안하시고 꼼꼼하게 진행해 주시고, 이렇게 후기까지 올려주신 안보영 동지께 감사 드립니다. 그리고 소중한 주말 시간 함께해 주신 분들께도 감사 드립니다. 덕분에 올해 예술공간 비트는 작년보다 더 다양한 분들과 더 활기차게 시작할 수 있었습니다!

    14일(목)에는 음악을 함께 들으며 서로의 삶을 나누는 '빨간귀'가 문을 엽니다. 시간과 장소는 역시 19시 예술공간 비트(서울 마포구 와우산로3길 46)입니다. 영화와 음악 외에도 문학, 미술, 사진, 이론 프로그램도 준비되어 있습니다. 아직 신청하지 않은 분들은 아래 링크에서 지금 바로 신청해 주세요~

  • 비트 5월.png

  • 안보영 2020.05.29 12:02
    두 번째 모임 날짜가 13일에서 6일로 바뀌어서 본문 수정했습니다.
    착오 없으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적색모의] 노동당의 전략, 헌법, 교육, 홍보기획안을 함께 만들 당원을 찾습니다. file 노동당 2020.07.06 1337
공지 의제조직연석회의 개최 노동당 2020.07.02 166
공지 노동당 중앙당 당직자 채용 공고 노동당 2020.06.29 324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42364
76595 [문화예술위원회 영화소모임 <적화회담>] 세 번째 모임 후기 newfile 안보영 2020.07.13 76
76594 노동당 기본소득정치연대 총회준비팀 회의 결과 Julian 2020.07.11 136
76593 [노동당 노동연대상담소] 100리터 종량제봉투 근절 카드뉴스 1호 발행 신희철 2020.07.07 67
76592 서울시는 9호선 2, 3단계 구간 관리운영사업 민간위탁 계획을 즉시 철회하라! 서울특별시당 2020.07.07 45
76591 [예술위원회 경계사진 3차 후기] 달이 해를 가렸던 날의 길 file 현린 2020.07.04 190
76590 [예술위원회 영화소모임 <적화회담>] 세 번째 모임에 초대합니다. 1 file 안보영 2020.07.01 181
76589 [초청강연회] 가부장체제론과 적녹보라패러다임(고정갑희선생님) file 정책위원회 2020.07.01 178
76588 (모임후기) 노동당 의제기구 기본소득정치연대 file Julian 2020.06.24 412
76587 서울시당 7월 정기교육안내-6/27(토),14시,수유시장다락방 file 서울특별시당 2020.06.23 342
76586 서울시당 <사람을 살리는 책읽기>소모임-6/25(목),19시,비트 file 서울특별시당 2020.06.23 134
76585 [2020 문화예술위원회 캠프] 문화예술위원회는 대체 어떤 조직인가요?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20.06.22 193
76584 [예술위원회 비트 경계사진 2차 후기] 좋은 길은 함께 걸어요! 5 file 현린 2020.06.19 238
76583 긴급공지! ) 내일 기본소득 모임 장소를 변경합니다! Julian 2020.06.18 218
76582 [사하당협 정책논평]사하구의회 구의원 상반기 실적을 공개합니다. 부산광역시당 2020.06.17 159
76581 문화예술위원회 빨간귀 모임안내 file 신기욱 2020.06.17 159
76580 증여론 file 니최 2020.06.13 244
76579 노동당 의제기구 기본소득정치연대 모임 안내 (장소 변경!) Julian 2020.06.12 293
76578 [초대] 노동당 정책위원회 공개학습모임 1탄 - 3차 file 정책위원회 2020.06.11 569
76577 노동당 기본소득 의제조직 모임 예고 Julian 2020.06.09 261
76576 사람을 살리는 책모임-두번째 6/25 7시 [제국문화의 종말과 흙의 생태학] 류성이 2020.06.09 180
76575 [예술위원회 카프 첫모임] 누구나 알지만 아무도 모른다 1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20.06.03 282
76574 [예술위원회 비트 경계사진 1차 후기] 산책과 등산의 경계는? 7 file 현린 2020.06.01 547
76573 슬기로운 노동당 생활 : 당원 동지들을 위한 당 주요 일정 안내 file 노동당 2020.05.29 184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47 Next
/ 29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