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평

이슈 / 논평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5.25-이경자-위원장님.png


모형 핵 쓰레기통이 공무집행방해를?

 -   이경자 위원장 16개월 구형에 부쳐

 


어제인 524, 수원지방법원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이경자 대전시당 위원장에게 징역 16개월을 구형했다. 이경자 위원장을 비롯한 반핵활동가들은 2018311일 후쿠시마 7주기 사전행사로 고준위핵폐기물의 위험을 알리기 위해 모형 핵 쓰레기통을 만들었고 이를 정부 각 부처와 지자체, 핵발전 관련 기관들과 언론사에 택배로 보냈다. 그런데 검찰은 이러한 퍼포먼스가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에 해당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위계를 느끼게 하여 공무집행을 방해했다는 그 모형 핵 쓰레기통은 단지 노란 깡통일 뿐이었다. 그리고 그 안에는 핵발전소 인근 지역 주민들이 작성한 손 편지들로 채워져 있었을 뿐이었다. 이 퍼포먼스에 위계공무집행방해이니 하며 반핵활동을 탄압하는 검찰과 정부 기관들의 행태가 참으로 어처구니 없다.

 

지금 국민들의 목숨을 위협하는 것은 모형 핵 쓰레기통이 아니라 핵발전소와 핵폐기물이다. 지난 영광 한빛 1호기 사고를 비롯하여 핵발전소에서는 끊임없이 사고가 발생하고 있다. 핵폐기물은 돌려 막기 끝에 대책 없이 쌓이고 있다. 핵폐기물은 이미 16천여 톤이 쌓였으며 현 정부의 계획대로라면 해마다 750톤씩 고준위 핵폐기물이 만들어질 것이다.

 

진짜 처벌받아야 할 것은 핵 산업을 유지해 나가는 핵 마피아들이다. 무책임한 핵발전소 운영과 부품 비리로 가득 찬 한수원, 이번 핵 발전소 사고를 숨기기 위해 단순 정지로 공개했던 원안위, 핵 폐기물을 고물로 팔아먹고 무단 폐기하거나 태워서 공기 중으로 방사능 물질을 내보낸 원자력연구원, 탈핵 정책으로 미세 먼지가 급증했다는 정치권과 언론, 이들 모두를 법정으로 보내야 한다.

 

핵발전을 멈추는 것이야말로 국가가 해야 할 진정한 공무(公務). 지금이라도 죽음의 질주를 멈추고 핵 쓰레기에 대한 제대로된 대안을 마련해 나가라. 또한 우리의 안전을 우리 스스로 되찾기 위해 활동하는 반핵 활동가들에 대한 탄압을 멈추고 핵마피아들을 처벌하라!


 

2019525

노동당

서비스 선택
로그인해주세요.
댓글
?
Powered by SocialXE

  1. 경동도시가스와 울산시는 책임 있는 조처를 취하라

    Date2019.09.18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2. 원주지방환경청의 설악산 케이블카 '부동의' 결정을 환영한다

    Date2019.09.16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3. 비상대책위원회 3차회의, 이진숙 비상대책위원 모두발언

    Date2019.09.16 Category브리핑 By대변인실
    Read More
  4. 개혁은 실체가 없어졌고, 이제 남은 것은 진영논리 뿐

    Date2019.09.11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5. 미투 운동의 성과와 함께 성평등한 사회를 향해 계속 전진하자

    Date2019.09.10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6. 환경부는 설악산 케이블카 사업 부동의 의견을 속히 발표하라

    Date2019.09.05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7. 비상대책위원회 2차회의, 이건수 비상대책위원 모두 발언

    Date2019.09.02 Category브리핑 By노동당
    Read More
  8. 국정농단 행위와 삼성 승계 과정에 대한 엄중한 처벌을 촉구한다

    Date2019.08.30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9. 지소미아(GSOMIA) 압박은 부당한 내정간섭이다.

    Date2019.08.29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0. 직접 고용, 더 이상 미룰 이유가 없다.

    Date2019.08.24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1. 애초에 체결되지 말았어야 할 협정이었다.

    Date2019.08.23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2. 문재인 정부의 허울 뿐인 노동존중에 이어 재벌의 후원자를 자처한 법원 판결

    Date2019.08.22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3.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지명을 철회하라

    Date2019.08.21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4. 비상대책위원회 1차 회의, 현린 비상대책위원장 모두발언

    Date2019.08.21 Category브리핑 By노동당
    Read More
  15. 급변하는 동북아, 냉정한 시대감각이 필요하다.

    Date2019.08.14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6. [논평] 미국의 패권주의자들은 궤변을 멈추고 동북아에서 평화를 택하라!

    Date2019.08.05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7. [논평] 파탄을 향해 가는 문재인 정부의 노동정책

    Date2019.07.31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8. [논평] 반일애국주의 열풍을 틈타 노동개악 시도하는 문재인 정부를 규탄한다

    Date2019.07.25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9. [논평] 문재인 정부의 노동정책 역주행에 강력히 경고한다

    Date2019.07.19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20. [브리핑] 9기 21차 상임집행위원회, 신지혜 대표 모두 발언

    Date2019.06.27 Category브리핑 By대변인실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3 Next
/ 4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