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문제를 중심으로 당원동지들께서 현수막 100장을 걸었습니다

by 경기도당 posted Dec 27,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c9015613867f090fc34d4dd0f938743-1.png



지난 한 달, 그리고 지금도 경기도민들께 노동당의 주장을 전하고 있습니다.  당원들이 손수 달고 계십니다.


아래 현수막들을 모두 100장 게첩했습니다.  고양, 파주, 구리남양주, 과천군포안양의왕, 광주권, 부천시흥, 성남용인당협 당원동지들, 추운 날씨에 불구하고 정말 수고 많으셨습니다.



2_김용균을기억합시다.jpg



김용균 떠나고 1년 무엇이 달라졌나
노동차별 없애고 중대재해 처벌하라


- 고 김용균 동지 이후에도 끝없는 죽음의 행렬, 문제는 노동 차별입니다. 무책임한 자본입니다.


2_김용균을기억하자.jpg



1_함께살자.jpg


2


함께 살자 최저임금은 생활임금으로
주 4일 노동으로 모두에게 일자리를


- 최저임금1만원과 노동시간단축 공약, 다 어디 갔죠? 생활임금화, 주32시간 노동을 제안합니다.


1_함께_살자.jpg



3_칼퇴근법.jpg


3 (현재 게첩 중인 현수막)


주 4일 노동으로 일자리를 나누고
칼퇴근법 제정하여 워라밸 맞추자


- 인간은 일 기계가 아닙니다. 서로를 착취하는 관계도 아닙니다. 적절히 일하고 칼 같이 쉽시다.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