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1442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박근혜 퇴진 투쟁을 위한 특별당비 참여 호소

 

특별당비 참여.jpg




박근혜 퇴진 구속을 위한 이갑용 대표 단식투쟁과 노동당 비상행동은 어느덧 17일을 넘기고 있습니다. 노동당은 그동안 대규모 촛불집회에 참여한 시민들과 함께 하기 위해 대형 집회시기마다 수만장의 손피켓과 노동당신문을 배포하고 수백여 개의 현수막을 게시하였습니다.

 

매주 진행하고 있는 노동당 전국공동행동과 각 지역별 촛불과 선전전에 각지의 당원들이 적극 참여하고 있습니다. 박근혜는 언론에 보도된 바와 같이 스스로 물러나지 않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하고 있습니다. 이에 분노하는 국민들의 퇴진투쟁은 1119, 26일 대규모 촛불에 이어 상당기간 지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당에서는 국민총파업 등 사회적 저항운동을 공식 제안할 예정이며 박근혜 퇴진과 함께 재벌, 검찰 등 진짜 주범들을 처벌하는 투쟁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계획입니다.

 

새 대표단 출범 이후 노동당은 열악한 조건에서도 박근혜 게이트 정국에서 당의 활동을 대외적으로 알리고 정치권과 시민사회보다 한발 앞선 의제를 제시하는 등 고군분투해왔다고 자평합니다. 당은 동시에 이 시기를 정치권과 시민사회에 노동당의 위상과 존재감을 제고함으로써 신입 당원 확대, 당원 참여 확대 등 당의 조직적 기반을 다지는 기회로 활용해야 합니다. 그런데 이런 구상을 실현하는 데 열악한 중앙당 재정의 압박이 현실로 다가왔습니다. 새 대표단은 이 정국에서 노동당의 활동과 주의·주장을 알리는 홍보 활동을 더 확대했으면 했지 재정 압박을 이유로 결코 축소하거나 중단하고 싶지 않습니다.

 

중앙당은 지금 10명의 상근자로 박근혜 게이트 정국에서 박근혜 퇴진·구속, 정권교체를 넘어 부패 기득권 세력의 전면 교체를 내걸고 당력을 집중해 싸워왔습니다. 인력기금으로 4명의 상근자를 추가 채용해야 하지만, 시국 대응 사업으로 당보와 홍보물 제작 등의 비용이 이미 과다 지출돼, 상근자 채용을 미루는 방식으로 초과 지출된 재정을 보충하려고 합니다. 그러나 이것만으로는 턱없이 부족합니다. 특히 앞으로가 문제입니다.

 

박근혜 퇴진을 이루고 노동당을 강화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에 당원 여러분들이 특별당비 참여로 함께해 주시기를 간곡히 요청합니다.

 

 

계좌 : 농협 301-0178-2432-61 노동당

입금방식 : 당협+성함 예) 구로OOO

문의 : 02.6004.200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노동자대회 행사 알림 file 노동당 2017.02.21 132
공지 [특검연장 박근혜구속 만인선언운동] 참여안내/서명지 file 노동당 2017.02.17 89
공지 [노동당] 연속강좌 : "기본소득 톡톡" 행사 안내 file 노동당 2017.02.10 1188
공지 [박근혜퇴진투쟁 상황판(170217)] 2/18(토) 박근혜퇴진 16차 범국민행동 file 노동당 2016.10.28 27545
74437 평화캠프 상근자? 아니면 김길오씨 장난감 회사 소속 직원? 1 new 이도 2017.02.21 167
74436 이갑용 대통령 후보를 희망합니다. update 최종문 2017.02.21 163
74435 [청소년위원회(준)] 청소년위원회 준비위원회 소집 공고 로자바 2017.02.21 236
74434 [인천시당] 일방매각 철회! 고용보장쟁취! 동광기연 결의대회에서 투쟁기금 전달했습니다. 인천시당 2017.02.21 31
74433 (노동당 의정부) 제3회 최인영 장학금 수여식 안내 느림나무 2017.02.21 77
74432 [울산시당 동구당협 당보]빼앗긴 현장의 봄을 되찾아 옵시다 file 울산광역시당 2017.02.21 56
74431 메갈(워마드)식의 혐오문화와 선을 긋는 여성주의로 나아가야 한다. 이도 2017.02.21 136
74430 우리는 무엇을 할 수 있을까? 청년당원 토론회 진행했습니다. 3 file 프로폴리스 2017.02.20 445
74429 [우리에겐 페미니스트가 아니라 테러리스트가 필요하다] 1 변신 2017.02.20 472
74428 [당 쇄신이 필요하다] : 우리에겐 무지개색의 평등이 필요합니다! 민주(´*`) 2017.02.19 278
74427 [서울강동]2월 24일 당원모임합니다. 1 산처럼 바다처럼 바람처럼~ 2017.02.19 126
74426 [여성위원회 카드뉴스] 지금이 그 나중이다 file 여성위원회 2017.02.19 111
74425 여성위원회의 질의에 대한 답변입니다. 12 update 프쨩 2017.02.18 794
74424 여성위원회에서 강남서초당협 위원장, 부위원장 후보께 공개질의 드립니다. 1 여성위원회 2017.02.18 421
74423 떠돌이별 님께 : 그대의 개종에 반대함 마.고 2017.02.18 293
74422 의정부 열린시민 강좌 안내 file 느림나무 2017.02.18 89
74421 [대전시당 비대위 논평]까도 까도 또 나오는 불법, 핵 마피아들의 부당거래 규탄한다 대전광역시당 2017.02.18 139
74420 [독자모임] 기관지위 해산사태에 관한 촌평 1 마.고 2017.02.18 358
74419 여기가 정당인줄 알았는데 교회였군요..진작에 말을 하시지.. 떠돌이별 2017.02.18 476
74418 "기관지위원회 해산"에 관하여 14 용혜인 2017.02.17 1208
74417 당 쇄신은 무엇일까?: 나로부터 시작된 변화를 원합니다. 새하 2017.02.17 265
74416 기관지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이장규 2017.02.17 886
74415 [노동당 울산시당 녹색위원회] 20170216 탈핵 서명 캠페인 file 울산광역시당 2017.02.16 118
74414 [서울시당] 특별당비를 모읍니다. 함께 해주십시오. file 서울특별시당 2017.02.16 31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64 Next
/ 28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