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45942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박근혜 퇴진 투쟁을 위한 특별당비 참여 호소

 

특별당비 참여.jpg




박근혜 퇴진 구속을 위한 이갑용 대표 단식투쟁과 노동당 비상행동은 어느덧 17일을 넘기고 있습니다. 노동당은 그동안 대규모 촛불집회에 참여한 시민들과 함께 하기 위해 대형 집회시기마다 수만장의 손피켓과 노동당신문을 배포하고 수백여 개의 현수막을 게시하였습니다.

 

매주 진행하고 있는 노동당 전국공동행동과 각 지역별 촛불과 선전전에 각지의 당원들이 적극 참여하고 있습니다. 박근혜는 언론에 보도된 바와 같이 스스로 물러나지 않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하고 있습니다. 이에 분노하는 국민들의 퇴진투쟁은 1119, 26일 대규모 촛불에 이어 상당기간 지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당에서는 국민총파업 등 사회적 저항운동을 공식 제안할 예정이며 박근혜 퇴진과 함께 재벌, 검찰 등 진짜 주범들을 처벌하는 투쟁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계획입니다.

 

새 대표단 출범 이후 노동당은 열악한 조건에서도 박근혜 게이트 정국에서 당의 활동을 대외적으로 알리고 정치권과 시민사회보다 한발 앞선 의제를 제시하는 등 고군분투해왔다고 자평합니다. 당은 동시에 이 시기를 정치권과 시민사회에 노동당의 위상과 존재감을 제고함으로써 신입 당원 확대, 당원 참여 확대 등 당의 조직적 기반을 다지는 기회로 활용해야 합니다. 그런데 이런 구상을 실현하는 데 열악한 중앙당 재정의 압박이 현실로 다가왔습니다. 새 대표단은 이 정국에서 노동당의 활동과 주의·주장을 알리는 홍보 활동을 더 확대했으면 했지 재정 압박을 이유로 결코 축소하거나 중단하고 싶지 않습니다.

 

중앙당은 지금 10명의 상근자로 박근혜 게이트 정국에서 박근혜 퇴진·구속, 정권교체를 넘어 부패 기득권 세력의 전면 교체를 내걸고 당력을 집중해 싸워왔습니다. 인력기금으로 4명의 상근자를 추가 채용해야 하지만, 시국 대응 사업으로 당보와 홍보물 제작 등의 비용이 이미 과다 지출돼, 상근자 채용을 미루는 방식으로 초과 지출된 재정을 보충하려고 합니다. 그러나 이것만으로는 턱없이 부족합니다. 특히 앞으로가 문제입니다.

 

박근혜 퇴진을 이루고 노동당을 강화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에 당원 여러분들이 특별당비 참여로 함께해 주시기를 간곡히 요청합니다.

 

 

계좌 : 농협 301-0178-2432-61 노동당

입금방식 : 당협+성함 예) 구로OOO

문의 : 02.6004.200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평등한 공동체를 위한 우리의 약속 (5기 4차 전국위원회 특별결의문) 1 노동당 2017.07.24 228
공지 2017 정기당대회 1차 웹포스터 / 부스 신청 공지 file 노동당 2017.07.07 493
공지 2017 당대회준비위 게시판 바로가기 노동당 2017.06.01 9090
75002 [서울시당] '당원이 한다' 3기 사업 심의결과 공고 new 서울특별시당 2017.07.25 8
75001 강원도 찰옥수수 판매합니다. 1 updatefile 강원좌파 2017.07.24 197
75000 [책소개] 1987 노동자 대투쟁 – 노동자 인간선언 file 희망2 2017.07.24 178
74999 [서울 관악] 여성주의 수다회 '란각'을 재개합니다! file 풍현 2017.07.23 165
74998 진보신당 시절 농민월급제 주장했던 정기석이 정의당에 가 있네요. 담쟁이 2017.07.23 285
74997 당원의 뜻에 따라, 전국위 안건을 철회하고, 당 대회를 다시 준비합시다. 2 행인 2017.07.22 874
74996 당명 개정안 발의에 대한 대표단 결정 사항 노동당 2017.07.21 1054
74995 당명 개정 당원 여론 조사 결과 발표 file 노동당 2017.07.21 1136
74994 핵 안전 없이 대전의 미래는 없다는 각오로 임해야. file 니최 2017.07.21 98
74993 당명개정에 대한 당원 여론 조사 참여율 file 노동당 2017.07.21 335
74992 ♥ 노동당은? 그리고 노동당 당명은? file 이근선 2017.07.21 285
74991 제주도의 여론조사 방식 1 계희삼 2017.07.20 308
74990 기본소득 정치캠페인 file 인천시당 2017.07.20 153
74989 당명 개정에 찬성합니다. 인천시당의 고민들을 같이 적어봅니다. 장시정 2017.07.20 288
74988 마고 쩜님.. 7 나무를심는사람 2017.07.20 318
74987 전국위원 및 당대회 대의원 당원권 회복 안내 노동당 2017.07.20 178
74986 [나무를어쩔] . . . 올리기로 '예고' 까장 한 글은 오데예?? . . . . "검찰" 어쩌구, "법 적용" 저쩌구 . . . 그 느무 길다란 글을 읽다가 머리통 다아 쉬어뿔것수ㅡ2해는 커녕 3 더해서 5해로 갈라하오ㅡ 계속 기둘리?? (냉무) . . . . 2017.07.20 98
74985 대중논쟁 - 새로운 정치의 가능성을 찾아서 1 신지혜 2017.07.19 331
74984 당명개정에 대한 당원 여론 조사 참여율 file 노동당 2017.07.19 362
74983 검찰의 이해할 수 없는 법 적용 file 나무를심는사람 2017.07.19 125
74982 현재 추진되는 당명개정에 동의할 수 없습니다 고요의몫 2017.07.19 313
74981 [경기도당] 당대회 토론회 file 경기도당 2017.07.19 142
74980 [문화예술위원회] 크라스니 문화예술 이론세미나 4회차 안내 file 성종욱 2017.07.19 92
74979 첫 단추부터 잘 못 꿴 당명개정 논란, 계속해야 하나? 행인 2017.07.19 288
74978 왜 졸속이고, 왜 비민주인가_ 당명개정에 관해 4 Alexpark 2017.07.19 63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85 Next
/ 28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