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1069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고최졍규.jpg

고최정규사진.jpg




이별의 인사를 드립니다


저희 사랑하는 남편, 아이들의 아빠인 고 최정규님.

2년 3개월을 병마로 싸우다가 요양소에서 잠자듯이 3월3일 2020년 12:15분에 하늘나라로 떠났습니다


이에 저희가족과 친구, 지인들고 간단하게 이별의시간을 갖고자 합니다.


*장지* Heinrich koenig str 125

         44795 Bochum

*모이는 장소* 2020년 3월20일(금) 14:40분 교회정문

*장례* 인도예배 복흠한인교회 이요한 목사님 15:00시 수목장


연락처 -- 최태호 0176 21760890


*부탁사항* 1) 현 Corona19 의 심각성을 염려하여,참석을 못하시는 분들은 각 가정에서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세요

               2) 참석하시는 분들은 평상복으로 오시기를 부탁드립니다

               3) 조의금은 사양하겠습니다.

*식사장소* 아국인의집. Ruhr str 150 44869 Bochum


부인 신정남 달 최혜린 아들 최훈

사위 Daniel Levitan 손주 Miles 손녀

-----

고 최정규 당원께서는 독일 파독 광부이셨고,
언제나 노동당 당원임을 자랑스러워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유용현 2020.03.17 09:34
    투쟁하는 거리에 시인 송경동 형님의 글!
    정규 형님의 명복을 빕니다!

    생전의 최정규 형과, 말년 몇년동안 형이 독일에서 넘어와 상근비 한 푼없이 혼신의 힘으로 만들어 준 사회연대쉼터입니다. 어린 시절 어렵사리 구한 쌀 세 푸대 주고는 독일탄광 노동자로 간 후 평생을 이름없는 노동자들과 아프고 힘겨운 이들을 돌보는 일, 변혁을 위한 일에 함께 해 온 선배님, 선생님이십니다. 쌍차 동지들도 힘겨울 때는 쉼터 내려가 쉬곤 했었죠. 쉼터 정기공모는 끝났지만 언제든 수시로 연락해 쉬실 수 있습니다. 무료이고요. 가시면 모든 곳에서 아마 따뜻한 형의 온기를 느끼실 수 있을 겁니다. 코로나 때문에 가뵙지는 못하고 어제는 잔 두 개 두고 형 한잔 저 한잔 했네요. 형의 명복을 빕니다.
  • 킴... 2020.03.18 15:54
    이제 편히 쉬실거라고....
    최정규당원님의 명복을 빕니다...
  • alex 2020.03.23 01:51
    오래전 얼굴 한번 보고 싶다 하시던 말씀에 응답하지 못함을 용서하세요.
    삼가 고 최정규 선배님의 명복을 빕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40728
76574 [예술위원회 비트 경계사진 1차 후기] 산책과 등산의 경계는? 7 file 현린 2020.06.01 135
76573 슬기로운 노동당 생활 : 당원 동지들을 위한 당 주요 일정 안내 file 노동당 2020.05.29 1328
76572 생태평화위원회 창립총회 담쟁이 2020.05.29 92
76571 [예술위원회 영화소모임 <적화회담>] 두 번째 모임에 초대합니다. file 안보영 2020.05.29 61
76570 일곱번째 권문석추모제를 알려드립니다. file 구교현 2020.05.27 111
76569 이승무 당원이 번역한 '흙의 생태학 -문명의 붕괴와 미래의 씨앗' 을 읽다. file 담쟁이 2020.05.27 76
76568 [예술위원회 프로젝트 하루 첫 모임 후기] 참가하신 분의 후기입니다~ :) file reddada 2020.05.26 128
76567 [예술위원회 프로젝트 하루 첫 모임 공지] 당신이 꿈꾸는 하루는 ? file reddada 2020.05.22 174
76566 사람을 살리는 첫번째 책모임 후기 1 file 쑥~ 2020.05.22 178
76565 [수도권연대요청]범죄재벌 민중가압류를 위한 2차 행동 file 노동당 2020.05.20 242
76564 노동당 부산시당 총선평가 당원모임 후기 file 부산광역시당 2020.05.20 156
76563 우리가 바라는 뉴노멀 숲과나무 2020.05.20 85
76562 [예술위원회 빨간책읽기-1 첫 모임 후기] 이제부터는 '끄니기' file 불어라바람아 2020.05.19 147
76561 [토론회] 노동당 사회변혁노동자당 공동주최토론회 file 노동당 2020.05.19 127
76560 [예술위원회 빨간책읽기-1 첫 모임 공지] file 변신 2020.05.18 148
76559 예술위원회 빨간귀 첫모임 후기 1 file 신기욱 2020.05.15 272
76558 70년간 정치사상탄압 망령 국가보안법을 무덤으로 숲과나무 2020.05.15 99
76557 생태평화위원회 창립총회 연기합니다. 담쟁이 2020.05.14 208
76556 [예술위원회 빨간귀 첫모임] 좋은 음악 혼자 듣지 말고 같이 들어요!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20.05.13 149
76555 노동당 중앙당 예결산위원회의 특별감사 보고서에 대한 서울시당 운영위원회의 입장 file 서울특별시당 2020.05.11 255
76554 [초대]노동당 정책위원회 공개학습모임1탄 file 정책위원회 2020.05.11 707
76553 영화소모임 <적화회담> 첫 모임 후기 3 file 안보영 2020.05.11 316
76552 생태평화위원회 기초당부 등록을 위해 실무팀 회의가 있었습니다. 담쟁이 2020.05.07 196
76551 [비트 2020 모집] 예술과 함께 당신과 나 그리고 세상을 바꿔요!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20.05.07 529
76550 <사람을 살리는 책모임> 첫번째모임!!(5월21일,목요일,오후7시,대학로책방이음) file 서울특별시당 2020.05.06 363
76549 부산시당 빚 청산에 도움을 주신 전국의 당원 동지들 감사합니다 베레레 2020.05.06 24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46 Next
/ 29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