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공동성명>

민주노총의 세상을 바꾸는 투쟁을 꿈꾸며,
기호2번 이영주-박상욱-이태의 후보를 지지한다

우리 좌파정당-단체들은 이번 민주노총 직선3기 임원선거에서 기호2번 이영주-박상욱-이태의 후보를 지지한다. 투쟁의 위기와 혁신의 정체를 맞고 있는 민주노총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투쟁의 복원과 계급대표성의 강화이기 때문이며, 또 선거 때만 반짝하는 말잔치가 아니라, 삶과 운동의 역사 속에 검증받아온 언행일치 지도부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첫째, 투쟁의 경험과 승리의 경험을 갖춘 후보, 기호2번을 지지한다.
모두가 투쟁을 이야기하지만, 투쟁은 말로만 이뤄지는 것이 아니다. 2015년 총파업-총궐기와 2017년 사회적 총파업, 2020년 10만 비정규직 공동파업 등을 조직하는 과정에서, 현장을 설득하고 탄압의 앞자리를 마다하지 않았던 의지와 책임성이 투쟁조직을 위한 가장 우선의 덕목이다. 또 이 투쟁을 통해 박근혜 노동개악을 단 하나도 허용하지 않았던 승리의 경험은, 민주노총을 넘어 모든 운동진영의 자긍심이다. ‘공약용 투쟁’이 아닌 ‘투쟁의 삶’을 보여준 기호2번 후보조야말로 지금의 민주노총에 필요한 집행부다.

둘째, 더 큰 전망과 넓은 비전을 갖춘 후보, 기호2번을 지지한다.
코로나 19 사태는 단순히 감염병의 위기가 아닌 체제의 모순이었다. 노동관련 의제를 넘어, 경제-산업-의료-교육-복지-부동산 등, 한국 자본주의 체제를 변혁해야 하는 과제가 민주노총에게 주어졌다. 체제변혁 없이는 민주노조운동의 내일도 어둡다는 것이 드러났기 때문이다. 요구도 투쟁도 더 확장돼야 한다. 이러한 넓은 전망과 시야를 갖춘 집행부가 민주노총에 필요하다.

셋째, 사회적 합의주의를 끝장낼 후보, 기호2번을 지지한다.
노사정위와 경사노위, 코로나 원포인트 노사정합의는 모두 사회적 합의주의가 노동자의 삶과 투쟁을 어떻게 망가트리는지를 잘 드러냈다. 어떤 후보는 아예 ‘사회적 교섭’을 공약으로 들고 나왔다. 또 어떤 후보는 사회적 교섭을 부정하지만 과거 그 어느 세력보다 사회적 합의주의를 추종해왔던 이들이다. 과거부터 현재까지 일관되게 사회적 합의주의에 대한 비판을 실천해온 후보는 기호2번뿐이다.

넷째, 계급대표성 복원과 확대의 방법을 갖춘 후보, 기호2번을 지지한다.
민주노총 조합원이 100만에 이르며 제1노총의 지위를 획득했지만, 역설적이게도 비정규직-중소영세사업장-청년 등 계급대표성 확대를 위해 반드시 조직해야 할 노동자들의 조직화는 여전히 미진하다. 이들을 확실히 민주노총으로 끌어올 구체적인 방안, 그래서 민주노총의 계급대표성을 복원-확대-강화할 경로와 능력을 갖춘 후보는 오직 기호2번뿐이다.

우리 좌파정당-단체들은 기호2번 이영주-박상욱-이태의 후보조를 적극 지지하며, 당선 이후 공약을 실현하는 투쟁과 실천에 총력을 다해 함께 할 것이다.

2020.11.25.

공공운수현장활동가회의
교육노동운동의 전망을 찾는 사람들
교육노동자현장실천
금속활동가모임
노동당 노동자정치행동
사회변혁노동자당
실천하는 공무원 현장조직
전태일을 따르는 사이버노동대학
평등노동자회
현장실천 사회변혁 노동자전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연말정산 세액공제를 위한 노동당 후원 안내 file 노동당 2020.11.19 6748
공지 [노동당 후원 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58436
76754 제9기 서울시당 당직자선거 당선자 공고 서울특별시당 2021.01.22 93
76753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전남도당 7기 당직 선거 결과 공고 노동당 2021.01.18 102
76752 <레드 어워드 수상작 영화 감상 모임(가칭)> 첫번째 모임에 초대합니다. 안보영 2021.01.15 73
76751 [영상] <동서울터미널의 눈물> - 재벌 중심 재건축, "그냥 장사하게 해주세요" 나도원 2021.01.15 58
76750 [성명] 부당해고 245일째, 아시아나 케이오 노동자 부당해고 철회하고 즉각 복직시켜라!! 서울특별시당 2021.01.14 175
76749 서울시당 19차 운영위원회 회의결과 서울특별시당 2021.01.12 174
76748 제9기 서울시당 동시당직자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공고 서울특별시당 2021.01.11 182
76747 [적화회담] 여덟번째 모임후기 1 file 불어라바람아 2021.01.09 156
76746 청소년-청년의제조직 준비위원을 모집합니다 2 지웅 2021.01.07 152
76745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광주전남 도보 행진 전남도당 참여 file 전남도당 2021.01.06 94
76744 서울시당 제9기 동시당직자선거 후보자 등록기간 연장공고 file 서울특별시당 2021.01.05 131
76743 1월 4일 임시운영위원회 회의결과 file 서울특별시당 2021.01.05 158
76742 노동당/ 사회변혁노동자당 경기도당 5개의제 공동현수막 게시 완료했습니다 경기도당 2021.01.05 138
76741 2021 노동당 대표 신년 담화문 1 file 노동당 2021.01.03 1424
76740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전남도당 7기 당직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 공고 노동당 2021.01.03 309
76739 2021 좌파 합동 시무식 참가 안내 file 노동당 2021.01.01 195
76738 현린 대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촉구 단식농성투쟁 3일차 file 노동당 2020.12.30 322
76737 현린 대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촉구 단식농성투쟁 2일차 노동당 2020.12.29 113
76736 중대재해기업처벌법 12월 30일 전국 1만인 동조단식 참여안내 file 노동당 2020.12.29 690
76735 현린 대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촉구 단식 농성 돌입 file 노동당 2020.12.28 1001
76734 [문화예술위원회 영화소모임 <적화회담>] 여덟 번째 모임에 초대합니다. file 안보영 2020.12.26 119
76733 생명을 지키고 해고를 멈추는 240 드라이브스루 희망차량! 1 file 노동당 2020.12.24 477
76732 제9기 서울시당 당직자 선거 공고 file 서울특별시당 2020.12.24 299
76731 서울시당 강북당협 전태일3법 관련 현수막 게첩 2 file 불어라바람아 2020.12.23 203
76730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전남도당 7기 당직 선거 공고(수정) file 노동당 2020.12.23 168
76729 노동당/사회변혁노동자당 경기도당, 5개 의제 공동현수막 게시 중입니다 1 file 경기도당 2020.12.22 26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53 Next
/ 29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