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최근 경남도당과 강원도당에서 권한있는 선관위를 절차에 맞게 구성하지 못하여 선거가 무효가 되는 사태가 벌어졌다고 합니다.



우리당의 당원의 권리를 규정한 당헌을 보면


당원의 권리 첫번째로 당직 공직 선거권과 피선거권을 규정하고 있습니다.


정치결사인 정당의 특성상 참정권은 그만큼 중요한 것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또한 우리는 우리 당의 최고 결정기구인 당대회를 앞두고 있습니다.


이런 중요한 시기에 지역당부의 사무착오로 당원의 소중한 피선거권이 침해되고


최고 결정기구인 당대회 참석을 못할 수도 있는 사태에 대해 경남도당과 강원도당은


먼저 전체 당원 앞에 최대한의 사과를 해야 할 것입니다.


사과 다음으로는 후속 대책 마련이 필요할 것입니다.


후속 대책이라는 것은 당연히 선거 공고부터 모든 선거 과정을 신속하게 다시 하여


피선거권 침해를 구제하고 당대회 참여를 보장하는 것이 되어야 할 것입니다.


당헌 25조 중앙선거관리위원회 1항을 보면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대하여


당의 각종 선거관련 업무를 담한다고 하고 있습니다.


만약 지역당부 운영위와 대의원대회가 선관위 구성을 못하거나 안하고 있다면


명백히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그 지역의 선거를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개입하여야


소중한 당원의 참정권이 침해되고 당의 대의기구의 대표성이 손상되는 상황을 막을 수 있을 것입니다.


우리당의 중앙선관위의 권한을 규정한 당규 6조를 보면



"중앙 선거관리위원회는 당헌․당규의 규정에도 불구하고 이 규정 및 기타 선거 관련 규정 등에 대한 최종적 해석권을 가지며, 선거효력의 최종적 판정권을 가진다."


라고 하고 있습니다.


중앙선관위는 이미 진행되고 있는 두 지역의 선거 공고 및 후보자 등록 과정을


다시 한번 면밀하게 살펴 보시어 해당 과정에 절차 및 진행상 하자 여부등을 살펴 보신 후


그간 진행된 공고에 따른 후보등록을 인정할지 말지 여부 역시


열린 자세로 따져 보시어 합리적인 결정을 내릴 권한 역시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지역 선관위가 없다하여 선거를 치르지 않을 수는 없는 것 아니겠습니까.


경남도당과 강원도당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지휘를 받아


선거사무에 착오가 없도록 더 한층 노력해야 하는 것도 당연하다 하겠습니다.



각각의 책임있는 기구 및 성원들은 초유의 사태에 대하여 가능한 방법을 찾아내는데 있어


끝까지 최선의 노력을 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카톡 플러스친구 런칭] 노동당이랑 카톡하고 문자해요 file 노동당 2019.03.22 4901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26606
76185 비정규노동 위원회(준) 모임을 하고자 합니다 new 하창민 2019.07.15 170
76184 [서울시당 위원장직을 내려놓습니다] 강은실 2019.07.15 866
76183 [9기 대표단 마지막 편지] 노동당 혁신의 걸음을 멈춥니다. 7 update 노동당 2019.07.15 5061
76182 [논평] 2020년 최저임금 결정 관련 1 노동자정치행동 2019.07.12 513
76181 7/14(일) 14시,<당 해산안 제안(서명)자 및 당원모임>을 하고자 합니다. file 이의환(의정부) 2019.07.10 952
76180 2019 노동당 정기당대회 사진입니다 file 노동당 2019.07.09 840
76179 기본소득당 당명 부결에 관한 생각 장안토니오 2019.07.08 899
76178 2019 정기 당대회 생중계 안내 노동당 2019.07.07 803
76177 그날의 아침이 밝았습니다. 숲과나무 2019.07.07 572
76176 대의원님들. 당대회에 자기 컵을 가져갑시다. 2 대표물고기 2019.07.06 503
76175 기본소득당으로 더 낮은 곳을 향하는 희망의 정치를 이야기합시다. 박은영 2019.07.06 476
76174 정기당대회 안건에 대한 고양당협 설문조사 결과(비공식) file 대표물고기 2019.07.06 445
76173 ■ 당명개정에 관한 노동당 문화예술위원회 설문조사 결과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19.07.06 617
76172 기본소득당을 옹호하며 - 나도원동지께 짧게 답신합니다. 1 가는 길 2019.07.05 877
76171 우리 당의 명칭을 기본소득으로 할 수 있습니다 1 양다혜 2019.07.05 659
76170 아직 패배하지 않았습니다. - 당명 개정에 찬성하며 1 오세한 2019.07.05 563
76169 “우리 당의 명칭은 기본소득당으로 할 수 없다” : 좌파정당 견지인가, 청산인가 3 file 나도원 2019.07.05 1298
76168 새로운 출발의 시작점이 될 당대회를 만듭시다. 따란 2019.07.05 481
76167 서울시당 위원장이 당원 여러분께 드리는 7월의 편지 file 서울특별시당 2019.07.04 450
76166 대표단에 말씀드립니다(대전 최종왕) 담쟁이 2019.07.04 589
76165 톨게이트 요금수납 노동자 투쟁, 정답은 직접고용이다! file 경기도당 2019.07.04 176
76164 시대정신을 바꾸는 정치를 향하여 1 신지혜 2019.07.03 856
76163 ‘우리는 모두 노동자다’라는 선언 속에 다 담을 수 없는 이야기들 2 박유호 2019.07.03 819
76162 대표단, 대의원, 당원들께 드립니다. 2 담쟁이 2019.07.03 832
76161 [후기] 2019년 7월 2일 노동당 부산시당 당대회 안건토론회 후기 file 사슴개굴 2019.07.03 356
76160 닉네임을 바꿉니다. 승리 2019.07.03 40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31 Next
/ 29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