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 심상정의 하루를 쫓다

by 이상엽 posted Mar 16, 200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홍보대사의 소임(!)을 다하고자 열심히 뛰고 있습니다. ^^
심상정선생과는 인연이 없었지만 이번에 고양에 출마한다기에 하루 동안 수행사진기자 노릇을
했습니다. 정말 바쁜 하루 였습니다.



오전 9시 반. 노인회분들의 행사에 참석했습니다.
정치인들은 공식적으로 초대되지 않았지만 이런 날을 놓칠 수야 있나요.
많은 분들이 심선생을 알아 봅니다. 역시 평소 열심히 뛴 보람이 있습니다.



기장교회에 방문했습니다. 교회도 역시 중요한 곳이죠.
노동운동 시절 도움을 준 목사분들과의 인연은 있다지만 심선생이 기독교인은 아닙니다. 



교회에서 한주에 한번 노인들을 위한 식사대접을 한답니다.
목사 사모와 어머니가 직접 조리한 음식인데 특히나 소고기국이 일품이었습니다.
심선생도 노인분들과 함께 식사를 했습니다. 물론 저도 먹었습니다. 두 그릇! ^^



의정보고서에 담을 사진을 몇장 주문 받았는데 그 중 한장 입니다.
보고서용으로 다른 사진이 선택됐지만 저는 이 사진이 참 마음에 듭니다. 



동네 옷가게가 아줌마들 사랑방이라기에 들른 곳입니다.
심선생은 이번 선거에서 여성문제와 교육, 노인복지를 중심으로 공약할 듯 합니다.
아줌마 사정은 역시 아줌마가 잘 아나 봅니다.
주민분들의 자세가 진지합니다. 

 

표정이 좋습니다. 역시 TV에 자주 나온 덕에 아줌마들이 금방 알아봅니다.
현역 국회의원의 프리미엄이 역시 크군요. 



한 아파트주민들과 대화 중인 심선생입니다.
이번에 나름 힐러리를 생각하고 이미지를 만들어 보려 했는데,
아직은 심선생이 카메라 연출에 숙스러합니다.
역시 초선의원입니다.
가급적 연출되지 않은 사진으로 정리해서 보냈습니다.
여기는 선보이지 않은 일종의 '선거용 사진'입니다. 멋지게 웃는 그런 사진들이요.
잘 사용하셨으면 합니다. 
하루 동안 수고하셨습니다. 멋진 승부 기대합니다.



* 많이 퍼날라 주세요. 특히 블로그나 까페!
글 내용은 당원동지 여러분이 적당하게 편집 추가 하셔도 됩니다.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