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직장 내 괴롭힘 방지법’ 5인 미만 사업장 배제!
5인 미만 사업장 노동자에 대한 차별을 멈춰야한다.

직장 내 괴롭힘 방지법(직장 내 괴롭힘 판단 및 예방⦁대응 메뉴얼)이 어제(19.7.16)부터 시행되었다. 법 시행을 공고하는 고용노동부는 검토배경에서 ‘직장 내 괴롭힘은 더 이상 방치할 수 없는 심각한 사회문제’라고 명시하고 있다. 관련한 조사에서도 직장 내 괴롭힘의 심각성은 쉽게 드러난다. 2017년 국가인권위원회 실태조사에 따르면 한국 직장인 10명 중 7명(70%)가 괴롭힘을 겪은 것으로 조사됐다. 국무총리실이 직장인150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를 보면 답변 대상자 중 9명이 ‘직장 갑질 문제가 심각하다’고 답했다. 직장 내 괴롭힘을 근절하기 위해 19년 1월 15일 근로기준법을 개정했고, ‘직장 내 괴롭힘’개념을 법률에 규정했다.

땅콩회항으로 상징되는 재벌의 갑질부터 시작해서, 노동조합 탄압의 수단으로 활용되는 문제에 이르기까지 한국사회의 노동현장에서 직장 내 괴롭힘은 중대한 문제다. 이를 법률적으로 규정하고, 전 사회적 차원에서 다룬다는 의미에서 법률의 시행은 분명 반길 일이다.

하지만 한계도 있다. 이 법률은 ‘직장 내 괴롭힘’을 ‘업무상 적정범위를 넘는 행위’로 하고 있다. 이 표현이 모호하여 노동자가 신고를 하더라도 긴 법적인 논쟁을 야기할 우려가 있다. 분쟁이 길어지면 결국 상대적으로 힘에서 밀리는 노동자가 피해를 보게 된다. 또 가해가 처벌 조항이 따로 존재하지 않아서 직장 내 괴롭힘을 당하고, 인정받더라도 바로 당사자에 대한 처벌이나 조치가 취해지지 않는다. 이는 피해를 입은 노동자가 신고를 꺼리게 되는 요인이 될 수 있다.

가장 큰 문제는 이 법률이 5인 이상 사업장에만 적용된다는 점이다. 편의점, 개인카페, 개인 식당 등 수 많은 노동자들이 일한다. 대부분 5인 미만 소규모 영업장이기 때문에 갑질을 하는 대상과 1대1로 마주하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더 직접적이고 노골적인 직장 내 괴롭힘에 노출된다. 이들은 인사권까지 쥐고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에 문제제기를 하면 바로 해고당한다.

이번 법률의 시행으로 이런 부당한 해고에 대응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 하지만 5인 미만 사업장에 일한다는 이유로 배제되었다. 근로기준법은 5인 미만 사업장에 대한 차별을 법률로서 명시하고 있다. 야근이나 주말근무에 따른 가산수당 지급, 정당한 사유에 대한 해고, 연차 또는 생리휴가 부여 의무 등에 대하여 5인 미만 사업장은 그 예외로 두고 있다.

5인 미만 사업장에 대한 차별의 명목은 영세자영업자의 보호다. 그래서 추가적인 임금부담에 대한 부분, 쉬운 해고를 통한 극단적 노동유연화 그리고 연차나 생리휴가 적용 면제를 보장하고 있다. 지금도 5인 미만 사업장의 노동자들은 법률이 보장하는 차별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그런데 이제 새로 시행되는 법률, 심지어 고용주와 싸울 수 있는 권리마저 받지도 못하게 되었다.

5인 미만 사업장을 보호하기 위해 노동자의 권리를 제한하는 생각은 뿌리는 영세 자영업자를 힘들게 하는 것은 노동자라는 인식이다. 최저임금이 높아서 자영업자가 다 망하고, 주휴수당을 줘야 해서 자영업자가 부담이라는 말과 일맥상통한다. 하지만 영세 자영업자가 어려운 이유는 노동자 때문이 아니다. 카드 수수료, 대기업의 골목상권 침해, 대기업의 단가 후려치기 등 재벌대기업들의 문제고 한국 산업구조의 문제다.

5인 미만 편의점에서 일하는 노동자를 예로 들어보자. 감정노동자 보호법의 시행으로 손님이 행하는 막말과 폭언에 대해서는 법률적 보호를 받을 수 있게 되었지만, 정작 사장이 자신한테 하는 폭력에 대해서는 법률적 보호를 받지 못한다. 손님이 때리면 막을 수 있지만, 사장이 때리면 그냥 맞아야하는 상황이다.

사업장에서 권리를 찾기 위해서 고용주의 폭력에 대해 맞서 싸울 수 있는 권리가 필수적이다. 현실에서 바로 보호는 어렵더라도 법률적 보호라도 있어야 싸움을 이어갈 수 있다. 직장 내 괴롭힘 방지법의 5인 미만 사업장 배제는 이런 최소한의 보호막을 없앤 격이다. 노동자가 권리를 위해 싸울 수 있는 권리를 빼앗았다.

직장 내 괴롭힘 방법지법부터라도 법률개정을 통해서 5인 미만 사업장에 대한 배제를 없애야한다. 이 정부가 자영업자들의 위기가 노동자의 책임이 아니라는 생각을 있다면, 5인 미만 사업장 배제 규칙들을 없애나가는 노력을 해야한다.

2019년 7월 17일
노동당 부산광역시당

http://www.laborparty.kr/index.php?mid=board_iRhd37&document_srl=1778768
  • 김치숲 2019.07.18 15:44
    논평 잘 봤습니다! 다만 두번째 문단 처음에 오타가 있네요. 땅공회항 -> 땅콩회항이어야 할 듯 합니다.
  • 사슴개굴 2019.07.19 02:04
    헐 그렇네요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현린 비상대책위원장 담화문] 노동당의 희망을 초대합니다 4 file 노동당 2019.08.16 3393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28229
76124 [2019 정기당대회] 안건토론회 & 당원토론회 file 노동당 2019.06.20 1105
76123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질의합니다. 2 김강호 2019.06.20 814
76122 경남도당 당직선거 무효결정 관련 출마예정자들의 입장 1 경상남도당 2019.06.20 881
76121 [부산시당]노동당 부산시당 당명개정 의견 수렴 부산광역시당 2019.06.20 582
76120 노동열사 故 김동도 제주도당 위원장 2주기 추모행사 안내 file 노동당 2019.06.19 819
76119 [붉은 시간으로의 여행] 2019 노동당 문화예술위원회 캠프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19.06.19 443
76118 이대희 당원의 질문에 답하며 2 신지혜 2019.06.19 801
76117 노동자 정치행동 차윤석 집행위원장님, 당규를 지켜주십시오. 최승현입니다 2019.06.19 1090
76116 조금 더 구체적인 논쟁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3 정양현 2019.06.19 714
76115 문화예술위원회 전국순회간담회 2차 보고 : 제주-부산경상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19.06.18 360
76114 노동당 서울시당 | 당대회 안건설명회 안내 file 서울특별시당 2019.06.18 495
76113 '지역'에서 활동하는 당원의 궁금증 사슴개굴 2019.06.18 638
76112 안녕하세요. 부대표 서태성입니다. 4 서태성 2019.06.18 1173
76111 [연서명] '기본소득당'으로의 당명개정에 반대합니다. (6/17 연명추가) 7 file 차윤석 2019.06.17 984
76110 [안건발의] 당 해산을 위한 당대회 안건발의, 댓글서명 동참요망[6/17 업데이트] 17 이의환(의정부) 2019.06.17 1527
76109 [대표편지] ‘봉합’이 아닌 ‘새로 고침’을 향하여 2 file 노동당 2019.06.17 2015
76108 '공유경제'를 빙자한 플랫폼착취시스템 '대여경제' 2 file 송상호 2019.06.17 444
76107 [대구시당 ‘페미니즘부속강령안’에 대한 의견나누기 당원모임] file 대구시당 2019.06.16 373
76106 이번 전국위원회 회의록? 결과? 3 지봉규 2019.06.15 673
76105 비참한 심정으로 부탁드립니다. 고건총리 2019.06.15 1015
76104 관악,강남서초,동작,용산 당원모임 - <랜드 앤 프리덤>으로 보는 스페인 내전 file 서울특별시당 2019.06.14 361
76103 재보궐선거 무효에 따른 사과문 1 담쟁이 2019.06.14 745
76102 (당직) 재선거 무효 사태에 대하여 말씀드립니다 나무를심는사람 2019.06.14 888
76101 <왜, 노동당을 해산해야 하는가> - 노동당 마포당협 토론회 (6/25화) file 세린 2019.06.14 1007
76100 페미니즘 부속강령안에 대한 의견 받습니다. "페미니즘 정치를 위하여" 2 신민주 2019.06.14 671
76099 문제의 본질은 4 이장규 2019.06.13 89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32 Next
/ 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