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1254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당명 개정 반대 연서명글을 읽고 드는 생각


1. 여러 의제 운동에서 ‘노동’이 짱이다라는 생각을 하시나본데 저는 ‘노동’뿐만 아니라 다른 의제들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2.‘노동’당명을 채택한 이유를 위에서 잘 설명해주셨는데.
그럼 노동을 하지 못하는 사람은요?
우리는 그 사람들과도 함께 해야 하지 않나요?

“노동은 신성해!”라는 기독교,  프로테스탄트, 근대 자본주의 윤리를 아직도 맹신하시는 것 같습니다.

사회주의자라면 좌파라면 말로만 구호속의 ‘해방’이 아니라 진정한 ‘해방’을 꿈꾼다면 ‘노동은 신성해’라는 맹신은 위험하다 생각됩니다.

3. ‘노동’당 당원으로 활동하면서 서울퀴어퍼레이드나 3.8여성대회에 당 회의를 잡거나 당 대표단은 참여를 하지 않는 모습을 보며 ‘노동’에만 집중하고 당 강령에 나와있는 다른 의제들은 배제 받는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근데 다들 3년의 전망 6년의 평가 글은 보고 댓글 다시는지 궁금합니다. 

서로의 입장을 차분히 읽고 토론다운 토론을 해보면 안되나요?

결국 또 정파얘기 나오고, '이렇게 다시 열심히 해보자'는 다른 전망 없이 그냥 틀렸어 라고만 말하는거 넘 지치네요.

1. 명분이 없습니다 » 3년의 전망 글에 나와있던데....

2. 절차적으로 무리한 진행입니다 » 대표단에서 전국 간담회를 또 하자나요?

3. 당의 구조와 지향에 맞지 아니합니다 » 6년의 평가글 전체와 3년의 전망 글 1번 <2017년 미완의 혁신>이라는 파트에 다 나와있어요

차분히 읽어보시고 반대하신다고 하면 앞으로 우리가 뭘 해야할지에 대해 전망으로 답할 수 있는 토론문화가 우리 당에 자리잡았으면 좋겠습니다. 

제발.
  • 우진나라임시정부 2019.05.14 13:14
    저는 노동을 맹신하진 않습니다.
    말씀하신대로 '노동'이 작은 그릇이라면, '기본소득'은 간장종발같다고 생각할 뿐입니다.
  • 차상우 2019.05.14 13:20
    그래서 글은 읽어보셨는지 궁금합니다.
  • 우진나라임시정부 2019.05.14 19:13

    차상우동지께서는 당원의 당명개정 반대글에 '그래서 글은 읽어보셨는지 궁금합니다.'라고 쓰고 계신데, 제가 이해력이 부족해서 죄송합니다.
    하지만, '이해하지 못하는 니가 바보다'라고 하시면, 말씀대로 토론다운 토론이 되나요?

  • 따란 2019.05.14 14:00
    왜요? 이유를 밝혀주셔야 토론이 가능하지 않을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신임대표단 담화문] 노동당의 시간 3 file 노동당 2019.11.22 2643
공지 제 2회 '현수막 경진대회' 12 *착란* 2019.11.11 980
공지 2019년 노동당 세액공제 후원 안내 file 노동당 2019.11.08 772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34169
76234 흥분하지 말라 숲과나무 2019.09.07 670
76233 탈당처리 부탁드립니다. 고맙습니다. 김철호 2019.09.06 1049
76232 노동당을 떠나, 기본소득당에서 활동을 하고자 합니다. 최승현입니다 2019.09.06 1262
76231 안내] 홈페이지 내용 개편 중 노동당 2019.09.06 624
76230 당을 떠납니다 1 장시정 2019.09.05 1346
76229 인천광역시당 확대운영위원 간담회 (당원 비상 총회) 공지 노동당 2019.09.04 746
76228 "NO아베! NO개악!" 무더운 8월, 당원동지들이 직접 움직였습니다 file 경기도당 2019.09.03 555
76227 김수억의 아사단식과 도로공사 수납원노동자 숲과나무 2019.09.03 485
76226 GTX-A 교하열병합 관통노선 반대 현수막 설치 숲과나무 2019.08.31 471
76225 [정세토론회 후기] 동북아시아 국제정세와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 뚱이 2019.08.31 543
76224 대전광역시당 당원 비상 총회 결과 2 노동당 2019.08.29 1188
76223 새마을 깃발 철거 운동 레오 2019.08.28 662
76222 진보의 희망, 노동당 2 불꽃같은삶 2019.08.27 1191
76221 대전광역시당 당원 비상총회 공지 노동당 2019.08.26 794
76220 현린 비상대책위원장의 인터뷰가 실렸네요. 담쟁이 2019.08.26 779
76219 [의정부당협] 노동당을 떠납니다. 이의환(의정부) 2019.08.26 1017
76218 더 늦기 전에 자진사퇴하라 숲과나무 2019.08.26 1084
76217 기본소득론, 몽상인가 망상인가 숲과나무 2019.08.26 864
76216 ‘기본소득당’ 창당이라는 새로운 도전을 시작합니다 차상우 2019.08.26 1159
76215 당을 떠나며 박정직 2019.08.26 770
76214 관악당협 운영위원 5인 탈당입장문 - 보내주신 그 고마운 마음들 항상 간직하겠습니다 박정직 2019.08.26 931
76213 탈당하고 기본소득 운동을 함께 하려고 합니다. 여름지기 2019.08.25 840
76212 경기도당 현수막 설치 및 현수막 관리작업 숲과나무 2019.08.24 459
76211 노빠 문빠에다 조빠까지 숲과나무 2019.08.24 689
76210 당규 제12호 개인정보 및 정보통신 운영 규정 제14조 제1항에 해당하여 블라인드 처리합니다. 1 secret 문미정 2019.08.24 818
76209 조국이나 공지영이나 숲과나무 2019.08.22 73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939 Next
/ 29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