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8년 8월 20일 저녁, 신희선 서울시당 당기위원의 페이스북에 충격적인 글이 올라왔습니다. 이는 <치정극에 기댄 페미니즘, No>라는 제목과 함께,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 성폭행 사건을 두고 “안희정과 OOO의 치정극”이라 표현하는 글이었습니다. 여기서 신 씨는, 강간 문화를 답습한 사법부의 판결에 분노하는 시민들을 “결말을 믿을 수 없다 항의하는 관객”이라 표현하였습니다. 또, 피해자의 폭로를 “OOO 개인의 악행”이라고 표현하였습니다.

성폭행 사건을 치정극으로, 피해자의 폭로를 악행으로 표현하는 것은 명백히 당규 제5호(성차별·성폭력·가정폭력 사건 처리에 관한 규정) 제2조 4항에 규정된 성폭력 2차가해에 해당됩니다. 또한 “치정극에 기댄 페미니즘”, “결말을 믿을 수 없다 항의하는 관객”이라고 운운하는 것은 여성들의 정당한 분노를, 당 강령의 여성주의를 부정하는 것입니다.

더욱이 이 글의 작성자 신희선은 서울시당 당기위원으로 높은 수준의 인권감수성을 지니고 당 내의 사건들을 처리해야 하는 지위에 있습니다. 그런 자가 이렇게 성폭력 2차 가해를 저지르고 여성주의를 부정하는 것은 당기위원으로서 당의 명예를 중대하게 실추시키는 것입니다. 만약 그가 처벌받지 않고 당직자의 지위를 유지한다면 이는 당이 여성주의 정당의 기능을 전혀 하지 못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따라서 저는 당원 동지들에게 신희선 서울시당 당기위원을 공동으로 제소할 것을 제안합니다. 함께 해 주십시오.

@ 함께 제소에 동참하실 분은 댓글로 소속당부(당협)와 성명을 8월 26일까지 남겨주세요.

@ 공동제소인으로 연명은 대표제소인에게 중앙당기위 이의신청을 위임하는 것까지 포함합니다.


제소장


제소인 대표제소인 노현영(서울 구로금천) 외 ㅇ명

피제소인 신희선 서울시당 당기위원


당규 제4호(당기위원회 규정) 제7조 1항에 의거하여 아래와 같이 피제소인을 제소하니 징계하여 주십시오.


1. 피제소인은 2018년 8월 20일 22시 53분 경 자신의 페이스북 타임라인에 <치정극에 기댄 페미니즘, No> 라는 제목의 글을 게시하였습니다. ( 링크 : https://www.facebook.com/photo.php?fbid=1062878070554624&set=a.758723167636784&type=3 , 캡쳐 첨부1 참조)


2. 해당 게시물은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 성폭행 사건을 치정극이라 표현하며, 폭로자를 악인으로 표현하는 등, 당규 제5호(성차별·성폭력·가정폭력 사건 처리에 관한 규정) 제2조 4항에 규정된 2차 가해를 행하였습니다.


3. 피제소인은 서울시당의 당기위원회 위원으로 높은 수준의 인권감수성을 지녀야 마땅함에도 불구하고 이러한 성폭력 2차가해 행위를 하였으며, 이는 우리 당 강령의 여성주의를 부정하는 것이며 당기위원이라는 당직자로서 당의 명예를 중대하게 실추한 것으로 당규 제1호(당원 규정) 제17조 1호 및 6호의 의무를 위반한 것입니다.


4. 또한 피제소인은 서울시당 당기위원으로 당규 제4호(당기위원회 규정) 제6조 3항에 의한 당연제척 대상이니 착오 없으시기 바랍니다. 끝.


2018년 0월 0일

대표제소인 노현영 외 ㅇ명
  • 麻.苦 2018.08.30 14:24

    연서명 하지 않았던 1인,  나..  


    나는 

    신희선 서울시당 당기위원을 제소하는데

    연서명하지 않았습니다. 


    끝까지  일말의  가능성,  망언을 철회하고 반성하는 걸 기대해보았습니다. 

    그런데 그게 안되는군요. 


    지금 여기,, 로동당에 필요한 것은 무엇일지,,  다시 곰곰 생각해보겠습니다.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당 홈페이지 해외 접속 차단 해제 안내 대변인실 2019.01.20 46
공지 9기 대표단 재선거 투표기간 선거운동 안내 노동당 2019.01.18 271
공지 [서명운동] 고 김용균 추모 / 제주 영리병원 철회 / 콜텍 끝장투쟁 선언 노동당 2019.01.18 138
공지 고 김용균 동지 추모행동 노동당 지침 및 투쟁일정 >> 수정(190121) 1 노동당 2018.12.18 754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18744
75913 2. 윤성희님의 글을 읽고, 당원들께 솔직히 드리는 제 경험에 의한 생각 입니다. 류성이 2019.01.18 730
75912 ★기호 2번★ 노동당의 집권을 위한 시작 - 붉은광장에서 온 여덟 번째 편지 file 기호2번붉은광장노동당선본 2019.01.18 327
75911 1.윤성희님의 글을 보고 재 정리를 하며 든 의문과 생각 입니다. 류성이 2019.01.18 780
75910 알거 아시던 너님들 왜 이제서야 깨달은 척 코스프레하시나요? file 人解 2019.01.18 487
75909 윤성희 당원님의 김길오,사회당과의 3년의 기록에 대한 일반 당원들께 드리는 글 2 수박같은사람 2019.01.18 918
75908 “비난이나 비판의 의도와 목적이 있다면, 차별과 혐오가 완성된다.” 1 불빵 2019.01.17 802
75907 파도선본과 붉은광장 선본에게 공개질의 4 Julian 2019.01.17 847
75906 ★기호 2번★ 붉은약속 - 붉은광장에서 온 일곱 번째 편지 file 기호2번붉은광장노동당선본 2019.01.17 486
75905 김길오, 사회당과 만난 3년의 기록 [2] 3 윤성희 2019.01.16 1722
75904 윤성희, 진보꼰대와 만난 3년 전의 기록 18 박기홍:) 2019.01.15 1759
75903 김길오, 사회당과 만난 3년의 기록 [1] 8 윤성희 2019.01.15 1594
75902 [기호1번] 노동당 파도선본의 제안 : 4. 기본소득으로 연결하는 사회운동정당을 만들겠습니다 1 file [기호1번]노동당_파도선본 2019.01.15 173
75901 ★기호 2번★ 붉은광장에서 온 여섯 번째 편지 - 정상천 동지 질의에 대한 답변 1 file 기호2번붉은광장노동당선본 2019.01.15 416
75900 [기호1번] 인터뷰영상 - 부대표후보 일반명부 서태성 "우리당의 분명한 메시지는 온라인공간을 통해 더 많은 시민에게 다가갈 수 있을 것입니다" 1 [기호1번]노동당_파도선본 2019.01.14 141
75899 ★기호 2번★ 붉은광장에서 온 다섯 번째 편지 - 현 린 당대표 후보 file 붉은광장노동당선거운동본부 2019.01.14 238
75898 ★기호 2번★ 붉은광장에서 온 네 번째 편지 - 송미량 당대표 후보 1 file 붉은광장노동당선거운동본부 2019.01.14 250
75897 ★기호 2번★ 붉은광장에서 온 세 번째 편지 - 이근선 부대표 후보 file 붉은광장노동당선거운동본부 2019.01.14 174
75896 [기호1번] 인터뷰영상 - 부대표후보 여성명부 신민주 "당원의 힘으로 페미니즘 정당을 만들겠습니다" 1 [기호1번]노동당_파도선본 2019.01.14 137
75895 [기호1번] 당대표 후보 일반명부 신지혜, 여성명부 용혜인, 박종철 열사 32주기 추모제를 다녀왔습니다 1 file [기호1번]노동당_파도선본 2019.01.13 132
75894 신지혜 후보와 당원 동지들께 드리는 사과문 1 이근선 2019.01.13 490
75893 [기호1번] 당원들께 드리는 파도선본의 7가지 제안 1 file [기호1번]노동당_파도선본 2019.01.12 205
75892 진보정당 공동주최(노동당/녹색당/민중당/변혁당) 고 김용균 추모문화제 : 1/16(수) 1 file 노동당 2019.01.11 184
75891 ★기호 2번★ 잃어버린 당원을 찾아서 – 붉은광장에서 온 두 번째 편지 file 붉은광장노동당선거운동본부 2019.01.10 429
75890 [기호1번] 인터뷰영상 - 당대표후보 여성명부 용혜인 "기본소득이 상식이 되는 세상을 만들겠습니다" 1 [기호1번]노동당_파도선본 2019.01.10 21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21 Next
/ 29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