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핑

[브리핑] 이경자 부대표, 탈핵 화요 1인 시위 10회 차

by 대변인실 posted Jan 10, 2017 Views 18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0회차.png


[브리핑] 이경자 부대표, 탈핵 화요 1인 시위 10회 차


10일 이경자 부대표는 광화문에 위치한 원자력안전위원회 앞에서 10회 차 탈핵 화요 1인 시위를 진행했다. 이경자 부대표는 마이크를 들고 "영화 판도라는 그냥 영화가 아니다. 실제로 우리에게 일어날 수 있는 일이다. 박근혜 대통령이 탄핵된 지금이 탈핵을 정치권에 요구할 적기다. 박근혜를 끌어내고 탈핵사회로 가자."고 말했다.


판도라 관객수가 400만 명에 달한다. 이러한 흥행 뒤에 숨겨져 있는 건 핵발전에 대한 국민적 불안일 거다. 오늘 삼척 핵발전소 백지화 및 탈핵을 촉구하는 도보순례가 시작됐다. 계속되는 지진에 경주에서는 월성원전 가동 중단을 촉구하는 목소리가 점차 높아지고 있다. 전국 곳곳에서 탈핵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2017년은 탈핵 원전이 되어야 할 것이다.


photo_2017-01-10_14-23-13.jpg


photo_2017-01-10_14-23-21.jpg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