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0fa01f03da4d3a7022a142322a82469f.png




[논평]

국민참여재판 배심원의 양식 있는 판단을 기대한다

- 부천원종복지관 부당해고 피해자 이은주 당원의 재판에 부쳐

 

오늘(7/4) 오전 11시 인천지방법원 413호 대법정에서는 부천원종복지관으로부터 부당해고를 당한 이은주 당원에 대한 국민참여재판이 열린다.

 

그런데 놀라운 것은 이 재판의 피의자가 성차별과 부당해고를 일삼은 부천원종복지관이 아니라 바로 해고자 이은주 당원이라는 점이다. 홍갑표 관장을 비롯한 부천원종복지관 측이 페이스북에 올린 이은주 당원의 글을 명예훼손으로 고소하고 손해배상을 청구했기 때문이다.

 

부천원종복지회관 측의 고소 이후 명예훼손에 대한 부분은 불기소 무혐의 처리되었으나, 모욕죄로 기소된 사건에 대한 공판이 오늘 국민참여재판으로 열리는 것이다.

 

이 사건의 시작은 2015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복지관 김모 부장이 임신 중이던 사회복지사 A 씨를 비롯한 가임기 여성 직원들을 지칭하며가임기 여성은 다 잘라버려야 한다는 발언이 시작이었다. 여성이 많은 복지관 특성상 임신에 따른 휴직으로 다른 직원들의 업무가 가중된다는 의미였다.

 

복지관 내에서 임신도 복지관에 보고해야 하나라는 비판과 명백한 모성권 침해라는 반발이 나왔지만, 부천원종복지관은 문제를 제기하는 여성들을 조직분란자로 몰며 해고하고 괴롭혔다. 해당 논란을 지역 사회에 전한 동료 사회복지사 이은주 당원은 결국 재계약이 불발돼 복지관을 떠났고 보복성 인사, 부당해고 논란이 뒤따랐다. 부천원종복지관의 성차별과 부당해고 문제에 대한 언론보도가 잇따랐음은 물론이다.

 

하지만 홍갑표 관장을 비롯한 부천원종복지관 측은 진심 어린 사과는커녕 ‘‘농담이었고 의도하지 않았으나 상처를 줬다면 미안하다라는 말로 얼버무리고, 논란이 사실과 다르다며 반발에 나섰다. 더 나아가 이은주 당원을 고소하는 지경에 이르렀다.

 

이번 사건은 성차별은 농담이 되고, 피해자는 예민한 사람이 되고, 문제 제기자는 조직분란자가 되는 성차별 사회의 단면을 여실히 보여준다. 그리고 이은주 당원에 대한 모욕죄 기소는 성차별 문제에 대한 정당한 비판을 막으려는 불순한 시도일 뿐이다.

 

이은주 당원에 대한 무죄 판결이라는 양식 있는 판단을 국민참여재판 배심원들에게 기대한다.

 

(2017.7.4.화평등 생태 평화를 지향하는 노동당 부대변인 류증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6 [논평] 4명 노동자의 안타까운 죽음, 이마트는 책임지고 정부는 대책마련하라!! 235 경기도당 2011.07.06 14670
125 [논평] 경기도의 뉴타운 대책은 ‘언발에 오줌누기’일 뿐 경기도당 2011.05.27 11362
124 [논평]쌍용자동차 무급휴직. 징계휴직 노동자 489명의 복직을 환영한다. 395 경기도당 2013.03.06 8771
123 [최재연의원 행감] 주민갈등 증폭시키고허위정보유포하는 뉴타운 전문 상담가 파견제도 214 file 경기도당 2011.11.09 7971
122 성명] 환경운동연합 활동가 보 고공농성 지지한다! 16 경기도당 2010.07.22 7860
121 [최재연의원 행감] 경기도, 친환경상품 구매 외면하고 목표도 낮춰잡아 113 경기도당 2011.11.20 7541
120 [최재연의원 행감] 경기도 구제역 매몰지 주변 지하수 검사 결과, 침출수 1단계 수준 6개 1910 경기도당 2011.11.20 7531
119 [논평]산업재해로 사망한 노동자도 입건한 경찰, 삼성공장 불산누출 책임을 원청업체 사업주가 아닌 협력업체 노동자에게 떠넘길 것인가 125 경기도당 2013.02.27 7403
118 [최재연의원 행감] 세계유기농대회 치룬 김문수 도지사, 팔당 유기농 지지한 세계유기농대회 선언문은 무시 248 경기도당 2011.11.20 7346
117 [성명서]에어쇼에 앞서 미군항공기로 인한 소음 진동피해부터 해결하라! 116 푸른고래 2012.10.19 7315
116 [최재연의원 행감] 경기도, 가로수 방충한다며 발암물질 살포 157 file 경기도당 2011.11.20 7119
115 [최재연의원 행감] 주한미군 공여지 고엽제조사 기지 내 토양조사 촉구 58 경기도당 2011.11.20 6903
114 논평]김문수지사는 성평등 교육 제대로 받고 정신 좀 차리시라 경기도당 2011.06.24 6444
113 [논평].또 다시 불산누출사고, 우리사회의 ‘또 하나의 불안’ 삼성전자의 안전불감증을 규탄한다. 67 경기도당 2013.05.06 6195
112 [논평]경기도의회 최재연의원(진보신당)의 삼성전자 화성사업장 불산 누출사고 진상규명 촉구 결의안 채택을 환영하며. 242 경기도당 2013.02.01 6110
111 [성명] 공무원, 교사에 대한 검찰의 자의적 법집행 중단하라!! 경기도당 2011.07.27 5790
110 [성명서]민주통합당은 밀실에서 상임위원장을 내정하는 비민주적인 행태를 중단하고 상임교육위원장 선출을 민주적이고 공정하게 추진하라! 29 경기도당 2012.02.12 5639
109 [보도자료] 진보신당이 경기도 뉴타운해결방안을 제안한다 경기도당 2011.03.18 5628
108 [성명]심상정 경기도지사 후보 사퇴 표명에 대한 진보신당 경기도당의 입장 33 경기도당 2010.05.30 5131
107 [논평]한국인 수갑채운 미군범죄자들의 출국을 도의해 준 검찰규탄 118 경기도당 2013.03.14 48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