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6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박근혜 대통령의 하야를 요구한다!



박근혜 정부가 들어선 이후 끊임없이 나돌던 “비선실세”와 관련한 의혹들이 대부분 사실로 드러나고 있다. 급기야 박근혜 대통령은 녹화 된 영상을 통해 대국민 사과를 발표하기까지 하였다. 하지만, 본인이 무엇을 잘못했고 이후 어떻게 책임질 것인지에 대한 내용이 전혀 없는 이 사과를 진정성 있는 사과로 받아들일 국민들은 아무도 없을 것이다.



국가 통치를 위해 막대한 자금과 인력을 사용하는 청와대는 사실상 비선실세 최순실을 지원하기 위한 효자동 사무실에 다름 아니었고, 최순실과 이 정권의 비선 실세들은 고위 공직자의 인선 작업과 대북안보 관련 된 사안들까지 개입한 사실들이 드러나고 있다.



가라앉는 세월호 앞에 무기력하였고, 백남기 농민을 죽음에 이르게 하고서 미안하다는 말 한마디도 하지 않은 현 정부, 수만 명의 조선 노동자들이 직장에서 쫓겨나는 것을 수수방관하면서 10조가 넘는 돈을 조선사 사장들에게 지원하고 경제 위기로 어려움을 겪는 노동자들에게는 쉬운 해고법과 성과연봉제 임금 피크제를 밀어붙인 것 외에 박근혜 정부가 보여준 것이 무엇인지 국민들은 묻지 않을 수 없는 게 오늘의 현실이다.



강남의 극소수 부자들의 이해만을 대변하는 최순실에게 국민들은 어떠한 권한도 위임한 적이 없다. 대북관계를 파탄내고, 무능력하고 부패한 고위 공직자들을 끊임없이 양산해 내고 서민 경제를 파탄 낸 책임을 국민들은 최순실 개인에게 물을 수 없다. 이에 대한 전적인 책임은 그를 비호하고 그에게 권력을 휘두를 수 있게 놔둔 박근혜 대통령이 져야한다.



20여년의 시기동안 국회의원과 대통령으로 국민들의 지지와 지원을 받아 온 박근혜 대통령이 지금이라도 그 빚을 갚는 유일한 방법은 즉각 대통령직에서 내려와 법의 심판을 받는 것뿐이다.

이미 박근혜 대통령에 대하여 국민들은 그 어떤 기대를 가지고 있지 않다. 이런 상황에서 남은 1년 4개월여의 임기를 지속하는 것은 박근혜 대통령 본인에게도 대한민국 국민들에게도 비극일 뿐이다.



박근혜 대통령은 즉시 대통령직을 사퇴하고 하야하라. 이것만이 오늘 국민들이 박근혜 대통령에게 요구하는 단 하나의 요구이며, 이를 거부할 경우 국민들의 준엄한 심판을 피할 수 없을 것이다.




2016년 10월 26일

노동당 경기도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6 [논평] 교육 현장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정규직화를 지지한다 - 비정규 노동자 혐오 이언주 의원의 막말을 규탄하며 file 경기도당 2017.07.10 140
125 [논평] 국민참여재판 배심원의 양식 있는 판단을 기대한다 file 경기도당 2017.07.04 151
124 [논평]경기도 교육청과 이재정 교육감은 안전한 학교 급식 환경 마련을 위해 학교급식 노동자들의 배치기준을 현실적으로 조정하라 경기도당 2017.02.16 500
123 [논평]남경필 경기도지사의 새누리당 탈당을 환영하며, 남경필 지사의 경기도지사직 사퇴를 요구한다 경기도당 2016.11.22 592
» [성명] 박근혜 대통령의 하야를 요구한다! 경기도당 2016.10.26 665
121 [논평] 이제 와서, 그것도 지금 석탄화력발전소라고? - 포천시는 화력발전소 건설을 중지하고 친환경 대안을 시민들과 논의하라 file 경기도당 2016.08.20 661
120 [논평]평택을 포함한 한반도 그 어느 곳의 사드 배치에도 반대한다! 경기도당 2016.07.13 588
119 [부천시흥당원협의회 성명] 초중학교 입시경쟁 강화, 사교육비 증가만 부추기는 부천 과학고 설립을 반대합니다! 경기도당 2016.07.13 602
118 [광주권역 당원협의회 성명] 푸드뱅크는 정치놀음이 아니다 경기도당 2016.07.04 396
117 [논평]산업재해까지 외주화하는 하청, 파견 노동을 계속 두고 볼 것인가? - 남양주 지하철 공사장 붕괴 사고를 접하며 경기도당 2016.06.01 518
116 [담화문] “쉬운 길이었다면 나서지도 않았을 사람들에게” 경기도당 2016.04.18 442
115 [성명] 정의당 심상정 선본의 성찰과 사과를 요구한다 경기도당 2016.04.06 621
114 [논평] 선거방송 토론에 소수정당 후보자의 참석을 보장하라 경기도당 2016.04.05 354
113 [논평] 당신이 황사 걱정하는 사이 - 고양 쓰레기 소각장의 유해물질 배출과 안전 불감증을 우려하며 경기도당 2016.03.08 651
112 [논평] 박근혜 정부는 남북한 18만여 노동자들에 대한 실질적 해고조치인 개성공단 폐쇄를 즉각 철회하고 평화를 위한 대화에 나서야 한다 경기도당 2016.02.12 475
111 [논평] 정부여당이 말하는 청년은 누구인가? - 알바노조 박정훈 위원장을 석방하고 근로감독관 제도를 제대로 감독하라 경기도당 2016.01.25 684
110 [성명]나도원 위원장을 석방하고 노동개악 시도를 중단하라! -구리 남양주 당원 협의회 운영위원 일동 경기도당 2016.01.07 466
109 [논평] 경기도의 준예산 사태에 붙여 - 응답하라, 경기연정! 경기도당 2016.01.04 497
108 [논평] 광명시 지방자치 혼탁에 대하여 새정치민주연합의 책임있는 행동을 촉구한다 경기도당 2015.12.16 552
107 [논평]경기도립 산후조리원 설립 난항에 붙여 - 복지하지 말자는 복지부 경기도당 2015.12.08 66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