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평]남경필 경기도지사의 새누리당 탈당을 환영하며,

남경필 지사의 경기도지사직 사퇴를 요구한다



오늘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김용태 의원과 함께 새누리당을 탈당하였다.


남경필 지사의 새누리당 탈당은 이미 국민의 민의를 대변하는 정당으로서의 그 어떠한 가치도 찾을 수 없고, 최순실-박근혜 게이트의 몸통이며 국정 파탄의 공범일 뿐인 새누리당 해체의 신호탄일 것이다.


남경필 지사는 새누리당 탈당 기자회견장에서 “정당이 특정인이나 특정세력의 사익을 위해 존재하는 순간, 그 정당의 존재 이유는 사라지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러한 남경필 지사의 의견은 경기도민들과 국민들의 공통된 의견이며 새누리당은 국민들의 뜻을 받아들이고 즉각 해산하는 것이 도리일 것이다.


그러나, 경기도민들은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새누리당 경기도지사 후보가 되기 위해 했던 발언들을 기억하고 있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지난 2014년 6.4 지방선거의 새누리당 경기도지사 후보 경선 과정에서 “경기도의 아들 남경필이 대한민국의 딸 박근혜를 지켜내겠습니다.”라고 호소하며 새누리당 당원들의 지지를 받아 새누리당의 경기도지사 후보가 되었다.


이후 경기도지사 후보 수락 연설을 통해 남경필 지사는 “반드시 승리해서 우리 박근혜 대통령을 지켜내고 박근혜 대통령을 위해 몸이 부서져라 생명을 다하겠다.”고 박근혜에 대한 충성을 맹세했었다.


경기도지사가 되기 위해선 박근혜의 호위 무사를 자임하고, 이제 와서 박근혜를 비판하며 가장먼저 새누리당을 탈당하는 남경필 지사의 행동은 “배신의 정치”라는 말 이외에는 설명할 단어가 없다. 


남경필 지사가 진심으로 자신의 과거 행동을 반성한다면 새누리당 탈당뿐 아니라 박근혜의 후광에 기대 얻은 경기도지사 자리를 사퇴하는 것이 올바른 행동일 것이다. 


경기도지사직 사퇴만이, 경기도민들을 위해 몸이 부서져라 일하기 보다 “박근혜 대통령을 위해 몸이 부서져라 일한” 지난 2년여의 남경필 지사 본인의 행동들에 대해 경기도민들에게 사죄하는 유일한 길이다.



2016년 11월 22일

노동당 경기도당 

lg.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4 [논평]경기도 교육청과 이재정 교육감은 안전한 학교 급식 환경 마련을 위해 학교급식 노동자들의 배치기준을 현실적으로 조정하라 경기도당 2017.02.16 288
» [논평]남경필 경기도지사의 새누리당 탈당을 환영하며, 남경필 지사의 경기도지사직 사퇴를 요구한다 경기도당 2016.11.22 383
122 [성명] 박근혜 대통령의 하야를 요구한다! 경기도당 2016.10.26 418
121 [논평] 이제 와서, 그것도 지금 석탄화력발전소라고? - 포천시는 화력발전소 건설을 중지하고 친환경 대안을 시민들과 논의하라 file 경기도당 2016.08.20 398
120 [논평]평택을 포함한 한반도 그 어느 곳의 사드 배치에도 반대한다! 경기도당 2016.07.13 411
119 [부천시흥당원협의회 성명] 초중학교 입시경쟁 강화, 사교육비 증가만 부추기는 부천 과학고 설립을 반대합니다! 경기도당 2016.07.13 423
118 [광주권역 당원협의회 성명] 푸드뱅크는 정치놀음이 아니다 경기도당 2016.07.04 249
117 [논평]산업재해까지 외주화하는 하청, 파견 노동을 계속 두고 볼 것인가? - 남양주 지하철 공사장 붕괴 사고를 접하며 경기도당 2016.06.01 396
116 [담화문] “쉬운 길이었다면 나서지도 않았을 사람들에게” 경기도당 2016.04.18 334
115 [성명] 정의당 심상정 선본의 성찰과 사과를 요구한다 경기도당 2016.04.06 484
114 [논평] 선거방송 토론에 소수정당 후보자의 참석을 보장하라 경기도당 2016.04.05 223
113 [논평] 당신이 황사 걱정하는 사이 - 고양 쓰레기 소각장의 유해물질 배출과 안전 불감증을 우려하며 경기도당 2016.03.08 492
112 [논평] 박근혜 정부는 남북한 18만여 노동자들에 대한 실질적 해고조치인 개성공단 폐쇄를 즉각 철회하고 평화를 위한 대화에 나서야 한다 경기도당 2016.02.12 364
111 [논평] 정부여당이 말하는 청년은 누구인가? - 알바노조 박정훈 위원장을 석방하고 근로감독관 제도를 제대로 감독하라 경기도당 2016.01.25 456
110 [성명]나도원 위원장을 석방하고 노동개악 시도를 중단하라! -구리 남양주 당원 협의회 운영위원 일동 경기도당 2016.01.07 332
109 [논평] 경기도의 준예산 사태에 붙여 - 응답하라, 경기연정! 경기도당 2016.01.04 380
108 [논평] 광명시 지방자치 혼탁에 대하여 새정치민주연합의 책임있는 행동을 촉구한다 경기도당 2015.12.16 430
107 [논평]경기도립 산후조리원 설립 난항에 붙여 - 복지하지 말자는 복지부 경기도당 2015.12.08 502
106 [논평]정부와 새누리당은 누리과정 예산 전액을 국고로 편성하라 경기도당 2015.11.30 354
105 [논평]민주노총 경기본부에 대한 압수수색을 규탄하며 경기도당 2015.11.27 58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