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저는 종로 중구 당협의 신민주 입니다. 며칠이나 고민하다가, 이건 정말 아니다 싶어 당게에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4월 8일, 저는 정동영후보와 나경채 대표와 선거 단일화를 합의했다는 한 편의 기사를 읽게 되었습니다. 처음, 저는 그 기사를 읽었을 때 정말로 당황스러웠습니다. 대표단 회의를 거쳤다는 이야기를 듣지 못했는데, 어떻게 그러한 결정을 내린 것인지 정말 이해할 수 없었습니다. 그러나 다행히 얼마 지나지 않아 그 기사가 사실무근이라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그런데 그 입장서가 발표된 바로 다음날(4월 10일), 저는 관악을 재보궐선거에 당대표가 불출마한다는 문자를 받게 되었습니다.

 문자를 받고, 뒤늦게 당게에 올라온 글들을 다시 천천히 읽게 되었습니다. 그 과정에서 제가 알게 된 것은, 당 부대표도 몰랐던 비공개 회동이 있었다는 점과,  ‘4.29 재보궐 선거 관악을지역구 후보단일화 합의문'이 기사가 사실 무근이라는 보도자료가 뿌려진 그 당일에 퍼지고 있었다는 사실이었습니다.

 후보 단일화가 당내 의견 수합이 재대로 되지 않은 상태에서 추진할 만큼 가벼운 것이라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노동당 내부에서는 선거를 위해 특별 당비를 내고, 기꺼이 선거운동에 동참하고 싶다고 말하는 많은 분들을 보았습니다. 그런데 돌연, 당대표가 선거에 불출마하겠다는 이야기를 듣게 되다니.. 정말 당혹스럽습니다. 저를 비롯한 꽤 많은 당원들의 생각은 어디로 갔는지 모르겠습니다.

 

 저는 입당 때 부터 줄곳 노동당이 충분히 가능성 있고, 옳은 길을 가고있는 정당이라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그러한 것이 이번 일처럼 당내의 여론을 수합하지 않고 무작정 진보 결집이나 재편으로 가능한 것이라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어떠한 모습이냐, 어떠한 내용이냐와 상관 없이 당이 커지고, 지지하는 사람들이 많아진다고 그것이 옳다 말 할수는 없을 것입니다.

 

 이후에 대한 정확한 평가와, 다시는 이런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하는 후속 절차가 필요할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세상을 바꿀 노동당의 국회의원 예비후보들을 후원해주세요. file 노동당 2020.01.20 97
공지 [공지] 당 홈페이지 & 당원관리시스템(인트라넷) 서버 보수 및 백업 안내 노동당 2020.01.09 156
공지 [대표단 신년사] 사회주의 세계를 향한 출발 4 file 노동당 2020.01.02 2713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35683
3117 < 대전의 화약고, 한화 대전 공장 폭발사고 진상규명과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촉구 긴급 기자회견 > 대전광역시당 2019.02.18 1177
3116 희망원 사건 진행과 관련해 책임자 처벌을 위한 탄원에 동참햬주십시요 2 철민 2017.03.04 888
3115 희망원 사건 진행과 관련해 철민 2016.10.10 1427
3114 흥분하지 말라 숲과나무 2019.09.07 726
3113 후보 없는 19대 대선, 문화예술위원회는 20대 대선을 준비했습니다.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17.05.10 1376
» 후보 단일화? 나경채 대표님, 정말 실망했습니다. 신민주 2015.04.22 1328
3111 후기) 살짝늦은페미니즘 - 봄나들이 2 까치놀(최애란) 2018.04.09 979
3110 회전목마형 정치로 숲과나무 2019.09.13 714
3109 황우석 사태도 아니고, 미쳐버린 게... 숲과나무 2019.10.01 674
3108 황석영 자전 <수인 1>에 실린 홍세화 고문 이야기 한 대목 엄마아빠똥쌌어 2017.06.22 920
3107 활동서를 제출 합니다. 수박같은사람 2016.07.16 1496
3106 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촉구하는 국민선언에 함께 합시다 건강사회 2016.05.30 1097
3105 화평과 검, 비판과 학, 정파다운 정파 13 오창엽 2016.06.12 2279
3104 홍영표 환노위위원장에게 최저임금 1만원 실현을 위한 면담을 요청하는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인천시당 2016.06.23 1379
3103 홍세화 고문께서 출연해주신 팟캐스트를 홍보합니다! 함께 들어요! [EPISODE 1] 지쪼책방 X 홍세화 선생님 오유진 2019.12.01 278
3102 홈피위 담당자님 잘 알겟습니다 걍. 2016.09.13 1500
3101 홈페이지 개편에 즈음하여 당 소개와 역사 작성에 도움을 주신 분들 4 구형구 2016.03.16 1719
3100 홈페이지 개편 관련 2 이장규 2016.03.16 1572
3099 혼자 해보는 총선평가 - 그릇 만들기, 민주주의, 反국가주의 7 문성호 2016.04.21 2693
3098 혼자 내리는 선거평가 3 나동 2016.04.21 2177
3097 혼란을 만들어 위기를 회피하는가? 행인 2017.06.17 1237
3096 혹시 노동당 광고하고 있는 곳 있나요? 1 무생물 바위 2016.03.29 1433
3095 호텔에 인적자원이 중요하다면서 사실은.. 딱따구리 2016.08.12 1195
3094 호남권 당원들 단풍놀이 다녀왔어요^^ file 박은영 2018.11.19 950
3093 혐오문화 확산을 막아야 합니다. 1 이도 2016.08.23 1415
3092 혐오가 여성을 죽였다? 1 산책 2016.05.24 163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0 Next
/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