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중앙 선관위 간사 김지수입니다.

사실관계를 정정드립니다.

5월 20일 통화를 통해 대의원 선출 정수에 대해서 질의하셨습니다. 당시 질문은 7기 선거에 대의원 선출 정수가 11인이었으나, 이번 재선거 기준으론 선출 정수가 10인이 되었으니, 선출정수를 11인으로 해야하는지 10인으로 해야하는가 였습니다. 중앙 선거관리위원회에 이를 전달하여 논의를 거친후 드린 답변은 '이전 당대의원 11인에 대한 재보궐 선거로 보는 것이 맞다' 였습니다. 선거 공고를 그대로 내면 된다고 말씀드린 적은 없습니다.

선거는 선거관리위원회의 '명의로' 진행하면 되는 것이 아니라, 선거관리위원회'가' 총괄하여 진행하는 것 입니다. 선거의 운영과 관리는 해당 당부의 선거관리위원회가 담당하여 진행합니다. 선거관리위원회가 구성되지 않은 경우 중앙 선거관리위원회가 해당 당부의 선거사무를 총괄 관리합니다. 선거관리위원회가 부재한 상황에서 해당 명의로 선거를 진행하시는 것은 당규에 어긋난 선거이며 선관위를 사칭한 것이 됩니다.  

설령 이전 공고를 그대로 올리라고 중앙 선거관리위원회에서 전달했더라도 당연히 공고는 선거를 진행하는 주체인 선거관리위원회가 내야합니다. 선거 공고를 그대로 내면 된다고 들으셨다지만, 선거 공고에서 투표 기간은 1월 21일(월) ~ 25일(금)에서 6월 17일(월) ~ 6월 21일(금)으로 수정하셨습니다. 이는 선거 날짜가 다르니 마땅한 것입니다. 그렇다면 마찬가지로 선거 공고문을 작성할 선거관리위원회가 과거에는 있었고 지금은 없으니 이번에 선거관리위원회 명의로 공고가 올라오지 않았어야 하는게 상식적입니다.
  • 이장규 2019.06.13 21:04
    두 분 당직자의 말씀이 맞다 하더라도, 10일날 알았고 이를 이유로 선거무효 결정을 할 정도였다면 10일날 해당 사실을 안 즉시 경남도당에 전화해서 수정공고나 재공고를 내라고 하는 게 맞습니다. 10일날은 알았다고만 하고 넘어갔다가 3일 뒤에 딱 당대회 전 선출이 불가능한 시점에 무효결정을 하는 게 과연 타당한가요? 그렇게 당규를 엄격히 따지실 것이라면, 해당 사실을 인지한 즉시 통보하지 않은 것도 당직자의 직무유기 아닌가요?
  • 김치숲 2019.06.13 22:24
    당규를 어기신쪽에서 사죄의 한 마디 없이 그렇게 책임을 회피하시다니 참 뻔뻔하시네요. 간사가 멋대로 판단하는 것이 오히려 직무유기죠. 원칙대로 중앙 선거관리위원회에 보고하고 판단대로 했을 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26796
2930 노동당이라는 집을 떠나 새로운 여정을 시작합니다 new 당산용가리 2019.07.19 318
2929 [부고] 신석준 당원(전 노동당 충북도당 위원장) 모친께서 별세하셨습니다. 2 update 충청북도당 2019.07.19 154
2928 [부산시당 논평] ‘직장 내 괴롭힘 방지법’ 5인 미만 사업장 배제! 5인 미만 사업장 노동자에 대한 차별을 멈춰야한다. 2 사슴개굴 2019.07.17 160
2927 서울시당 부위원장 류성이, 신기욱 입니다. 류성이 2019.07.16 702
2926 비정규노동 위원회(준) 모임을 하고자 합니다 하창민 2019.07.15 438
2925 [서울시당 위원장직을 내려놓습니다] 강은실 2019.07.15 1329
2924 [논평] 2020년 최저임금 결정 관련 1 노동자정치행동 2019.07.12 629
2923 7/14(일) 14시,<당 해산안 제안(서명)자 및 당원모임>을 하고자 합니다. file 이의환(의정부) 2019.07.10 1109
2922 기본소득당 당명 부결에 관한 생각 장안토니오 2019.07.08 1082
2921 2019 정기 당대회 생중계 안내 노동당 2019.07.07 842
2920 그날의 아침이 밝았습니다. 숲과나무 2019.07.07 617
2919 대의원님들. 당대회에 자기 컵을 가져갑시다. 2 대표물고기 2019.07.06 556
2918 기본소득당으로 더 낮은 곳을 향하는 희망의 정치를 이야기합시다. 박은영 2019.07.06 547
2917 정기당대회 안건에 대한 고양당협 설문조사 결과(비공식) file 대표물고기 2019.07.06 497
2916 기본소득당을 옹호하며 - 나도원동지께 짧게 답신합니다. 1 가는 길 2019.07.05 1010
2915 우리 당의 명칭을 기본소득으로 할 수 있습니다 1 양다혜 2019.07.05 721
2914 아직 패배하지 않았습니다. - 당명 개정에 찬성하며 1 오세한 2019.07.05 622
2913 “우리 당의 명칭은 기본소득당으로 할 수 없다” : 좌파정당 견지인가, 청산인가 3 file 나도원 2019.07.05 1379
2912 새로운 출발의 시작점이 될 당대회를 만듭시다. 따란 2019.07.05 523
2911 대표단에 말씀드립니다(대전 최종왕) 담쟁이 2019.07.04 632
2910 톨게이트 요금수납 노동자 투쟁, 정답은 직접고용이다! file 경기도당 2019.07.04 212
2909 시대정신을 바꾸는 정치를 향하여 1 신지혜 2019.07.03 907
2908 ‘우리는 모두 노동자다’라는 선언 속에 다 담을 수 없는 이야기들 2 박유호 2019.07.03 870
2907 대표단, 대의원, 당원들께 드립니다. 2 담쟁이 2019.07.03 883
2906 [후기] 2019년 7월 2일 노동당 부산시당 당대회 안건토론회 후기 file 사슴개굴 2019.07.03 389
2905 닉네임을 바꿉니다. 승리 2019.07.03 43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3 Next
/ 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