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40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십니까. 노동당 부산시당 위원장 배성민입니다.

  요즘 조국 사태로 시끄럽습니다. 노동당은 진보정당 유일하게 조국 임명 반대를 장관 임명 전에 일찌감치 논평을 발표했습니다. 그렇지만 지난 토요일 서초동 검찰개혁 2백만 촛불을 보고 잠시 고민했습니다. 모든 이목이 조국으로 집중될 때 정치 세력으로 뭐라도 해야 하지않냐는 생각을 했습니다. 하지만 그들이 외치는 조국 수호 구호엔 아무리 생각해도 동의가 되지 않더라고요. 많은 국민들이 조국과 그 가족이 누린 특권에 대해 분노하고 있는데 불평등을 핵심 구호로 외치는 진보정당에서 조국을 지지할 수 없다고 판단을 했습니다.

  지금 노동당이 뛰어갈 현장은 너무나도 많습니다. 인기에 영합하여 노동당이 해야 할 역할을 놓쳐서는 안 된다고 생각합니다. 이번 조국 사태를 통해 노동당의 역할이 더욱 뚜렷해졌다고 생각합니다. 좌우를 넘어서 위아래의 불평등을 해체하는 정치를 해야할 때입니다.

  검찰개혁 촛불 드는 사람들에게 노동자 민중 투쟁에 참여하지 않는다고 타박하고 싶지 않습니다. 그건 저희가 해야 할 일이고 진보정당이 굳건히 서지 못해서 해결되지 못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반성합니다.

  저는 검찰개혁 촛불에 힘을 보태지 않겠습니다. 대신 좌파정당 부산시당으로서 저희가 해야 할 투쟁을 해나가겠습니다. 삭발과 단식, 고공농성을 해도 주목받지 못하는 사회적 약자들이 우리 사회에 목소리를 낼 수 있도록 연대하고 투쟁하겠습니다. 힘도 없고 규모도 작지만, 노동당은 끝까지 싸웁니다. 부산 지역에서 저희가 모르거나 등한시하는 투쟁 현장이 있다면 언제라도 제보 부탁드립니다.


월간보고_10월.001.jpeg


월간보고_10월.002.jpeg


<사하구의회 구민안전보험 조례 제정!>

상반기 노동당에서 사하구의회에 제안했던 구민안전보험이 조례로 제정되었습니다. 올해 사하구 예산 심의를 통해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도입될 예정입니다.


월간보고_10월.003.jpeg


<사하 당협, 사하구 지역 당보 배포>

노동당 사하 당협은 추석을 맞이하여 지역 당보를 제작하고 배포하였습니다. 지방선거 이후 배성민 위원장은 주민들과 꾸준히 만나며 지역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번에도 당보를 들고 출근길 주민, 상가 주민 등을 만나 지역 민원을 경청하고 노동당의 정치활동을 알렸습니다. 당보는 올해 3호를 발행했고 연말에 한 번 더 발행합니다.


월간보고_10월.004.jpeg


<NO 아베 강제동원 사죄하고 배상하라!>

9월 10일 하단동, 11일 당리동에서 '일제 강제동원 노동자' 문제에 대한 정당연설회를 진행했습니다. 일본 수출규제 문제의 핵심이 강제동원 노동자 판결에 있다는 것을 다시 한 번 주민들에게 말씀드리고 관심과 지지를 부탁드렸습니다.


월간보고_10월.005.jpeg


<부산 퀴어 총궐기 연대>

매년 가을 부산에서는 퀴어축제가 열립니다. 올해도 열려야 하지만 해운대구청에서 구남로 광장 도로점용을 불허하여 축제가 열리지 못했습니다. 대신 21일 부산퀴어총궐기 집회를 개최하여 해운대구청을 규탄하며 차별에 저항했습니다.


월간보고_10월.006.jpeg


<부산지하철 비정규직 직고용하라!!>

부산지하철 비정규직 노동자들은 직고용 쟁취를 위해 평일 아침 매일 시청과 공사 앞에서 1인 시위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부산시당도 매주 화요일 아침 1인 시위에 함께하고 있습니다.


월간보고_10월.007.jpeg


<부산시당 첫 확대운영위원회 개최>

9월 28일 부산시당 사무실에서 부산시당 첫 확대운영위원회가 열렸습니다. 이 자리에서 홍세화 고문의 강연, 노동동 당사 이전 문제, 노동당 제정 사업, 지역 활동, 부산시당 당직 선거, 박종성 조직국장의 사무처장 승진 및 이대희 대변인과 배준호 홍보기획국장 사임 문제를 논의했습니다.


월간보고_10월.008.jpeg


<박종성 조직국장, 사무처장으로 승진>

올해 1월부터 부산시당의 조직국장으로 활동해온 박종성 조직국장이 부산시당 사무처장으로 승진했습니다. 반상근 형태로 화, 목, 금요일 5시간 근무하기로 했습니다. 또한 배성민 위원장은 노동자들에 대한 불합리한 처우를 개선하기 위한 활동을 하는 활동가들과 진보정당의 상근자들이 오히려 열악한 근무조건에 있는 것에 문제의식을 느껴 근로계약서를 작성했습니다.


월간보고_10월.009.jpeg


<첫 노동당 청소년/청년 책모임>

9월 29일 오후 2시 부산시당 사무실에서 첫 노동당 청소년/청년 책모임을 개최했습니다. 현재 3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시사문제 나누기와 책을 읽은 소감 및 인상 깊은 구절을 나누는 방식으로 모임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처음으로 모임에서 읽은 책은 '홍세화의 공부'입니다. 책과 학문을 넘어서는 공부라는 것은 어떤 것인지 알아보고 나눌 수 있는 좋은 기회였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신임대표단 담화문] 노동당의 시간 3 file 노동당 2019.11.22 2494
공지 제 2회 '현수막 경진대회' 12 *착란* 2019.11.11 821
공지 2019년 노동당 세액공제 후원 안내 file 노동당 2019.11.08 654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33977
3086 < 대전의 화약고, 한화 대전 공장 폭발사고 진상규명과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촉구 긴급 기자회견 > 대전광역시당 2019.02.18 1120
3085 희망원 사건 진행과 관련해 책임자 처벌을 위한 탄원에 동참햬주십시요 2 철민 2017.03.04 848
3084 희망원 사건 진행과 관련해 철민 2016.10.10 1387
3083 흥분하지 말라 숲과나무 2019.09.07 660
3082 후보 없는 19대 대선, 문화예술위원회는 20대 대선을 준비했습니다.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17.05.10 1329
3081 후보 단일화? 나경채 대표님, 정말 실망했습니다. 신민주 2015.04.22 1308
3080 후기) 살짝늦은페미니즘 - 봄나들이 2 까치놀(최애란) 2018.04.09 945
3079 회전목마형 정치로 숲과나무 2019.09.13 647
3078 황우석 사태도 아니고, 미쳐버린 게... 숲과나무 2019.10.01 607
3077 황석영 자전 <수인 1>에 실린 홍세화 고문 이야기 한 대목 엄마아빠똥쌌어 2017.06.22 882
3076 활동서를 제출 합니다. 수박같은사람 2016.07.16 1469
3075 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촉구하는 국민선언에 함께 합시다 건강사회 2016.05.30 1072
3074 화평과 검, 비판과 학, 정파다운 정파 13 오창엽 2016.06.12 2256
3073 홍영표 환노위위원장에게 최저임금 1만원 실현을 위한 면담을 요청하는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인천시당 2016.06.23 1348
3072 홍세화 고문께서 출연해주신 팟캐스트를 홍보합니다! 함께 들어요! [EPISODE 1] 지쪼책방 X 홍세화 선생님 오유진 2019.12.01 100
3071 홈피위 담당자님 잘 알겟습니다 걍. 2016.09.13 1463
3070 홈페이지 개편에 즈음하여 당 소개와 역사 작성에 도움을 주신 분들 4 구형구 2016.03.16 1698
3069 홈페이지 개편 관련 2 이장규 2016.03.16 1559
3068 혼자 해보는 총선평가 - 그릇 만들기, 민주주의, 反국가주의 7 문성호 2016.04.21 2661
3067 혼자 내리는 선거평가 3 나동 2016.04.21 2160
3066 혼란을 만들어 위기를 회피하는가? 행인 2017.06.17 1196
3065 혹시 노동당 광고하고 있는 곳 있나요? 1 무생물 바위 2016.03.29 1394
3064 호텔에 인적자원이 중요하다면서 사실은.. 딱따구리 2016.08.12 1141
3063 호남권 당원들 단풍놀이 다녀왔어요^^ file 박은영 2018.11.19 887
3062 혐오문화 확산을 막아야 합니다. 1 이도 2016.08.23 1385
3061 혐오가 여성을 죽였다? 1 산책 2016.05.24 161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9 Next
/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