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논평]

금속노조 유성기업 영동지회 한광호 열사의 죽음!

유성자본과 검찰에 의한 타살이다!

 

 

지난 17, 우리는 또 한명의 동지를 떠나보냈다.

 

유성자본은 지난 2011년부터 온갖 악랄한 방법을 동원하여 노동조합을 파괴하고 노동자들을 탄압한 것은 익히 알려진 사실이다. 유성자본에게 노동자는 자본의 지시에 따라 일만하는 노예로 바꾸고 싶은 대상이었을 뿐이다. 이 과정에서 보여준 유성자본의 파렴치하고 치졸한 탄압방법은 이루 열거할 수 없을 정도이며, 상상을 초월한다.

이 과정에서 유성자본의 탄압을 고스란히 받아왔던 많은 노동자들이 정신건강 실태조사에서 고위험군판정을 받았다. 그러나 유성자본은 지금 이 순간에도 멈추지 않고 노동자들을 탄압하고 있다. 유성자본에게 인간을 위한 배려는 없어진지 오래이다. 점점 더 노동자를 잡아먹는 괴물로 변하고 있다.

 

유성자본을 이런 괴물로 만들어 버린 일등공신은 바로 대한민국 검찰이다. 이미 숱하게 불법적인 방법을 동원하여 노조를 파괴하고 노동자를 탄압하고 있는 증거가 들어났음에도 유성자본에게 내려진 검찰의 처분은 불기소였다. 급기야 법원이 직접 재판을 개시하는 웃지 못 할 일이 벌어졌다. 검찰이 그동안 노동자와 서민들에게는 서슬 퍼런 철퇴를 무지막지 휘두르고, 가진 자들과 권력이 있는 자들에게는 솜방망이를 살포시 내려놓는 작태를 보인 것이 비단 어제 오늘 일이 아니지만 유성자본을 향한 검찰의 행동은 도를 넘었다. 이러한 검찰의 철저한 직무유기가 노동자를 잡아먹는 괴물을 만들어 낸 것이다.

 

한광호 열사는 노예가 되기를 거부했고 노동자로 살아가기를 원했다.

이러한 열사의 염원이 대한민국 헌법을 부정하고 법률에 위배되는 것인가? 대한민국에 양심 있는 국민이라면 누구나 정답을 알 수 있는 이 질문에 유독 유성자본과 검찰만이 외면하고 있다. 한광호 열사의 죽음은 유성자본과 검찰이 저지른 명백한 살인이다.

 

노동자를 잡아먹는 괴물이 되어 버린 유성자본과 이 괴물을 잡아들일 생각은 없고 오히려 살찌우는 일에 동조하고 있는 검찰에 대해 우리 모두가 열사를 대신해 책임을 물어야 할 때이다. 더욱더 강력한 연대와 실천으로 괴물을 없애고 검찰을 바로 잡는 일에 노력해야 할 것이다.

 

2016318

노동당 충남도당 대변인 엄균용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적색모의] 노동당의 전략, 헌법, 교육, 홍보기획안을 함께 만들 당원을 찾습니다. file 노동당 2020.07.06 1106
공지 의제조직연석회의 개최 노동당 2020.07.02 109
공지 노동당 중앙당 당직자 채용 공고 노동당 2020.06.29 221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42119
3173 (개미뉴스)법원, 검경의 무리한 카톡 압수수색 위법 결정 이근선 2016.03.17 1053
3172 [최창진 대구중남구 후보] 3월 17일 목요일! 걸음걸음입니다! file 최창진선본 2016.03.17 1877
3171 [하윤정 마포을 예비후보] 3/17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에게 만원 연대를 제안 했습니다 file 하윤정선본 2016.03.17 2137
3170 하윤정 마포을 예비후보를 지지하고 선본에 함께하며 2 홍현우 2016.03.17 2416
3169 당 대표 구교현입니다. 청소년 기본소득 정책에 대해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7 구교현 2016.03.17 2439
» [노동당 충남도당 논평] 금속노조 유성기업 영동지회 故 한광호 열사의 죽음! 유성자본과 검찰에 의한 타살이다! 충남도당 2016.03.18 786
3167 [하윤정 마포을 예비후보] 3/18 선거운동 브리핑 file 하윤정선본 2016.03.18 1373
3166 [하윤정 마포을 예비후보] 3/19 선거운동 브리핑 file 하윤정선본 2016.03.19 1286
3165 [마포을 하윤정 후보 성명] 국회의원도 금수저 물어야 하나? 하윤정선본 2016.03.20 1167
3164 [대구 중남구 최창진 후보] 3월 20일 시민들을 만났습니다. file 최창진선본 2016.03.20 817
3163 [하윤정 마포을 예비후보] 3/20 선거운동 브리핑 file 하윤정선본 2016.03.20 1237
3162 [대구중남구 최창진 후보] 모든 인류는 형제 자매다 file 최창진선본 2016.03.21 1269
3161 [최승현 은평갑 예비후보] 3월 19일의 최승현 file 최승현선본 2016.03.21 1279
3160 [최승현 은평갑 예비후보] 3월 20일의 최승현 file 최승현선본 2016.03.21 1275
3159 [대구 중남구 최창진 후보] 3월 20일 최창진의 하루하루! file 최창진선본 2016.03.21 1495
3158 [대구 중남구 최창진 후보] 3월 21일 아침 선전전으로 시민들께 인사드렸습니다. file 최창진선본 2016.03.21 901
3157 [마산합포구 이원희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초대합니다! 1 file 이원희선본 2016.03.21 3339
3156 [대구시당] 비례대표선거를 위한 정당선거사무소 설치를 했습니다(대구 달서구) file 민뎅 2016.03.21 1632
3155 [부산] 2016 노동당 부산시당 아침 출근 정책 캠페인 부산광역시당 2016.03.21 1346
3154 최종문 후보 홍보 동영상 3 / 당신을 위한 정치 드림썬! 2016.03.21 809
3153 빚내서 빚 갚는 160만 가구 딱따구리 2016.03.21 930
3152 시간이 갈수록 아이 빈자리가 커지고 보고 싶습니다 딱따구리 2016.03.21 1240
3151 [용혜인선본] 3월 3주차 활동 브리핑입니다. file 용혜인선본 2016.03.21 1725
3150 [대구중남구 최창진후보] 한일 일본군 '위안부'합의 무효 및 재협상추진 정당총선공약 채택 촉구 기자회견에 참석했습니다. file 최창진선본 2016.03.21 1165
3149 [대구중남구 최창진후보] 성당시장 유세 & 티브로드 방송 촬영이 있었습니다. file 최창진선본 2016.03.21 1244
3148 신규 당원 입당 (영동당협) 1 file 최종문 2016.03.21 97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5 Next
/ 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