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232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당기위 결정문과 공개사과문을 지금 뒤늦게 확인하였습니다. 

여러사람이 지켜보는 공개된 집회 장소에서, 당원을 발로 차고 '지금 나한테 개기는 거냐?'라는 폭언을 한 일이 벌어졌는데, 

당권정지 1개월에 그친 징계도 도저히 납득이 안되고요, 가해자의 3줄짜리 사과문도 이해가 안됩니다. 

제가 만약 그런 행위를 공개적인 장소에서 당했다면, 폭행의 아픔보다는 치욕스러워서 도저히 견딜 수 없었을 겁니다.  

경찰도 아니고 같은 당원한테 그런 일을 당했는데 어떤 감정이었을까요? 

게다가 아래와 같은 세줄짜리 공개 사과문이라니요. 

"부천 당협  당원 김태식 입니다 위같은 당기위 처분을 받았습니다 탄핵정국으로 모든 당원들이 힘들어할때  위와 같은 행위로 당의 픔위를 떨어트리고 당원분들의 사기를 저하 시키는 행동을 했습니다 피해자 000 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당원 동지 여러분 및  노동당 지지자 여러분께 머리숙여 사과드리고 차후 이와같은 일이 반복돼지 않도록 성하고 자숙하겠습니다
"

당의 품위와 사기를 떨어트리는 것은 바로 이 사과문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당의 품위보다 중요한 것은 이 사과를 받아들이는 당사자의 심정 아닐까 합니다. 

  • 변신 2016.12.22 03:38
    당사자들의 의견이 중요하겠네요.
    민사 소송이 답인 것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45685
3240 해고 하시면 됩니다. file 박성훈 2016.06.03 2245
3239 항공승무원과 객실승무원 편, 허영구의 노동시간 이야기 딱따구리 2016.04.06 5619
3238 함께해주세요 | 지금, 여기, 함께 마음돌봄에 대하여 1 file 하윤정 2016.12.14 1564
3237 함께해 주세요 이근선 2018.08.30 1482
3236 함께 쉬며 서로 돌보는 1박 2일의 시간, <자기와 연대, 우리의 연대> file 하윤정 2018.01.28 1278
3235 함께 귀농이 왜 좋은가? 윤희용 2016.07.31 1418
3234 한부모 당원입니다. 2 승리 2018.05.04 1673
3233 한국원자력연구원은 행정처분에 대한 일체의 불복행위를 중단하라. file 니최 2017.07.07 927
3232 한국 사회갈등 치유할 행동계획은 누가 내놔야 하나 1 딱따구리 2016.03.15 1397
3231 한겨울의 열대야 1 人解 2018.02.04 1552
3230 한 뮤지션의 죽음 뒤 진행한 뮤지션 유니온 현장간담회의 무거움 2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17.06.12 1489
3229 한 말씀 올립니다. 이근선 2016.06.07 1797
3228 한 마디 더 보탭니다. 김강호입니다. 8 김강호 2018.02.12 2906
3227 하윤정 후보를 지지하고 응원합니다. mmhoo8088 2017.01.11 1092
3226 하윤정 마포을 예비후보를 지지하고 선본에 함께하며 2 홍현우 2016.03.17 2436
3225 하루 12시간 30분 홀 서빙하는 노동자 딱따구리 2016.05.30 1352
3224 하늘의 해를 가리지 마라. 윤희용 2016.10.08 2105
3223 피해자를 가장하는 것은 좋지 않다. 3 담쟁이 2018.02.19 2892
3222 피해당사자들의 응어리가 풀리면 해결됩니다 1 민동원 2016.06.19 1797
3221 폭염과 에어콘, 자본주의 대량 생산체제 악순환의 고리에 들어서다. 숲과나무 2016.08.12 1113
» 폭력행위에 3줄짜리 사과문과 당권정지1개월? 1 박정훈 2016.12.21 2320
3219 포럼 제안에 대하여. (약간의 보충설명) 추공 2016.08.02 1305
3218 평화캠프 상근자? 아니면 김길오씨 장난감 회사 소속 직원? 1 이도 2017.02.21 2781
3217 평화를 위한 성주 사드 반대 투쟁, 청년학생위원회도 함께하겠습니다. file 청년학생위원회 2017.04.30 890
3216 평전을 마치고 9 file 추공 2016.07.05 2962
3215 평전위를 마치고, 전국위를 앞두고 신지혜 2016.07.15 212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7 Next
/ 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