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휴대폰으로 사진을 올리는게 원활치 않아 다른 방법으로 하다가 늦게 올립니다##

 

노원구 인덕마을 철거대책위 농성 연대 활동 공유합니다.

- 노원구 인덕마을 토지강제수용, 철거피해 대책 촉구 기도회 참석

- 2019년 11월 11일 월요일 저녁 7시 30분 노원구청 앞

 

- 기도회 주관: 강남향린교회

그날 함께 한 동지들은 ;


차윤석, 정성희, 류성이, 강용준, 지봉규, 조한정, 김진욱, 신희철, 이주영

현장 도착후 준비해간 노동당 현수막을 농성장 앞에 달았습니다. 노동당 깃발을 성희씨가 들고요.

나는 내용을 몰라 당사자 철거대책위원으로부터 들었습니다.


함께 현수막 걸기 작업을 도우신 철거대책위 젊은 조민수 씨와 인사를 나누고 얘기를 들었습니다.

2016년 4월 강제집행이 되었으며 90여 주민들이 (2명빼고 전부 세입자) 보증금은 커녕 공시지가에 훨씬 못 미치는 금액을 제시받았습니다.  버티고 계시는 이분들을 헛정보를 흘러 한곳에 몰아넣고 테러행위를 자행했습니다. 피를 흘리신 분,  턱을 다치신 분, 고관절에 심하게 다치신분...

이 대책위는 그날 이후 장소는 다르지만 집회를 계속해 오셨고, 천막농성은 10 여일전부터 해오고 있습니다.

기도회에 성북구, 마포 아현 철거 대책 등에서도 연대 발언들을 해주셨습니다.

겨울 추위에서 2시간 농성에 참여하니, 이러한 연대를 꾸준히 하시는 분들에게 감탄과 감사의 마음을 가지게 되었어요.

함께 한 교회는 강남향린교회와 새날교회.


목사님이 메시아는 함께하는 우리 각자가 세상을 구원할 메시아 라는 말씀이 인상적이었습니다.

기도회 끝난후 대책위에서 조리하신 어묵탕을 맛나게 먹었습니다.


글로만 읽고는 몰랐을  철거당사자들의 아픔을  체험하였어요. 함께 계속 연대해 왔을 동지들의 어려움을 알았고, 동지들에게 고맙습니다.

 

(혹시 위 내용에 추가, 수정할 곳이 있다면 알려주세요.)


2019년 11월 17일, 이주영 서울 강서양천

 

아래 사진 제공해 주신 분은 정성희, 신희철, 이주영

IMG_20191113_113738_437.jpg


IMG_20191113_113717_229.jpg


IMG_20191113_113602_562.jpg


image.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노동당 준비 현황 종합 안내 file 노동당 2020.02.19 2015
공지 [당원공모] 노동당 2020 총선 슬로건을 제안해 주세요! 노동당 2020.02.17 233
공지 [노동당]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집중지원선거구 신청 접수 file 노동당 2020.02.17 123
공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21대 국회의원선거 노동당 비례대표후보선거 선거공고 file 노동당 2020.02.17 159
공지 세상을 바꿀 노동당의 국회의원 예비후보들을 후원해주세요. file 노동당 2020.01.20 805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36859
3087 [정책위] 12월 8일 노동당 정책위 회의 스케치 1 file 윤철중 2019.12.10 552
3086 충남도당 당원 모임 안내 노동당 2019.12.09 367
3085 노동당 당원 동지들에게 부탁 드립니다 file 베레레 2019.12.06 819
3084 선거법 개정 검찰 개혁 현수막 내걸기 숲과나무 2019.12.05 263
3083 [중서사하영도]사하당협 당보 4호를 발간했습니다. 부산광역시당 2019.12.02 306
3082 나쁜 선거제도, 하청-비정규노동, 재개발 재건축에 맞서 경기도당 2019.12.01 275
3081 홍세화 고문께서 출연해주신 팟캐스트를 홍보합니다! 함께 들어요! [EPISODE 1] 지쪼책방 X 홍세화 선생님 오유진 2019.12.01 334
3080 탈당합니다 - '셋째 시기를 청산하라.' 1 야우리 2019.11.30 960
3079 바야흐로 정치 춘추전국시대 숲과나무 2019.11.30 292
3078 자본주의를 구하러 온 어느 ‘급진 좌파’의 공약 숲과나무 2019.11.30 486
3077 [고문 간담회 '좌파 정당의 길을 찾아서'] 홍세화 고문 간담회 부산광역시당 2019.11.29 320
3076 민주당 + 한국당 = 노동(민생)개악 기득권연대 1 숲과나무 2019.11.27 261
3075 2019년 10월 23일 패스트트랙 성사 및 선거제도 개혁안 통과 결의 시민사회-정치권 공동기자회견 노동당 현린 대표 발언 1 노동당 2019.11.26 307
3074 갈림길에 선 칠레 숲과나무 2019.11.26 246
3073 자본주의 안녕 숲과나무 2019.11.24 332
3072 기본소득정책에 대한 정당별 토론회(사진 후기) file Julian 2019.11.22 543
3071 [부대표 취임인사] 들판에서 신-사회를 제안하며 6 file 나도원 2019.11.20 503
3070 사무총장 당선인사 드립니다 2 차윤석 2019.11.20 411
3069 사과 한 박스의 사랑 4 file 뚱이 2019.11.19 388
3068 정책위원회 의장 당선인사 드립니다. 6 정상천 2019.11.18 464
3067 기본소득정책에 대한 정당별 토론회 1 file Julian 2019.11.18 398
3066 사회주의 4.0으로 숲과나무 2019.11.18 288
3065 당원 정기모임과 걷기모임 신세계 숲과나무 2019.11.18 234
3064 [강서양천 당협위원장 이주영 당선인사] 1 Julian 2019.11.17 361
3063 [서울시당 위원장 당선 인사] 계속 걸어 가겠습니다 4 노체 2019.11.17 555
3062 [초선 전국위원 이주영 당선 인사] 2 Julian 2019.11.17 28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1 Next
/ 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