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80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초선 전국위원 이주영 당선 인사]


안녕하셔요? 나의 당원 동지들 ^^ 초선 전국위원 이주영 당선 인사 드립니다.


전국위원 서울 2권역  ;

강남서초,강서양천,영등포,구로금천,관악,용산동작,동대문,성동,광진,강동송파


위기는 기회다 : 노동당의 위기가 당과 나의 기회가 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당원들의 목소리에 귀를 쫑긋 세우겠습니다.  매사 절대 긍정의 자세를 가지고 있기에 , 어떤 비판의 말, 격려의 말, 질책의 말을 받아들일 마음의 준비가 되어있습니다.  이것이 전국위원의 자세여야하고 당원들의 대의자여야 한다는게 나의 태도입니다.


보궐선거라 내 임기가 2년이 아니라 내년 10월까지인걸 그저께 알았네요.헉~  2년 계획으로 만든 공약이지만 실천하겠습니다

나의 동지들에게도 부탁드릴건 함께 해 주십사 하는 것입니다. 혼자서 외롭게 성공시킬수 있는건 없습니다. 


제안하고 동참해 주십시오. 그래서 당을 함께 새롭게 만들어 갑시다.


이주영의 전국위원 출마인사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81542



2019년  11월 17일

이주영, 

서울2권역 전국위원 010-9056-칠3팔2

  • 유용현 2019.11.17 23:18
    빠른 당선사례 기본이지요!
    기본을 지켜 주셔서 고맙습니다!
  • 지봉규 2019.11.18 12:39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연말정산 세액공제를 위한 노동당 후원 안내 file 노동당 2020.11.19 6559
공지 [노동당 후원 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58094
3290 31일 전국위원회 안건 당원발의 서명부탁드립니다. 84 영등포지니 2018.03.23 4866
3289 최근의 사태와 진상조사에 관한 이갑용 대표 담화문 노동당 2018.02.07 4864
3288 [기호1번] 일반명부 당대표후보 신지혜입니다 3 file 신지혜 2019.01.06 4850
3287 성정치위원회는 메갈에 대한 지지 철회하고 즉각 사과문 올리기 바랍니다. (jpg포함글 + 수정) 10 file 꿈꾼당 2016.08.19 4798
3286 [당대표 출마의 변 - 현린] 우리는 무엇으로 붉은가? 108 file 현린 2018.12.27 4747
3285 [마포당협 당원성명서]구교현-하윤정 씨의 당직 사퇴를 요구합니다 1 경성수 2018.03.19 4699
3284 [담화문] 무거운 책임감으로 당원 여러분께 드립니다. 구교현 2016.06.16 4669
3283 청소년 당원이 지방선거에 출마합니다. file 조민 2018.03.09 4598
3282 알바노조 주요 간부들의 해명을 요구합니다. 12 이도 2017.04.04 4598
3281 100인 여성위원회 발표 성희롱, 성폭행 가해자 허영구 대변인의 사퇴를 요청합니다. 10 느림나무 2017.02.27 4580
3280 우리는 왜 노동당인가에 대한 답변이 있는가? 2 이장규 2016.04.22 4569
3279 노동당 전국 광역시, 도당위원장 14인 공동호소문 12 이근선 2016.06.15 4563
3278 김길오, 사회당과 만난 3년의 기록 [2] 3 윤성희 2019.01.16 4537
3277 김길오, 사회당과 만난 3년의 기록 [1] 8 윤성희 2019.01.15 4470
3276 그 '입장'이 당의 입장인가? 1 행인 2016.08.22 4453
3275 당원의 바람을 모아 노동당의 비상을 준비합니다. file 노동당 2019.09.10 4443
3274 반성합니다. 4 문성호 2018.03.01 4379
3273 중앙당 파행 인사에 대한 <당의 미래> 입장 file 당의미래 2016.06.03 4352
3272 [최승현선본] 사회변혁노동자당 이종회 대표님의 지지방문 file 최승현선본 2016.04.11 4339
3271 2013년 8월 평화캠프를 스스로 그만뒀을 때의 기억 3 人解 2018.02.01 4338
3270 당원들에게 드립니다. 4 박정훈 2018.02.26 4316
3269 서상영, 이민정님의 사회당계 폭로에 대한 의견(麻.苦님 답변 추가) 39 enmir 2018.04.17 4293
3268 구형구 총장의 사실관계 주장에 대한 의견 12 이장규 2016.05.31 4224
3267 언더조직 내부고발에 대한 문화예술위원회 운영위원회의 입장문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18.02.06 4215
3266 다시 긴 호흡으로 새로운 사회 변화를 만들어가기위해 우리가 할 일을 해나갑시다. 노동당 2017.05.11 4206
3265 당 지도부에게 반칙에 맞서 특단의 대응을 요구한다! 18 오창엽 2016.06.17 418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9 Next
/ 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