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당원 여러분, 그리고 서울 시당 당원여러분,


가장 먼저, 지금까지의 당의 상황과 그리고 미래에 대하여 고민하셨던 여러분들께서 제가 그 고민을 나누며 함께 계속할 수 있도록 허락해 주심을 감사 드립니다. 제가 앞에 나섰으나, 저 혼자는 감당하지 못 할 일이라는 것은 여러분들께서 익히 알고 계시리라 생각하며, 오직 당원 여러분들과 함께 우리가 원하는 세상을 향한 길을 걸어 가겠습니다.


오늘 우리가 살아 내고 있는 이 체제 삶의 조건 모두가 우리 이전에 살았던 그리고 지금 살고 있는 우리가 이룬 영광/성공+오욕/실패+무관심의 결과라는 것은 여러분 모두가 아시리라 생각합니다.  이제 저는 새로운 책임을 맡아 앞 사람에게서 깃발을 넘겨 받아 계속 걸어 가려 합니다. 얼마나 갈 수 있을지는 모르지만, 우리가 함께 걸어간 그 만큼까지 우리의 깃발을 넘겨 받는 이는 다시 길을 만들 필요는 없겠지요. 


그날까지 저는 우리의 길을 가겠습니다. 계속 함께해 주시기 바랍니다. 곧, 각종 당 활동 중에 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석정 드림

  • 유용현 2019.11.17 23:13
    같은 뜻(동지)으로 동행 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 Julian 2019.11.18 16:05
    함께 우리의 길을 가겠습니다. 김석정 동지
  • 지봉규 2019.11.19 19:35
    축하드립니다~
  • 나도원 2019.11.19 22:32
    잘하실 것 같습니다. ^^ 투쟁!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40693
3165 해고 하시면 됩니다. file 박성훈 2016.06.03 2188
3164 항공승무원과 객실승무원 편, 허영구의 노동시간 이야기 딱따구리 2016.04.06 5427
3163 함께해주세요 | 지금, 여기, 함께 마음돌봄에 대하여 1 file 하윤정 2016.12.14 1485
3162 함께해 주세요 이근선 2018.08.30 1373
3161 함께 쉬며 서로 돌보는 1박 2일의 시간, <자기와 연대, 우리의 연대> file 하윤정 2018.01.28 1184
3160 함께 귀농이 왜 좋은가? 윤희용 2016.07.31 1370
3159 한부모 당원입니다. 2 승리 2018.05.04 1541
3158 한국원자력연구원은 행정처분에 대한 일체의 불복행위를 중단하라. file 니최 2017.07.07 843
3157 한국 사회갈등 치유할 행동계획은 누가 내놔야 하나 1 딱따구리 2016.03.15 1357
3156 한겨울의 열대야 1 人解 2018.02.04 1443
3155 한 뮤지션의 죽음 뒤 진행한 뮤지션 유니온 현장간담회의 무거움 2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17.06.12 1339
3154 한 말씀 올립니다. 이근선 2016.06.07 1754
3153 한 마디 더 보탭니다. 김강호입니다. 8 김강호 2018.02.12 2790
3152 하윤정 후보를 지지하고 응원합니다. mmhoo8088 2017.01.11 1005
3151 하윤정 마포을 예비후보를 지지하고 선본에 함께하며 2 홍현우 2016.03.17 2400
3150 하루 12시간 30분 홀 서빙하는 노동자 딱따구리 2016.05.30 1330
3149 하늘의 해를 가리지 마라. 윤희용 2016.10.08 2050
3148 피해자를 가장하는 것은 좋지 않다. 3 담쟁이 2018.02.19 2819
3147 피해당사자들의 응어리가 풀리면 해결됩니다 1 민동원 2016.06.19 1776
3146 폭염과 에어콘, 자본주의 대량 생산체제 악순환의 고리에 들어서다. 숲과나무 2016.08.12 1055
3145 폭력행위에 3줄짜리 사과문과 당권정지1개월? 1 박정훈 2016.12.21 2225
3144 포럼 제안에 대하여. (약간의 보충설명) 추공 2016.08.02 1248
3143 평화캠프 상근자? 아니면 김길오씨 장난감 회사 소속 직원? 1 이도 2017.02.21 2693
3142 평화를 위한 성주 사드 반대 투쟁, 청년학생위원회도 함께하겠습니다. file 청년학생위원회 2017.04.30 812
3141 평전을 마치고 9 file 추공 2016.07.05 2901
3140 평전위를 마치고, 전국위를 앞두고 신지혜 2016.07.15 209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4 Next
/ 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