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1077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울 성북당협 권용석입니다.

갓 성년이 되어 사리분별을 하게 되자마자 입당을 했습니다마는, 이제 어떤 시기를 청산할 때가 된 것 같습니다.


돌아보니 제 20대 거의 전부를 사회주의 대중정당의 '당원'으로 보냈습니다. '운동권'에서 이런저런 일들을 한 것이 10대때부터이니... 한 10년 한 것 같습니다.  다사다난했지만 후회는 없습니다.


반추의 결과는 후회가 아닌 죄스러움이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당적을 정리하고자 합니다.  그 동안 당원동지들로부터(이 단어를 쓰는 것도 오늘이 마지막이네요) 수없이 많은 유, 무형의 도움을 받으며 살아왔다고 생각하는데, 제대로 갚지 못한 것이 아쉽습니다. 하지만 '공부'를 제대로 해 보기로 결심한 마당에  당적을 정리하지 않는다면 이런저런 허명들과 더불어 그 말빚을 더 쌓을 뿐이겠지요.


예전에 운동을 처음 시작하며 들었던 말이 생각납니다.



"당(조직)이 없는 사회주의자는 사회주의자가 아니다. 

그리고 혁명가가 당을 선택했다면, 

그 당이 너를 버리기 전에 네가 먼저 당을 버려서는 안 된다."



혁명가는 자신이 옳다고 믿어 선택한 당이 1+1=3 이라 이른다면 그것이 틀렸다고 생각하더라도 대중 앞에서 태연하게 선전할수 있어야 한다고 배웠습니다. 그러나 학문을 하는 이에게 요구되는 덕목은 이와는 다르다고 생각합니다. 그것은 최소한 1+1=3이라고 태연하게 말하는 것은 아닐 겁니다.


그래서,


이제 저는 혁명가도, 사회주의자도 아니게 되었습니다.


그럼 저는 무엇일까요?


지금은 다만 자유롭고자 합니다.






P. S. 현린 대표 동지, 차윤석 사무총장 동지 외 몇몇 분들 직접 뵙고 인사드리려 했으나 여의치 않았습니다. 

건승을 빕니다.


 


  • Julian 2019.12.01 16:21
    권용석 당원님, 나는 당을 새롭게 하기 위해 , 재건하기 위해 새롭게 마음을 먹고 지난달 당직 선거에서 선출된 이주영
    (강서양천 당협위원장과 전국위원) 입니다. 자유로운 상태에서 '공부'를 하시고 나서, 기회가 된다면 다시 당원으로 만나고 싶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2020 총선 슬로건 설문조사 결과 file 노동당 2020.03.23 90
공지 [선거자금모금] 노동당 21대 국회의원선거 선거자금 모금 (중앙당 안내) file 노동당 2020.03.12 1714
공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노동당 준비 현황 종합 안내 file 노동당 2020.02.19 3176
공지 세상을 바꿀 노동당의 국회의원 예비후보들을 후원해주세요. file 노동당 2020.01.20 1301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37973
3126 공공병원 중심의 국가주도 의료체계 확립하자 숲과나무 2020.02.02 273
3125 [문화예술위원회 제3의 성장을 위한 제3의 출마사] file 현린 2020.02.02 343
3124 2020년 상반기 서울시당 동시당직 재·보궐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공고 서울특별시당 2020.02.01 403
3123 박노자 교수 초청 좌담회 file 노동당 2020.02.01 574
3122 우한교민들, 아산에서 편안히 쉬다가요. 숲과나무 2020.01.31 288
3121 안녕하세요. 청소년 당원 조민입니다. 41 조민 2020.01.30 1225
3120 [공고] 경기도당 2020년 상반기 당직재보궐선거 (1월 20일자) 경기도당 2020.01.26 346
3119 [부고] 2 레프 2020.01.26 456
3118 "정치혁명 공공무상" 현수막 내걸기 숲과나무 2020.01.22 337
3117 2020년 노동당 서울시당 동시당직 재·보궐 선거 공고 2 file 서울특별시당 2020.01.21 462
3116 [정책위원회] 1월 18일 8회차 회의 스케치 _ 하창민 국회의원 예비후보 간담회 file reddada 2020.01.20 491
3115 [전국위원 이주영] 전국위원회 -1.18 참석 후기(제목과 용어 수정) 1 file Julian 2020.01.19 549
3114 파주걷기모임 신세계 제4회 발걸음 숲과나무 2020.01.19 289
3113 사회주의적 대안을 포기할 수 없는 이유 숲과나무 2020.01.17 329
3112 US의 경제제재와 군사적 위협 숲과나무 2020.01.15 254
3111 어김없이 당비인상!! 2 행운아 2020.01.13 655
3110 [정책위] 1월12일 7차 회의 스케치 file 정상천 2020.01.13 531
3109 대학 평준화 대학 무상교육 숲과나무 2020.01.12 242
3108 <서울남서권 당협합동 신년모임 -스케치-> 1 file Julian 2020.01.11 454
3107 [이-음] 기생충부터 동백꽃 필 무렵까지 프로듀스 하다 : 이-음 편집부가 뽑은 뒤늦은(!) 2019년 문화예술 결산 file rhyme 2020.01.07 347
3106 USSR 아메리카 숲과나무 2020.01.07 317
3105 [서울 남서권 당협합동 신년모임 초대 (1월 11일)-장소 알림!- ] 1 Julian 2020.01.05 413
3104 세월호 진상규명 더불어민주당은 응답하라 숲과나무 2020.01.02 243
3103 청산과 극복이라는 당면과제 숲과나무 2019.12.28 442
3102 노동문제를 중심으로 당원동지들께서 현수막 100장을 걸었습니다 file 경기도당 2019.12.27 407
3101 [정책위] 12월22일 정책위 회의 스케치3 3 file 김수진-jazzes 2019.12.24 57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3 Next
/ 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