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노동당 개헌안 의견 수렴
2017.11.08 11:06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조회 수 9105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노동당 후원안내




안녕하세요? 홍세화입니다

노동당 당원 여러분께, 그리고 당원은 아니더라도 평소 노동당의 지향과 활동에 함께 해주신 지지자분들에게 이 글을 씁니다.

촛불을 떠올려도 괜찮겠지요, 아무리 거대한 ‘사회적 기포’도 시간이 흐르면 잦아들기 마련입니다. 변혁적 국면은 다시 정치로 귀결될 수밖에 없는데, 한국처럼 진보좌파정당이 취약한 사회에서는 정치 또한 실종되고 그 자리에 통치와 행정만 남게 됩니다. 자발적으로, 그러나 조직적이기보다는 개별적으로 촛불을 들었던 시민들의 대부분은 지금 청와대와 국회를 바라보는 객체가 되어 혹은 찬사를 혹은 불만의 소리를 내고 있습니다. 무릇 기존의 것을 무너뜨리는 일보다 새로운 것을 이루는 일이 훨씬 더 어려운 법입니다. 박근혜 정권을 무너뜨리는 데에는 성공했지만, ‘이명박근혜 이후’를 설계하고 형성할 정치의 힘, 다시 말해, 노동자와 농민 그리고 서민의 삶의 조건을 완연하게 개선시킬 정치의 힘은 그 어디보다도 튼실한 진보좌파정당에서 나옵니다.

원외소수정당이고 약체인 노동당이지만 지나치게 오른쪽으로 치우친 한국의 정당구조에 끝내 투항하지 않고 오히려 왼쪽으로 끌어당기는 정치적 결사체로 남아 있는 것만으로도 그 존재이유는 충분하고 뚜렷합니다. 제가 주변 사람들한테서 “아직도 노동당에 남아 있냐?”라는 질문을 들을 때마다 “죽는 날까지 남아 있을 것이다.”라고 답하는 것도 그 때문이며, 이 자리를 빌어 다시금 여러분에게 노동당 후원에 적극적으로 참여해달라고 호소하는 것도 그 때문입니다.

이명박근혜 패거리를 떠올리면 금세 알 수 있듯이, 그들은 상대적으로 열성적입니다. 광신과 사익추구에는 그 안에 열성이 내재해 있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그들보다 더 열성적이려면 의지로 그것을 결합시켜야 합니다. 다시금 힘을 기울여주시기를 간곡하게 당부합니다.


후원안내

  • 후원해 주신 금액 중 연간 10만원까지는 전액 세액공제 혜택을 받습니다.
  • 10만원을 초과하는 금액도 소득공제 혜택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 단일 후원회 기부는 연간 500만원까지 가능합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정치후원금센터를 이용하여 기부하시면 신용카드, 휴대폰, 계좌이체, 간편결제(카카오페이, PAYCO) 등 다양한 결제방법을 선택해 기부하실 수 있습니다.

선관위 정치후원금센터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정치후원금센터를 통해 후원하실 수 있습니다.
  • 추가 양식이 필요 없이, 후원금센터에 남겨주신 정보로 기부금 영수증이 발급됩니다.
  • 기부금영수증은 중앙선관위 명의로 발급되며, 국세청간소화서비스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신용카드, 휴대폰, 계좌이체, 간편결제(PAYCO, 카카오페이) 등 다양한 방법으로 후원하실 수 있습니다.
  • 후원금센터 바로가기

계좌이체로 후원하기

  • 아래 계좌로 직접 계좌이체 하신 후, 버튼을 눌러 양식을 작성해 주십시오.
  • 제공해주신 정보는 기부금 영수증 발급을 위해 사용됩니다.
  • 신한은행 100-032-332847

    예금주 노동당중앙당후원회

    계좌이체 후 정보작성

문의

  • 02)6004-2005, 02)6004-2016
  • laborkr.fund@gmail.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진상조사위원회 중간보고 및 당 대표 담화문 노동당 2018.04.03 978
공지 시도당별 주요 일정 노동당 2018.01.24 2808
공지 30년 만의 개헌 추진에 대한 노동당의 대응은? 3 file 정책위원회 2017.12.20 9007
»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9105
75446 변신님이 댓글 따라...통계자료 분석 예시 newfile 문성호 2018.04.21 163
75445 [전국 당원모임] 노동당 당원 인식 조사 결과 1 file 김한울 2018.04.21 338
75444 [서울시당] 2018년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노동당 서울시당 공직후보자 선출 후보자 등록 결과 공고 서울특별시당 2018.04.20 233
75443 김길오 조직은 자유로운 가해자의 공동체인가요? 통일가해파인가요? + 댓글을 막은 이유 서상영 2018.04.20 576
75442 [안내] 4.21 <전국당원모임> 서울 출발 시간과 장소 알려 드립니다. file 윤철중 2018.04.19 370
75441 [인천시당] 금속노조 결의대회 인천시당 2018.04.19 144
75440 2018 420 장애인차별철폐 인천공동투쟁단 인천투쟁대회 인천시당 2018.04.19 181
75439 아재 뻘타~ 麻.苦 2018.04.19 391
75438 [인천시당] 페미니즘 모임 후기 2 file 인천시당 2018.04.19 298
75437 [응답하라!] "갓치" 하윤정 아닥금지!! 麻.苦 2018.04.19 622
75436 징글징글허다. 1 김철호 2018.04.19 606
75435 김성수님이야말로 바로 아래 이민정님 글부터 읽어보시지요 14 이장규 2018.04.18 974
75434 이장규 당원님에게 - 복습을 미루니 팩트에서 뒤지는겁니다. 6 김성수 2018.04.18 683
75433 [안내] 4.21 노동당 당원이 말하기, 드러내기, 되찾기 <전국당원모임> 1 윤철중 2018.04.18 296
75432 유왕상 신입당원님께 3 문성호 2018.04.18 790
75431 [오픈조직] 진상조사위에 아래와 같은 두가지를 요청합니다. 곤양이 2018.04.18 501
75430 enmir(유왕상) 신입당원님께 : 김길오 사태에 관하여 麻.苦 2018.04.17 887
75429 슬픔과 고통에 대한 예의 1 까치놀(최애란) 2018.04.17 711
75428 [동대문당협] 장애평등교육을 진행합니다. file 용혜인 2018.04.17 196
75427 서상영, 이민정님의 사회당계 폭로에 대한 의견(麻.苦님 답변 추가) 39 update enmir 2018.04.17 2014
75426 [인천시의회 장시정 후보] 장시정 후보의 안전한 인천만들기 기자회견 2 file 인천시당 2018.04.17 163
75425 [인천시당] 남구 제 1선거구 시의원 장시정 후보 주간일정 (04.16-04.22) file 인천시당 2018.04.17 106
75424 조언 서울촌장 2018.04.17 657
75423 김길오 선생님께 서상영 2018.04.17 10232
75422 [경기도의원 예비후보 김광원] 4월 둘째 주 뛰뛰빵빵 김광원 2018.04.16 137
75421 < 삼진 아웃! 퇴장 안 해? 6 > 서상영 2018.04.15 88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02 Next
/ 2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