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2017.11.10 14:07

오늘 노동당을 떠납니다.

조회 수 1355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늘 아내와 함께 노동당을 떠납니다.

97년 국민승리21 부터 20여년을 민주노동당, 진보신당, 노동당으로 당명을 바꿔가며 진보정당의 부부당원으로 살아왔습니다.

아내는 당무로 동분서주하는 남편을 응원하며 외롭고 힘들게 가정을 지켰습니다. 공직선거로 바쁠 때는 후보보다 더 열심히 선거운동을 하였고 기쁨과 슬픔을 함께 하였습니다.

이제 함께 당을 떠나며 아내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합니다.

 

한때 진보정치의 꿈을 함께 꾸었던 동지여러분1

우리는 진보정치 승리의 꿈을 믿으며 긴 세월 어려운 길도 마다않고 신명을 다해 노력했습니다.     다소의 성과에 기뻐하고 다소의 패배에 슬퍼했습니다.

그러나 분열의 누명을 쓴 채 나눠지고 헤어졌습니다.

노동자정치세력화의 결의로 다짐했던 노동중심 진보정치도, 민중의 독자적 정치세력화도, 정치권을 진보 대 보수로 재편하겠다던 구상도 실현하지 못했습니다. 진보정당들은 야당의 일원이 되거나 군소정당으로 나뉘어 정치력을 상실하고 전망을 잃어버렸습니다.

안타깝지만 현시점에서 진보정당운동의 실패를 인정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한때 뜨거웠던 동지애를 그리워하며 미안하다는 말을 전합니다.

 

그리고 사랑하는 노동당 당원동지여러분!

동지들과 함께 노동당 당명의 무게를 이기고 그 깃발을 제대로 세우려 진력하였으나 역부족이었습니다. 당을 떠나간 이들 때문이라고 타박도 하고 남은 이들을 도로사회당이라며 질책도 하였습니다. 그러나 이 또한 나의 부덕과 무능의 결과임을 고백합니다.

이제 당을 떠나지만 노동당이 진보정당의 정체성을 회복하고 민주적 질서를 바로 세워서 노동당당명에 걸맞는 힘있는 당으로 거듭나기 바랍니다.

오늘 우리는 진보정치의 어려운 시기를 경과하고 있지만 노동중심 진보정치의 꿈마져 포기할 수는 없습니다.

새로운 꿈과 희망으로 다시 만날 것을 믿습니다.

노동당과 당원동지들의 건승을 빕니다.

감사합니다.

                                                                            20171110일   노동당 ()대표 이 용 길

  • 멜로디 2017.11.10 18:26
    ㅜㅜ 주르륵..
  • 아녀 2017.11.12 12:57
    13년 평택역 앞에서 쌍용차 관련 이명박근혜 정권을 규탄연설을하시던 진보신당 이용길 대표의 정치인의 모습과 그 후 바로앞 식당에서 김치찌개를 드시며 썰렁한 아재개그를 하시던 인간적인 이용길대표의 모습을 기억합니다. 많은 시간동안 피해대중의 연대와 노동자정치세력화에 노력하신 이용길대표의 헌신에 일개 당원으로써 감사와 존경을 보냅니다.
    이용길 대표님의 건강과 건승을 빕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file 노동당 2017.11.08 974
75198 기본소득 한국네트워크 총회에서 감사패를 받았습니다 newfile 장시정 2017.12.11 17
75197 [관악당협] 2018년 관악당협 송년회를 알립니다. newfile 정상훈 2017.12.11 27
75196 [대구시당]대구경북차별금지법제정연대 출범 기자회견 file 대구시당 2017.12.08 66
75195 [울산시당] 2017년 시당 송년회 file 울산광역시당 2017.12.08 105
75194 이갑용 대표에게 마지막으로 답변을 요구합니다 Alexpark 2017.12.08 685
75193 [부산시당 반핵평화모임] 11월 24일 정기 모임 진행했습니다. 1 file Antwerfen 2017.12.07 154
75192 수요일마다 주안역에서 정당연설회를 이어오고 있습니다 file 장시정 2017.12.07 106
75191 2017 인천시당 송년회(12.16) file 인천시당 2017.12.06 126
75190 [서울시당] 12월 굿즈 노동당 커피 판매 안내 1 file 서울특별시당 2017.12.06 149
75189 ‘나이듦’을 제대로 다루는 의제모임의 명칭(이름)을 지어주세요. 1 신기욱 2017.12.06 191
75188 [지역정치학교 4강] 일상의 자치, 주민들의 자치 file 경기도당 2017.12.06 124
75187 문화예술위원회 의제기구 전환에 대한 대의원 후보자로서의 냉정한 의견 人解 2017.12.06 200
75186 [서울시당x구로금천당협 간담회 안내] file 서울특별시당 2017.12.05 182
75185 노동당 문화예술위원회 대의원 보궐선거 일반명부 후보 인해x人解xhitoke (양석재) 인사드립니다 file 人解 2017.12.05 185
75184 [여성위원회] 차별금지법제정촉구대회 "우리가 연다, 평등한 세상" 같이 가요! file 여성위원회 2017.12.05 138
75183 [대구시당] 굿바이2017파티! 대구시당 송년모임 안내:) file 대구시당 2017.12.05 118
75182 8년여 당직 활동을 모두 마치며 당원 동지들께 드리는 글 3 푸른달(정진우) 2017.12.04 693
75181 (가칭) 반핵평화의제기구 수도권 간담회 후기입니다. 3 file 뚱이성희 2017.12.03 272
75180 노동당 5기 6차 전국위원회 생중계 대변인실 2017.12.02 193
75179 [광주시당] 노동당 광주시당 소소한 송년회 공지 - 12/12(화) 오후7시 / 교육공간 오름 광주시당 2017.12.02 147
75178 [전북도당] 노동당 전북도당 송년의 밤에 초대합니다! file 전북도당 2017.12.01 301
75177 [여성위원회] 11월 활동보고 및 임시운영위원회 결과보고 여성위원회 2017.12.01 597
75176 [경기도당 위원장 편지] 2018 지방선거가 다가온다 나도원 2017.11.30 295
75175 [서울시당] 2017 서울시당 송년회 file 서울특별시당 2017.11.29 312
75174 한국군에 의한 베트남 민간인 학살 문제를 아시나요? 연꽃아래 평화콘서트 <IMAGINE>(12월 10일) file idmail11 2017.11.29 289
75173 강원도당 영동당협 신규당원 3명 최종문 2017.11.28 26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93 Next
/ 28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