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읽고 나누기

증여론

by 니최 posted Jun 13,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증여'란 자기 재산 혹은 물품을 다른 일방에게 무상으로 어떤 조건이나 반대급부 없이 준다는 '선물'을 의미한다. 이런 사전적 의미에 비추어보면 마르셀모스의 《증여론》은 '증여'라기보다는 '교환'에 가까운 일종의 '거래행위'에 관하여 쓰고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 책의 첫머리에 북유럽의 서사시에서 보이는 역설을 인용하며 논의를 시작하는데 그 역설은 '선물은 자발적이지만 실제로는 의무적으로 주어지거나 답례된다'는 것이다. 선물을 '받을경우' 그에 대한 '답례'의 부담은 지금 여기서도 북유럽의 그것과 다르지 않을듯싶다.
모든 '증여'가 실제 '교환' 혹은 '답례'를 전제한다면 그 '최초의 증여'는 어떻게 가능한가. '순수증여'는 가능한가.
수많은 인류학적 관찰과 조사로 쓰여진 경제에 관한 이야기.
1925년에 처음 쓰였다. 그린비출판사.20200613_162200.png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