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1745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21_신년담화문.png

노동당 대표 신년 담화문

 

자본과 적폐에 맞서 전국에서 투쟁하고 계시는 존경하는 노동당 당원 동지들, 그리고 불안과 분노 속에서 고통스러운 나날을 보내고 계시는 노동자·민중 여러분, 무탈하신지요? 노동당 대표 현린, 일터에서 떨어져 죽고, 깔려 죽고, 찢겨 죽은 노동자의 유가족들과 함께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을 촉구하는 단식농성 8일차, 국회 앞 농성장에서 인사드립니다.

 

작년 한해, 기회는 평등하지 않았고, 과정은 불공정했으며, 결과는 정의롭지 않았습니다. 노동시간은 오히려 늘어났으며 실질임금은 하락했습니다. 연이은 부동산정책 실패로 집값은 오르고 공공의료정책 실패로 코로나 대응을 위한 병상은 턱없이 부족했습니다. 누군가는 일터를 잃고 집터를 잃고, 그리고 생명을 잃었습니다. 반면, 누군가는 연일 치솟는 주가와 부동산 가격으로 불로소득을 얻었습니다. 이미 사내유보금 1,000조를 쌓아둔 자본은 경제 위기를 빌미로 다시 수백조의 혈세를 지원받았습니다.

 

촛불의 힘으로 지금 청와대와 국회를 차지한 그들은 우리, 노동자·민중과는 다른 인간들입니다. 연이어 폭로된 그들의 특권과 반칙은, 정부와 국회의 무능과 비윤리성만이 아니라 그들의 계급적 실체를 증명했습니다. 그들에게는, 더욱 확대될 불안정 비정규직 노동과 다단계 하청, 그리고 유통자본의 착취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능력도 의지도 없습니다. 코로나라는 마스크로 우리의 입을 틀어막고 일사천리로 감행한 노동개악과 구조조정은, 경제 위기를 해결한다는 그들의 한국형뉴딜이 과연 누구를 위한 것인지 보여 줍니다.

 

자본주의 체제 자체가 절대다수의 노동자·민중의 착취를 통한, 소수를 위한 특권과 소수에 의한 반칙의 연속입니다. 올 한해, 백신의 보급과 함께 다행히 코로나 국면은 진정될 것이지만, 경제 위기와 불평등은 더욱 심화될 것입니다. 상반기 지자체 보궐선거에 이은 하반기 대선 국면에서, 자본주의 체제의 모순과 계급갈등이 표면화될 것입니다. 불안정 비정규직 노동자, 여성, 청년, 장애인, 성소수자, 이주민 등 노동자·민중이 경제적·정치적 주체가 되는 사회로의 전환을 위한 전장이 될 것이고, 되어야 합니다.

 

노동당은 사회주의 실현을 위한 정치적 무기입니다. 자본주의 체제에 복무하는 자들과는 다른 정치적 목표를 가진 정당인만큼, 우리 정치의 과정과 속도 역시 달라야 합니다. 올해 노동당은, 당의 중장기 전략 수립과 당의 조직 강화 작업을 마무리 짓고, 국내외 사회주의 단위들과의 긴밀한 연대 속에서 전장의 최전선에서 투쟁할 것입니다. 노동자 계급 사이에서는 경쟁 대신 강고한 연대로, 자본가 계급과는 상생 대신 적극적 불화로, 자본주의 너머 사회주의 체제로의 전환을 실현시켜 나갈 것입니다. 절실하고 자랑스러운 이 길에 함께해 주십시오.

 

202114

노동당 대표 현린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촉구 동조단식

현린 대표 활동 노동당 유튜브채널 동영상보기 :

"구독" 을 꼭 눌러주세요

https://www.youtube.com/user/NPP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연말정산 세액공제를 위한 노동당 후원 안내 file 노동당 2020.11.19 8963
공지 [노동당 후원 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61789
76791 [문화예술위원회 영화소모임 <적화회담>] 열 번째 모임에 초대합니다. new 안보영 2021.03.05 16
76790 국제 여성의 날 노동당 당원간담회 [여성으로 산다는 것] 1 newfile 노동당 2021.03.05 23
76789 [슬기로운 당원생활: 3월 주요 일정 안내] 1 newfile 노동당 2021.03.05 25
76788 노동당과 사회변혁노동자당 양당 집행부 간담회 진행 file 노동당 2021.03.05 82
76787 2021 노동당 경북도당 동시당직선거공고 file 경북도당 2021.03.04 17
76786 <성명>LG는 트윈타워 청소 노동자들을 지금 당장 고용승계하라!! 서울특별시당 2021.03.04 22
76785 [공고] 노동당 인천시당 2021년 상반기 당직 선거 공고 file 노동당 2021.03.04 126
76784 [공고] 노동당 대구시당 2021년 상반기 당직 재보궐선거 file 노동당대구시당 2021.03.03 24
76783 평당원들...당신들은 뭐하십니까? 3 대표물고기 2021.03.02 89
76782 영화 번개입니다~~~ <나는 나를 해고하지 않는다> 3 안보영 2021.03.02 133
76781 3월 13일 당원기본교육,장애평등교육 안내 서울특별시당 2021.03.02 65
76780 [공고] 노동당 서울시당 2021년 상반기 당직 재보궐선거 file 서울특별시당 2021.03.02 69
76779 [노동당 영상강의] 디지털 미디어, 어떻게 이해하고 활용할 것인가 file 노동당 2021.03.02 63
76778 [공고] 노동당 경기도당 2021년 상반기 당직 재보궐선거 경기도당 2021.03.02 43
76777 서울시당 9기 3차 운영위원회 회의 서울특별시당 2021.03.01 60
76776 부산 신라대학교 청소노동자 투쟁에 함께해주세요 1 file 베레레 2021.03.01 25
76775 서울시당 강북당협 총회안내 (3/6) 서울강북윤정현 2021.02.28 36
76774 10기 대표단 10대 과제 이행 중간평가 설문 조사 결과 노동당 2021.02.23 278
76773 <성명>서울교통공사, 서울신용보증재단 콜센터는 고객센터 노동자들을 지금 당장 직접 고용하라!! 서울특별시당 2021.02.23 665
76772 <누가 죄인인가?>- 투명 페트병 분리배출제도가 눈 감는 사실 1 노동당 2021.02.22 217
76771 서울시당 강북당협 운영위원회 - 21년 2월 서울강북윤정현 2021.02.16 210
76770 고 백기완 선생님의 명복을 빕니다... 대표물고기 2021.02.15 220
76769 쇠뿔의 시간 노동당의 시간 file 노동당 2021.02.10 1436
76768 9기 2차 운영위원회 회의 결과(210208) file 서울특별시당 2021.02.10 304
76767 노동당 10기 대표단 10대 과제 이행 중간 평가 노동당 2021.02.09 211
76766 <노동당 아시아나케이오 좌담회에서> file 노동당 2021.02.03 23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54 Next
/ 29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