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당원의 바람과 희망, 이제 실천으로.jpg


[현린 비상대책위원장 담화문]


당원의 바람과 희망,

이제 실천으로!


노동당 당원 동지들께, 비상대책위원장 현린, 세 번째 인사드립니다.


오늘로 중앙당 비상대책위원회 활동이 6부 능선을 넘어 섰습니다. 그 동안 비상대책위원회는 노동당의 조직을 재건하고 보존하는 것에 만족하지 않고, 노동당의 바람을 모아 새로운 주체와 실천을 조직하기 위해 노력해 왔습니다. 그리고 당원 동지들의 응원과 참여 속에서 당의 정상화를 넘어 당의 혁신을 위한 새로운 희망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대전과 인천에 이어, 광주, 대구, 전남, 전북 등 광역시도당에서 당원들이 직접 나서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 노동당의 저력을 확인시켜 주셨습니다. 


2019 노동당 캠프.jpg

사진 설명 : 2019 노동당 캠프 1일차 3부 [비상하는 노동당]을 끝낸 후, 참가자들이 각자의 바람을 적은 붉은 색종이를 접어 만든 종이비행기를 들고 기념 촬영을 했습니다. 



2019 노동당 캠프는 이 저력을 바탕으로 성황리에 개최할 수 있었습니다. 전국 당원들이 한자리에 모였고, 전원이 무대에 올라 노동당의 존재와 가치를 밝혔습니다. 당원의 바람을 바탕으로 선정한 8개 주제별(노동운동, 녹색운동, 당원참여, 문화운동, 민주노조, 시민사회, 이론학습, 정치개혁) 토의를 통해 구체적 실천을 제안했습니다. 이틀 날에는 당원들과 함께 남산 옛 중앙정보부 터를 중심으로 역사 산책을 하기도 했습니다. 이 모두가 새로운 경험이었고, 당원들은 기꺼이 참여했으며 환영했습니다.     


캠프 직전 개최한 6기 6차 전국위원회에서는 10기 대표단 선거 일정을 확정했으며, 이에 따라 10월 7일 중앙 선거관리위원회에서 선거 일정을 공고했습니다. 작년 2차 전국위원회에서 합의하지 못한 여성 장애 할당과 투표 기간 관련 당규 개정 또한 마무리 지었습니다. 아울러 당내 기본소득운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기본소득정치연대 직무대행을 선임했습니다. 이제 남은 일은, 캠프에서 모은 당원의 바람과 희망을 전국 각지의 조직과 실천으로 이어가고 확장해 가는 것입니다. 


한편, 우리 당은 일찍이 조국 법무부 장관 지명 철회를 요구했으며, 자본을 위한 사법개혁이 아니라 노동자를 위한 사법개혁을 요구했습니다. 또한 비정규직 및 미조직 노동자 운동과 관련한 일상적 연대 활동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아울러 현장에서 만난 좌파단위들과 함께 공동사업을 준비, 곧 실행에 옮길 예정입니다. 동시에 10월 촛불정국과 11월 노동자대회를 맞이하여 노동당의 존재 가치를 확인시키기 위한 당 차원의 독자적 사업과 참여를 기획하고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10기 대표단 선거 및 전국동시당직선거는 노동당만이 아니라 한국 사회주의 운동의 결집과 강화를 위한 분기점이 될 것입니다. 7월 당대회를 거치며 우리 당에 당원의 의사를 제대로 반영하는 집행기구와 대의기구가 필요함을 확인했습니다. 제2의 촛불정국에서 당원만이 아니라 외부 좌파진영 역시 노동당의 제 역할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비상대책위원회는 이 필요와 기대 유념하면서 남은 임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당원 동지들께서도 이번 선거에 적극적으로 동참하며 책임을 다해 주시길 청합니다.  



2019년 10월 10일

노동당 비상대책위원회 위원장 현린 드림


3차 담화문.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노동당 준비 현황 종합 안내 file 노동당 2020.02.19 2050
공지 [당원공모] 노동당 2020 총선 슬로건을 제안해 주세요! 노동당 2020.02.17 263
공지 [노동당]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집중지원선거구 신청 접수 file 노동당 2020.02.17 137
공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21대 국회의원선거 노동당 비례대표후보선거 선거공고 file 노동당 2020.02.17 193
공지 세상을 바꿀 노동당의 국회의원 예비후보들을 후원해주세요. file 노동당 2020.01.20 822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36917
259 Re: 고민해결 ^.^ 2 김규찬 2008.03.07 1976
258 가입 관련 1 허성호 2008.03.07 1967
257 이미지용 전시용 공천은 줄여나가자-장애인, 비정규직 2 전재일 2008.03.07 2075
256 반짝이 없애 주세요... ^^ 4 성남최씨 2008.03.07 2182
255 다함께가 만약 진보신당에 합류를 요청한다면 11 김모세 2008.03.07 2872
254 가입관련 엄경선 2008.03.07 1610
253 가입했습니다. 5 달봉 2008.03.07 1988
252 [공지사항] 진보신당의 인터넷 위원회를 구성하고자 합니다. 7 관리자 2008.03.07 2772
251 양보합시다. 1 이재성 2008.03.07 2173
250 3.8 세계여성의 날 100주년을 맞이하며 이선희 2008.03.07 1840
249 당원 가입했습니다. 3 이준훈 2008.03.07 1882
248 북한과 주체사상파에 대해서 어떻게 대처해야할것인가... 1 박정호 2008.03.07 2211
247 게시판 관리가 필요합니다. 박정호 2008.03.07 2029
246 비례대표 고민 12 이창우 2008.03.07 2679
245 장애인 운동, 어떤 방향으로 나아갈 것인가? 민중장애인 2008.03.07 2169
244 가입인사 올립니다....그리고 제안 7 아그람쥐 2008.03.07 2292
243 영원한 관악 서민의 벗, 김웅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들러주세요. 1 S-A-M 2008.03.06 2128
242 신장식, 관악에서 희망을 향해 쏘다 -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초대합니다. 3 S-A-M 2008.03.06 1926
241 [총선 홍보 제안] 미래의 예비당원들을 모집합시다. 3 임반석 2008.03.06 1898
240 [확대운영회의, 비례대표안] 민주노동당 오류는 저지르지 말았으면 합니다. 원시 2008.03.06 1996
239 [비례제안] 여성 장애인 특수교사 추천 (장애 + 교육 문제) 두가지 해결가능하다 원시 2008.03.06 2207
238 유럽에서 날아온 진보신당의 건설의 의지 4 관리자 2008.03.06 2413
237 [재공지]최현숙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초대합니다. 최현숙 2008.03.06 2154
236 진보신당 여성부문 조직과 활동을 위하여 1 이선희 2008.03.06 2143
235 [정책홍보 제안] 짜장면(라면)값 동결시키는 진보신당을 찍어주자 ! 17 원시 2008.03.06 2875
234 총선 홍보 제안....자/게에서 올라온 글인데...좋은 아이디어 같습니다... 4 박세진 2008.03.06 222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927 2928 2929 2930 2931 2932 2933 2934 2935 2936 ... 2941 Next
/ 29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