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4538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글보기

이름  
   꿈꾸는 사람  (2008-02-28 17:34:28, Hit : 121, 추천 : 6)
제목  
   진보-좌파 신당의 창당이 난장이 되길 바라며..
진보-좌파 신당이 총선 전 창당(느슨한 형태의 창당이지만)의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 그런데 이 창당 과정이 너무 조용하다. 조용하는 것은 두 가지 의미를 지닌다. 하나는 일이 너무 매끄럽게 잘 진행되고 있다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신당 창당이 활력을 잃고 일부 주도 세력들에 의해 진행되고 있다는 것일 게다.

사실 개인적인 입장으로는 선거 전 신당 창당을 지지한다. 왜냐하면 선거란 공간이 국회의원을 선출하는 공간만이 아니라, 정치 세력을 집결시키고, 이에 기반하여 정당의 생명이 되는 에너지를 확보하는 공긴도 되기 때문이다. 특히 새로운 정당을 만드는 입장에서는 선거란 공간을 잘 활용한다면, 정당의 홍보와 함께 기층 조직을 구성하는 기회를 동시에 가지게 될 것이다.

그러나 하나 조심해야 할 것은 이왕 새로운 진보-좌파 신당을 만들려고 한다면, 그 방향과 대체적인 틀은 선거 전에 구성할 수 있지만, 본격적인 창당의 내실은 총선 후에 이루어져 한다는 것이다. 그러기 위해서는 총선 전 신당 추진 세력들은 자신들의 조직을 확대하면서, 당을 장악하고자 하는 태도는 버려야 한다.(물론 기우겠지만..)  

만약 현 진보-좌파 신당의 조용함이 이런 자기 조직 정비의 측면에서 일부 창당 주도 세력들에 의해 이루어진 것이라면 이는 진보-좌파 신당을 <작은 민주노동당>으로 귀결되게 만들 것이다.

진보-좌파 신당이 <작은 민주노동당>이 되지 않기 위해서는 창당 과정 자체가 시끄러워야 한다. 보다 외연이 확대되고 21세기의 시대적 과제들을 해결하기 위한 진보-좌파 정당이 되기 위해서는, 새로운 목소리와 기존 좌파 세력들을 자기 반성이 결합되지 않으면 안되기 때문이다.

이렇게 새로운 정치적 목소리와 내용이 유입되고, 자기 갱신을 위한 반성적 행위와 실천적 노력들이 뒤섞인다면, 진보-좌파 신당 창당 과정은 결코 조용하게 이루어질 수가 없는 것이다.

그런데 지금 진보-좌파 신당의 창당 과정은 기대한 것보다 너무 조용하다. 민주노동당의 해체라는 비극적인 사건은 역설적으로 진보-좌파 신당의 창당 과정에 언론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그러나 이런 관심은 일시적일 수밖에 없다. 또다른 여론의 관심은 진보-좌파 신당 자체에서 만들어가야 한다. 그런데 진보-좌파 신당은 현재 그런 여론 형성을 만들어내지 못하고 있다.

때론 일이 매끄럽고 조용하게 이루어져야 한다. 그러나 때로는 왁자지껄한 난장이 필요할 때도 있다. 지금이 그런 시기가 아닐까 생각된다. 갈등과 충돌과 소란은 그것이 제대로 활용된다면, 생산적인 결과를 만들어낼 수 있다.

<작은 민주노동당>이 되지 않고 <보다 큰 진보-좌파 신당>이 되고자 한다면, 현 신당 창당의 주도 세력들은 자신들의 정치적 생각과 일정들을 공론의 난장에 내어놓아야 한다. 그리고 자신들과 다른 생각과 방법들을 가진 사람들의 목소리와 결합시켜야 한다. 그리고 그러기 위해서는 자신들의 조직을 내부로 결집시키기보다는 외부를 향해 열어야 할 것이다.

아마도 진보-좌파 신당의 창당 주체들은 지금 이런 방향으로 움직이고자 노력하고 있을 것이라 믿는다. 그러나 보이지 않는 노력은 이제 그만 하고, 창당 과정을 좀더 소란스럽고 해주길 바란다.

다양한 목소리와 방법과 실천들이 어우려지는 창당의 난장을 바라며..
*출처-진보누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2020 총선 슬로건 설문조사 결과 file 노동당 2020.03.23 114
공지 [선거자금모금] 노동당 21대 국회의원선거 선거자금 모금 (중앙당 안내) file 노동당 2020.03.12 1753
공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노동당 준비 현황 종합 안내 file 노동당 2020.02.19 3205
공지 세상을 바꿀 노동당의 국회의원 예비후보들을 후원해주세요. file 노동당 2020.01.20 1313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38016
101 총선에서 우리는 민노당과 어떻게 대치할 것인가 1 왼쪽날개 2008.03.02 4085
100 강원도 산골에서도 힘을 보탭니다.^^ 1 민박집주인장 2008.03.02 13527
99 진보신당 발기인 및 창당준비위원 명단 3 이상모 2008.03.02 7164
98 당명을 제안합니다 = 녹색민생당, 녹민당 강현욱 2008.03.02 3704
97 최현숙 선거 사무소 개소식에 초대합니다. 1 file 최현숙 2008.03.02 8970
96 [공약] 노인층의 정보화 욕구 충족돼야... 2 김규찬 2008.03.02 3923
95 등록금 문제를 총선공약에 넣었으면 합니다. 박정호 2008.03.02 13271
94 가입인사올립니다. 3 왼쪽날개 2008.03.02 4765
93 외국 노동자 추방을 어떻게 생각하나? 2 김정도 2008.03.02 3933
92 추천글) 진보신당으로 희망을 돌려드리겠습니다! 4 관리자 2008.03.02 4863
91 흐뭇하군요 ^^ 정재영 2008.03.02 13686
90 [가입인사] 진정 새로운 진보의 용광로가 되어주길~ 오용호 2008.03.02 3464
89 가입인사 드립니다. 강봉균 2008.03.02 13195
88 가입인사입니다 꾸벅~ 2 김낙규 2008.03.01 13424
87 가입인사 드립니다. 1 김용권 2008.03.01 13101
86 기대해 봅니다. 자칭좌파 2008.03.01 13578
85 당명 제고해주세요. 차라리 "새진보당"이라고 하시든가,, 8 장광열 2008.03.01 4117
84 가입했습니다.. 1 로두스 2008.03.01 13327
83 한반도 대운하 관련 자료 file 김세규 2008.03.01 12158
82 진보예산 수립하여 국민에게 제시하자! - "진보정당의 정책과 공약은 좋은데, 실현가능한가?" 1 file 김규찬 2008.03.01 3727
81 중앙에 요구만 하지말고 지역에서부터 출발하자......총선 관련 게시판.... 김규찬 2008.03.01 4271
80 가입했습니다. 1 강동구 2008.03.01 13457
79 댓글놀이1-당원들이 정책을 만들자. 12 지리산 갈무지터에서 2008.03.01 4009
78 민노당 인천당원 1,100명 집단탈당, 진보신당 추진위 구성 박성수 2008.03.01 3885
77 가입인사 올립니다 새벽길 2008.03.01 3873
76 민노당과의 지역구 조정을 반대합니다. 6 이기중 2008.03.01 427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934 2935 2936 2937 2938 2939 2940 2941 2942 2943 Next
/ 29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