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2019.05.14 07:16

기본소득당이라?

조회 수 3163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과거

진보정의당이

진보라는 이름을 그냥 뗏을까요?

'진보' 자체도 부담스러웠던 것입니다.

그래서 '헌법안의 진보'라는 말도 나오게 된 것이죠.

이름에 걸맞게 정의당은 시민정당으로 가고 있습니다.

또 언제 어떤 이유로 국민정당으로 향하게 될 지 아무도 모릅니다.


그럼

노동당에서 '노동'이라는 이름을 그냥 떼려고 하는 걸까요?

'노동' 자체도 부담스러운 것이죠.

기본소득당, 이건 기본정체를 알 수 없는 당으로 가는 것이죠.

정의당과 마찬가지로 노동을 벗어나면 어디로 튈지 아무도 모릅니다.

오직 '기본소득'에 눈이 먼 사람들만이 알 것입니다.


인간을 착취대상으로

자연을 약탈대상으로 삼는

자본주의 세계체제에서

노동자가 자본이 강요하는 근로자 아님을 선언하고 노동조합으로 모이고 노동당으로 모이면, 그것이 세상을 바꾸는 변치않는 지름길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자본주의 체제에서

노동을 벗어난 진보는 불가능하고

그런 진보는 진보가 아닙니다.

'기본소득'이니 '정의'니 하는 수식어만 다르지 노동을 기반으로 하는 당이 아니라는 점에서 본질은 같습니다.


사회운동정당으로 지역체계와 병렬하여 의제기구 만든다면서 기본소득의제기구를 만들어 놓고, 이제 이것을 당명으로까지 사용하겠다는 발상이 기가 막힙니다.


노동 녹색 농업 여성 장애인 청년 청소년 성정치 문화예술 건강 기본소득 등 많은 의제기구들이 있는데, 여기서 노동을 빼고 기본소득으로 대체하는...


기본소득당이라?


앞날이

기대되는 것이 아니라 뻔해 보입니다.

  • 우진나라임시정부 2019.05.14 12:21
    '농심'이 사명을 '새우깡'으로 바꾸면 '새우깡'이야 조금 더 잘 팔리겠지만, '새우깡'만 팔아서 직원들 먹여 살릴 수 있을지 걱정이네요.
  • 문미정 2019.05.14 14:11
    1. 인간을 착취대상으로
    자연을 약탈대상으로 삼는
    자본주의 세계체제에서
    노동자가 자본이 강요하는 근로자 아님을 선언하고 노동조합으로 모이고 민주당으로 정의당으로 모이는 현실에 대해서도 이야기해 주세요. 문재인의 노동존중을 외치고 있는 노동운동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우리가 외치는 노동은 어떻게 다른가요? 왜 아무도 그 이야기는 하지 않으시죠?
    기본소득당을 주장하는 상임집행위원회의 안에는 노동을 포함한 해방적 의미에 대해 설명하고 있던데요. 그 설명에 대해서는 어떻게 반대하시는지 궁금합니다.

    2. 앞날이 기대되는 것이아니라 뻔히 보이시면 얘기좀 해주세요. 기본소득 당은 어떻게 될것 같으세요? 궁금하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적색모의] 노동당의 전략, 헌법, 교육, 홍보기획안을 함께 만들 당원을 찾습니다. file 노동당 2020.07.06 1054
공지 의제조직연석회의 개최 노동당 2020.07.02 104
공지 노동당 중앙당 당직자 채용 공고 노동당 2020.06.29 218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42106
76440 [문화예술위원회 제3의 성장을 위한 제3의 출마사] file 현린 2020.02.02 525
76439 노동당 문화예술위원회 제5기 위원장 선거 후보등록 결과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20.02.01 663
76438 2020년 상반기 서울시당 동시당직 재·보궐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공고 서울특별시당 2020.02.01 565
76437 박노자 교수 초청 좌담회 file 노동당 2020.02.01 777
76436 노동당 문화예술위원회 제6기 노동당 대의원 보궐선거 후보등록 결과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20.01.31 447
76435 제10기 대표단 선거(여성명부) 및 제21대 국회의원선거 비례대표 후보자 등록기간 연장 공고 노동당 2020.01.31 644
76434 노동당 문화예술위원회 제5기 위원장 선거 후보 등록기간 연장공고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20.01.31 408
76433 우한교민들, 아산에서 편안히 쉬다가요. 숲과나무 2020.01.31 472
76432 안녕하세요. 청소년 당원 조민입니다. 41 조민 2020.01.30 1529
76431 재외선거인 등록신청 및 국외부재자 신고 안내 노동당 2020.01.29 905
76430 당원 기본교육 안내(서울시당,문화예술위원회 공동개최) 서울특별시당 2020.01.28 450
76429 [공고] 경기도당 2020년 상반기 당직재보궐선거 (1월 20일자) 경기도당 2020.01.26 529
76428 [부고] 2 레프 2020.01.26 614
76427 "정치혁명 공공무상" 현수막 내걸기 숲과나무 2020.01.22 504
76426 [중앙당] 당권회복 안내 노동당 2020.01.22 1215
76425 2020년 노동당 서울시당 동시당직 재·보궐 선거 공고 2 file 서울특별시당 2020.01.21 683
76424 2020.01.18. 6기 7차 전국위원회 사진 모음 file 노동당 2020.01.21 776
76423 노동당 문화예술위원회 상반기 전국동시당직선거 공고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20.01.20 571
76422 [정책위원회] 1월 18일 8회차 회의 스케치 _ 하창민 국회의원 예비후보 간담회 file reddada 2020.01.20 712
76421 세상을 바꿀 노동당의 국회의원 예비후보들을 후원해주세요. file 노동당 2020.01.20 3372
76420 [전국위원 이주영] 전국위원회 -1.18 참석 후기(제목과 용어 수정) 1 file Julian 2020.01.19 720
76419 파주걷기모임 신세계 제4회 발걸음 숲과나무 2020.01.19 416
76418 제 2회 임동이배 '현수막 경진대회' 쌀 발송을 마쳤습니다. *착란* 2020.01.17 439
76417 못믿겠다 직접한다! 노동자 국회의원 후보 하창민 ♥하창민을 후원해 주세요♥ file 지봉규 2020.01.17 872
76416 사회주의적 대안을 포기할 수 없는 이유 숲과나무 2020.01.17 469
76415 당원교육 안내 노동당 2020.01.16 62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946 Next
/ 29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