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884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지난 5월 16일, 페미니즘 부속강령안 설명 & 토론회를 충남 당진에서도 진행하였습니다.

페미니즘 부속강령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때에도, 그 이후 긴긴 뒷풀이를 가졌을 때에도 따뜻한 말씀들을 많이 해주신 충남 당원분들이 마음에 많이 남는 시간이었습니다. (돌아갈때는 직접 만드신 매실청을 선물로 받기도 하였어요!) 페미니즘에 대한 공부도 하시고 고민을 많이 하신 분들과 노동당, 그리고 페미니즘 부속강령안에 대한 대화를 나눈 시간이 참 즐거웠습니다.


페미니즘 부속강령안 충남.jpg


> 카메라 화면을 보며 포즈를 잡고 있는 당원들. 노트북 화면이 켜져있고 책상엔 다과와 음료, 자료가 인쇄된 종이가 올려져 있다.


5월 16일에도 어김없이 " 한국 사회를 둘러싼 여러 페미니즘과 관련된 문제 중나에게 가장 기억에 남았던 문제는 무엇인가요?" 라는 질문으로 부속강령안 설명회&토론회가 시작되었습니다. 안희정 사건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는 의견을 주신 분도 계셨고, 상의 탈의 시위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말씀하신 분도 계셨습니다. 


페미니즘 부속강령안에 대해 설명드리고 피드백을 받는 시간에는 여성이 경험하는 폭력 부분에 가정 내부의 폭력에 대해 조금 더 자세하게 쓰여지면 좋을 것 같다는 피드백이 나왔습니다. 가정 내부에서 일어나는 폭력은 가정 내부의 권력이 어떻게 배분되어 있는지의 문제를 현상적으로 바라볼 수 있는 문제이자 사회에서 '사적인 것'으로 치부되는 가장 대표적인 사례일 것입니다. 이후 부속강령안이 글로 작성할 때 이 부분을 추가하기로 하였습니다. 


그 외에 여성의 신체를 도구적으로 사고하는 정책에 대해 조금 구체적인 예시가 추가되었으면 좋겠다는 의견이 나왔습니다. 국가가 인구 재생산을 위한 도구로서 여성 신체를 사고한다면 그것이 직접적으로 드러나는 정책이나 법률 항목들이 무엇인지 추가하면 이해에 용이할 것으로 보인다는 의견이었습니다. 


충남 페미니즘 부속강령.jpg


> 상 위에 반찬과 밥이 올라와있다.  당원들이 상을 중간으로 둘러 앉아 있다.


페미니즘 부속강령안 설명 & 토론회 이후 함께 맛있는 밥을 먹었습니다. 직접 만드신 반찬을 주셔서 너무 감사한 마음으로 싹싹 모두 먹었습니다! 뒷풀이에서는 페미니즘 부속강령안에 대한 이야기 말고도 노동당의 당대회나 일상의 이야기를 많이 나눌 수 있는 자리였습니다.


따뜻하게 맞이해 주시고, 많은 이야기를 들려주셨던 충남 당원분들께 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아쉽게도 부속강령안 설명&토론회에 참석을 하지 못하신 당원 분들께는 자료를 넘겨드리고 의견을 받는 시간을 가지고자 합니다. 언제든 부담없이 연락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 문의 : 010-5572-0922(신민주)


* 페미니즘 부속강령안의 내용은 지역 간담회를 통해 점차 수정, 보완이 되고 있습니다. 참여해주신 분들 중, 이메일 및 전화번호를 남겨주신 분들께는 최종 수정본을 보내드리고자 합니다.


* 자료를 요청하신 분들께도 최종 수정본을 따로 보내드리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노동당 준비 현황 종합 안내 updatefile 노동당 2020.02.19 1468
공지 [당원공모] 노동당 2020 총선 슬로건을 제안해 주세요! 노동당 2020.02.17 145
공지 [노동당]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집중지원선거구 신청 접수 file 노동당 2020.02.17 65
공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21대 국회의원선거 노동당 비례대표후보선거 선거공고 file 노동당 2020.02.17 93
공지 세상을 바꿀 노동당의 국회의원 예비후보들을 후원해주세요. file 노동당 2020.01.20 770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36742
76304 [현린 연서] 우리들의 가장 빛나는 순간, 노동당의 시간을 찾아 8 file 현린 2019.10.30 1463
76303 [나도원 공약] ‘신노동당 프로젝트’ 시작하여 ‘역동하는 노동당’을 만듭시다 file 나도원 2019.10.29 1076
76302 [부산시당 고문 간담회-'좌파 정당의 길을 찾아서'] 이갑용 고문 간담회 file 부산광역시당 2019.10.24 579
76301 노동당 제10기 대표단 선거 유세 일정 file 노동당 2019.10.24 2068
76300 주4일노동 비정규철폐 현수막 내걸기 숲과나무 2019.10.23 535
76299 [사무총장 출마의 변] 진보좌파 정당의 길로 함께 나아갑시다 9 file 차윤석 2019.10.23 963
76298 [노동당 경북도당] 2019년 동시당직 재·보궐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 공고 (최종) 경북도당 2019.10.23 695
76297 [중앙선거관리위원회]2019년 서울시당 동시당직 재·보궐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공고 1 서울특별시당 2019.10.22 894
76296 서울시 성북구 장위전통시장 대체시장 촉구 집회를 진행했습니다 신희철 2019.10.22 516
76295 [정책위원회 의장에 출마하며] ‘익숙하지 않은 길’을 가볼 용기가 필요한 때입니다. 16 file 정상천 2019.10.21 1014
76294 개혁에는 계급이 없다. 숲과나무 2019.10.21 560
76293 [서울시당 위원장 출마 인사] 11 노체 2019.10.20 1251
76292 [보궐선거 출마인사 이주영] 서울 2권역 전국위원 일반명부 13 Julian 2019.10.19 1042
76291 크레타 툰베리는 심각한데 숲과나무 2019.10.19 749
76290 부대표 후보 송미량 짧은 인사 드립니다. 12 신나라 2019.10.18 1318
76289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제10기 대표단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 공고 1 노동당 2019.10.18 2537
76288 [출마선언] “예술적인 좌파정치 아름다운 좌파정당” - 대중적 좌파동맹으로 사회주의 대중정당을! 32 file 나도원 2019.10.18 1462
76287 [당대표 출마사] 붉은 시간으로의 동행을 청합니다. 41 file 현린 2019.10.17 2494
76286 [공고] 인천시당 당직 재선거 공고 file 인천시당 2019.10.15 639
76285 조국사퇴를 보면서 숲과나무 2019.10.15 721
76284 [수정공고] 2019년 노동당 서울시당 동시당직 재·보궐 선거 공고 1 file 서울특별시당 2019.10.14 743
76283 문미정 前 당원의 75933번 게시물 人解 2019.10.14 1049
76282 비정규노동위원회(준)에 함께 해주십시오 1 비정규노동위원회(준) 2019.10.14 735
76281 탈당합니다 2 모범H 2019.10.14 1104
76280 2019 레드어워드 후보작 추천 받습니다.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19.10.14 671
76279 2019년 노동당 대구시당 동시당직선거 공고 노동당 2019.10.14 44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941 Next
/ 29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