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2019.10.04 09:01

당캠프 참여자 100명 돌파

조회 수 812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D-1.


난세에 영웅이 난단 말은 더 이상 믿지 않지만, 분명한 건 노동당을 지키는 분들은 당이 어려울 때 한 걸음 더 당과 함께 가는 길을 기꺼이 하시는 분들이구나, 라는 감동을 비대위를 하면서야 비로소 느끼고 있습니다. 


태풍으로 곳곳에 피해가 속출했단 소식에 당원 여러분들은 별 일 없으신지 걱정이 됩니다.


광화문과 서초 지역에 모인 촛불들 틈 사이에 꿋꿋이 진보의 양심, 을 고집하는 노동당원들이 있다 생각합니다. 

물론 전략적으로 어떤 교집합에 서는 분들도 계시겠지요. 노동당에게 필요한 대중 지향성과, 압도적인 사회주의 지지의 실현은 작금에 있어 분명히 불가능한 꿈 처럼 느껴지지만, 서로의 입장을 이해해 주고 비난보다 사람을 먼저 생각한다면 속상할 일들은 덜할 것이란 생각을 해 봅니다.


당원분들을 아직도 많이 모르는 저는 내일 저는 새로운 분들을 많이 뵙게 된단 사실이 매우 기대되고 걱정도 됩니다. 그러나 분명한 건 그 어떤 분들이라도 존경하지 않을 수 없을거란 사실입니다. 


앞선 인사지만, 정말 반갑습니다,

그리고 고맙습니다.



당 캠프 신청자가 100분을 넘어섰단 소식을 전하는 차윤석 실장님의 목소리는 보지 않아도 어떤 표정이실지 훤히 보이는 느낌이었습니다. 

진심으로 기뻐하는 마음이 뿌듯하게 전해져와 부득이 공치사를 안 할 수 없네요. 정말 꼼꼼히 이것 저것 챙기시고 동분서주 하셨어요.

특히 비대위원으로서 부족한 저 개인으로선 정말 여러모로 감사한 분이 아닐 수 없습니다. 

정말 고생 많으셨습니다.


또한 비대위원으로 많은 말씀 나누었던 이건수, 이진숙,하창민님, 현린 위원장님, 

덕분에 많이 가까워져서 너무 좋아요. 


준비가 미흡할 수도 있지만, 당원을 아끼는 맘으로 너그러이 즐겨주시면 더욱 감사하겠습니다.


못 오신 분들은, 당이 더 잘 되어 이런 기회들이 많아지도록 노력하겠다는 말씀으로 아쉬움을 달래봅니다.


내일 뵙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노동당 준비 현황 종합 안내 file 노동당 2020.02.19 2083
공지 [당원공모] 노동당 2020 총선 슬로건을 제안해 주세요! 노동당 2020.02.17 289
공지 [노동당]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집중지원선거구 신청 접수 file 노동당 2020.02.17 143
공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21대 국회의원선거 노동당 비례대표후보선거 선거공고 file 노동당 2020.02.17 205
공지 세상을 바꿀 노동당의 국회의원 예비후보들을 후원해주세요. file 노동당 2020.01.20 831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36950
76310 노동당 제10기 대표단 선거 유세 -전남/광주/전북/충남/대전- file 노동당 2019.11.04 519
76309 [서울 강서양천당협위원장 출마 인사 이주영] Julian 2019.11.04 419
76308 파주걷기모임 신세계(to new world) 1 숲과나무 2019.11.02 443
76307 노동당 제10기 대표단 선거 유세 둘째날&셋째날 -대구/경북/부산- file 노동당 2019.11.01 579
76306 2019 노동당캠프 8개 주제 논의 결과 file 노동당 2019.10.31 645
76305 노동당 제10기 대표단 선거 유세 첫째날-녹색/여성/청년 file 노동당 2019.10.30 911
76304 [현린 연서] 우리들의 가장 빛나는 순간, 노동당의 시간을 찾아 8 file 현린 2019.10.30 1480
76303 [나도원 공약] ‘신노동당 프로젝트’ 시작하여 ‘역동하는 노동당’을 만듭시다 file 나도원 2019.10.29 1083
76302 [부산시당 고문 간담회-'좌파 정당의 길을 찾아서'] 이갑용 고문 간담회 file 부산광역시당 2019.10.24 585
76301 노동당 제10기 대표단 선거 유세 일정 file 노동당 2019.10.24 2156
76300 주4일노동 비정규철폐 현수막 내걸기 숲과나무 2019.10.23 541
76299 [사무총장 출마의 변] 진보좌파 정당의 길로 함께 나아갑시다 9 file 차윤석 2019.10.23 974
76298 [노동당 경북도당] 2019년 동시당직 재·보궐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 공고 (최종) 경북도당 2019.10.23 705
76297 [중앙선거관리위원회]2019년 서울시당 동시당직 재·보궐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공고 1 서울특별시당 2019.10.22 904
76296 서울시 성북구 장위전통시장 대체시장 촉구 집회를 진행했습니다 신희철 2019.10.22 523
76295 [정책위원회 의장에 출마하며] ‘익숙하지 않은 길’을 가볼 용기가 필요한 때입니다. 16 file 정상천 2019.10.21 1024
76294 개혁에는 계급이 없다. 숲과나무 2019.10.21 575
76293 [서울시당 위원장 출마 인사] 11 노체 2019.10.20 1257
76292 [보궐선거 출마인사 이주영] 서울 2권역 전국위원 일반명부 13 Julian 2019.10.19 1053
76291 크레타 툰베리는 심각한데 숲과나무 2019.10.19 756
76290 부대표 후보 송미량 짧은 인사 드립니다. 12 신나라 2019.10.18 1338
76289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제10기 대표단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 공고 1 노동당 2019.10.18 2628
76288 [출마선언] “예술적인 좌파정치 아름다운 좌파정당” - 대중적 좌파동맹으로 사회주의 대중정당을! 32 file 나도원 2019.10.18 1474
76287 [당대표 출마사] 붉은 시간으로의 동행을 청합니다. 41 file 현린 2019.10.17 2530
76286 [공고] 인천시당 당직 재선거 공고 file 인천시당 2019.10.15 646
76285 조국사퇴를 보면서 숲과나무 2019.10.15 72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941 Next
/ 29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