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C282476B-CCA1-4BBD-A089-D0CA62B6D6C1.jpeg

 [당선인사] 시대변화에 응답하는 ‘환대의 정치’로 보답하겠습니다.


지난 100여일, 우리 당에 여전히 애정을 갖고 있는 청년당원들과 머리를 맞대고 우리 당의 내일을 그렸던 나날들이 떠오릅니다. 언제나 당을 어려워했던 사람들의 반짝이는 눈을 보며 용기를 내어 출마를 결심한 4명의 후보들이었습니다. 우리의 삶 속에 우리 노동당을 가장 우선하자는 결정을 기꺼이 함께 해준 <파도선본>의 당원여러분들에게 가장 먼저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습니다. 


14번의 유세에서 당권자의 약 10%정도의 당원을 직접 만나고 이야기를 경청했습니다. 당원들이 전해주신 조언과 질문들은 아직도 우리 당의 가능성을 믿는 우리 당원들의 진심을 느꼈습니다. 그랬기에 모든 지역에서 당원분들과의 대화는 언제나 새로운 영감과 용기를 갖게 해주었습니다. 


삶의 큰 전환점을 선택한 저의 결심이 쉽지 않았던 것처럼, 우리 당의 변화를 선택한 당원들의 마음 역시 쉽지 않았을 것입니다. ‘환대의 정치’와 ‘페미니즘 정치’ 그리고 ‘기본소득으로 연결하는 강력한 사회운동정당’과 ‘콘텐츠로 성장하는 정당’은 단 한 번도 시도해본 적이 없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어느 조직에서도 성공하지 못한 새로운 세대를 지지하는 것은 아주 큰 용기가 필요했을 것입니다. 


존경하는 당원여러분, 87년생 여성을 우리 당의 일반명부 대표로 선출해주신 용기에 감사드립니다. 지금 우리 사회에서 형식적 민주주의 한계를 절감하며 더욱 벼랑 끝으로 내몰리고 있는 사람들에게 손 내미는 정당으로 나아가라고, 그리고 그런 정당의 리더십으로 87년 민주주의 이후를 경험하고, 97년 경제위기 이후에 갈수록 삭막해진 시대를 살아온 저를 선택해주셨습니다. 시대 변화에 발맞춰 나아가라는 용기 있는 선택의 무게를 기꺼이 즐기며, 변화하고 성장하는 노동당으로 꼭 보답하겠습니다. 지금부터 우리가 함께 만들 변화에 설레는 나날들을 만들어가겠습니다. 이제, 우리의 ‘함께 꾸는 꿈’을 구체적으로 기획하고 실현해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2019.01.26

노동당 당대표 신지혜 드림


ACD6267D-D304-4184-B972-F33D0CE0C25E.jpeg

FF73F200-41B5-4845-97D5-175342E6D772.jpe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40713
76392 [정책위] 12월15일 정책위 회의 스케치2 file 최냉 2019.12.16 663
76391 파주선물장터 신시(for New market) 숲과나무 2019.12.16 482
76390 공공운수현장활동가회의 회원수련회 강연 1,2 숲과나무 2019.12.16 583
76389 [강서양천 당협위원장]서울 남서권 당협합동송년회 초대장(장소알림) Julian 2019.12.15 537
76388 패배 노동당 코빈 대표 사퇴 의사 숲과나무 2019.12.14 628
76387 [부산시당] 2019년 12월 소식 부산광역시당 2019.12.13 535
76386 파주걷기모임 신세계 제3회 조강철책길 숲과나무 2019.12.12 428
76385 문재인을 문죄인으로 부르고 싶다. 숲과나무 2019.12.12 564
76384 [정책위] 12월 8일 노동당 정책위 회의 스케치 1 file 윤철중 2019.12.10 771
76383 충남도당 당원 모임 안내 노동당 2019.12.09 554
76382 선거법 개정 촉구 경남지역 제정당 긴급기자회견 file 지봉규 2019.12.09 485
76381 겨울캠프 드디어 내일 이네요 file 지봉규 2019.12.06 566
76380 노동당 당원 동지들에게 부탁 드립니다 file 베레레 2019.12.06 1032
76379 선거법 개정 검찰 개혁 현수막 내걸기 숲과나무 2019.12.05 431
76378 [중서사하영도]사하당협 당보 4호를 발간했습니다. 부산광역시당 2019.12.02 517
76377 나쁜 선거제도, 하청-비정규노동, 재개발 재건축에 맞서 경기도당 2019.12.01 446
76376 홍세화 고문께서 출연해주신 팟캐스트를 홍보합니다! 함께 들어요! [EPISODE 1] 지쪼책방 X 홍세화 선생님 오유진 2019.12.01 551
76375 탈당합니다 - '셋째 시기를 청산하라.' 1 야우리 2019.11.30 1280
76374 바야흐로 정치 춘추전국시대 숲과나무 2019.11.30 488
76373 자본주의를 구하러 온 어느 ‘급진 좌파’의 공약 숲과나무 2019.11.30 735
76372 [고문 간담회 '좌파 정당의 길을 찾아서'] 홍세화 고문 간담회 부산광역시당 2019.11.29 519
76371 제안) 당협의 활동보고를 사진도 넣어 1년을 모아 백서를 만들면 어떨까요 file 지봉규 2019.11.28 540
76370 정치후원금센터 홈페이지에서 카드포인트로 정치후원금 (정당 및 정치인) 후원하는 방법 file 지봉규 2019.11.28 604
76369 민주당 + 한국당 = 노동(민생)개악 기득권연대 1 숲과나무 2019.11.27 447
76368 2019년 10월 23일 패스트트랙 성사 및 선거제도 개혁안 통과 결의 시민사회-정치권 공동기자회견 노동당 현린 대표 발언 1 노동당 2019.11.26 531
76367 2019년 11월 23일 선거제도개혁을 위한 여의도 불꽃 집회 현린 대표 발언 1 노동당 2019.11.26 50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2946 Next
/ 29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