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비상대책위원장 담화문 2.jpg


[현린 비상대책위원장 담화문]


당원의 바람으로

비상하는 노동당


태풍에도 흔들리지 않는 일만일천 노동당 당원 동지들께, 비상대책위원장 현린, 안녕을 여쭙습니다.

 

한 달 사이 여러 태풍이 지나갔지만, 반복된 배신과 모략에 이미 단련된 우리에게 이번 태풍은 미풍에 지나지 않았습니다. 기성 정당이 내건, 민주와 자유, 정의와 미래, 그 어느 것도 민중의 삶과는 거리가 먼 낡은 기만임이 명백해졌습니다. 이제 남은 일은 이 낡은 것들을 대체하고 아래로부터 왼편으로부터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는 것뿐입니다. 이 일, 다른 누구도 아닌 우리의 몫임을 알기에, 비상대책위원회도 분투해 왔습니다.

 

8201차 비상대책회의 이후 전국동시당직선거 및 대표단 선거와 노동당캠프를 준비해 왔으며, 집행부 공석이 발생한 대전과 인천의 당원들과 함께 신속하게 각 당부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했습니다. 현대기아차를 비롯한 비정규직 노동자와 이주노동자와의 연대투쟁을 이어가고 있으며, 사회변혁노동자당을 위시한 좌파단위들과 정세토론회를 열어 좌파단위들 간 일상적인 공동사업을 시작하기도 했습니다.

 

97일에는 중앙집행위원회를 열어 전국에서 모인 광역당부 대표자들과 함께 전국동시당직선거 및 대표단 선거와 차기 전국위원회 일정에 대한 협의를 마쳤습니다. 앞으로 비상대책위원회는 확정된 사업계획안에 따라 당원들의 뜻을 모아 당의 기초를 다시 세워 나가는 동시에, 당헌당규를 위반하고 당의 기강을 흔드는 책동에 대해서는 준엄하게 대처해 나갈 것입니다.

 

105일 전국의 당원들과 함께하는 노동당 캠프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지금 이 사회 그 어느 곳보다 많은 바람들이 모여 있는 곳이 여기 노동당입니다. 그리고 지금 노동당은 그 어느 때보다 하나가 되어 있습니다. 이 바람들을 한데 모아 노동당이 다시 비상하는 계기를 만들고자 합니다. 노동당 당원은 무엇을 바라는가? 지금 노동당에 필요한 것은 무엇인가? 제안하며 새로운 바람을 준비하는 한가위가 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우리가 기다리는 누군가는 그 누구도 아닌, 바로 우리, 노동당 당원입니다. 가야 할 길은 멀고도 어두우나, 흔들리지 않고 굳건히 제 자리를 지키고 있는 우리들 누구도 우리의 깃발을 바꾸지 않을 것을 알고 있습니다. 우리는 이미 지쳐 있으나, 어느 때보다 이 사회가 우리를 필요로 하고 있음을 알고 있습니다. 우리, 당원이 주체가 되는 노동당의 정치, 자본과 권력이라는 거대한 적과 맞서 실천하는 정치, 이제 시작합시다.


 

2019910

노동당 비상대책위원회 위원장 현린 드림



2차 담화문.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2회 '현수막 경진대회' 10 *착란* 2019.11.11 198
공지 노동당 제10기 대표단 선거 및 전국 동시당직 선거 투표 안내 노동당 2019.11.11 86
공지 2019년 노동당 세액공제 후원 안내 file 노동당 2019.11.08 84
공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제10기 대표단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 공고 1 노동당 2019.10.18 1498
공지 [현린 비상대책위원장 담화문] 당원의 바람과 희망, 이제 실천으로! file 노동당 2019.10.10 1566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32806
76314 노동당 제10기 대표단 선거 유세 -울산- file 노동당 2019.11.05 215
76313 2019 레드 어워드에 초대합니다.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19.11.04 1176
76312 노동당 제10기 대표단 선거 유세 -전남/광주/전북/충남/대전- file 노동당 2019.11.04 238
76311 [서울 강서양천당협위원장 출마 인사 이주영] Julian 2019.11.04 201
76310 파주걷기모임 신세계(to new world) 1 숲과나무 2019.11.02 165
76309 노동당 제10기 대표단 선거 유세 둘째날&셋째날 -대구/경북/부산- file 노동당 2019.11.01 302
76308 2019 노동당캠프 8개 주제 논의 결과 file 노동당 2019.10.31 363
76307 노동당 제10기 대표단 선거 유세 첫째날-녹색/여성/청년 file 노동당 2019.10.30 498
76306 [현린 연서] 우리들의 가장 빛나는 순간, 노동당의 시간을 찾아 8 file 현린 2019.10.30 1166
76305 [나도원 공약] ‘신노동당 프로젝트’ 시작하여 ‘역동하는 노동당’을 만듭시다 file 나도원 2019.10.29 721
76304 [부산시당 고문 간담회-'좌파 정당의 길을 찾아서'] 이갑용 고문 간담회 file 부산광역시당 2019.10.24 322
76303 노동당 제10기 대표단 선거 유세 일정 file 노동당 2019.10.24 1360
76302 주4일노동 비정규철폐 현수막 내걸기 숲과나무 2019.10.23 267
76301 [사무총장 출마의 변] 진보좌파 정당의 길로 함께 나아갑시다 9 file 차윤석 2019.10.23 667
76300 [노동당 경북도당] 2019년 동시당직 재·보궐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 공고 (최종) 경북도당 2019.10.23 441
76299 [중앙선거관리위원회]2019년 서울시당 동시당직 재·보궐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공고 1 서울특별시당 2019.10.22 611
76298 서울시 성북구 장위전통시장 대체시장 촉구 집회를 진행했습니다 신희철 2019.10.22 272
76297 [정책위원회 의장에 출마하며] ‘익숙하지 않은 길’을 가볼 용기가 필요한 때입니다. 16 file 정상천 2019.10.21 757
76296 개혁에는 계급이 없다. 숲과나무 2019.10.21 327
76295 [서울시당 위원장 출마 인사] 11 노체 2019.10.20 963
76294 [보궐선거 출마인사 이주영] 서울 2권역 전국위원 일반명부 13 Julian 2019.10.19 744
76293 크레타 툰베리는 심각한데 숲과나무 2019.10.19 472
76292 부대표 후보 송미량 짧은 인사 드립니다. 12 신나라 2019.10.18 1060
76291 [출마선언] “예술적인 좌파정치 아름다운 좌파정당” - 대중적 좌파동맹으로 사회주의 대중정당을! 32 file 나도원 2019.10.18 1100
76290 [당대표 출마사] 붉은 시간으로의 동행을 청합니다. 41 file 현린 2019.10.17 181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37 Next
/ 29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