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조회 수 3166 댓글 4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현린.jpg



노동당 당원 동지들 반갑습니다. 예술노동자이자 현장활동가, 무엇보다도 자랑스러운 노동당 당원 현린, 10기 당대표 후보로서 인사드립니다.

2015년 이후 문화예술위원회 위원장으로서 책임을 다하기 위해 치열하게 살아 왔습니다. 위원회 소속 당원들의 힘을 모아 블랙리스트 예술인들과 함께 박근혜 퇴진운동의 선봉에서 투쟁했습니다. 거리에서 광장에서 만난 예술인들과 함께 문화예술계 연대조직을 건설, 문재인 정권의 문화예술정책을 비판하고 개입해 왔습니다. 문재인 정권의 예술인 고용보험 정책의 한계를 처음으로 공론화하고, 이를 통해 한국 역사상 최초로 비정규직 예술인 당사자들의 노동운동을 조직했습니다. 

모두가 과거 좌파정당의 정책과 자원을 재조직했기 때문에 가능했습니다. 책상이나 모니터 앞이 아니라 거리에서 현장에서 뛰어 다녔기에 가능했습니다. 그리고 이 성과는 다시 문화예술위원회의 역량 강화와 확장으로 이어졌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고용노동부 등 중앙 정부와의 교섭과 투쟁 경험을 쌓아 가고 있으며, 이 경험과 역량을 바탕으로 지역문화예술인 조직사업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이제는 불안정 비정규직 노동자 당사자 중 1인으로서 문화예술계를 넘어 다양한 부문의 노동자들과 함께 현장에서 싸우고 있습니다. 

지난 8월 15일 이후에는 비상대책위원장으로 일하며 현재 당의 한계와 가능성을 냉철하게 파악할 수 있었습니다. 2019 노동당 캠프가 증명했듯이, 현재 우리 당에는 당에 필요할 때 언제든 기꺼이 움직이는 당원 100인이 있습니다. 전국에 흩어져 있는 당원을 잇기만 한다면, 앞으로 당에 결합할 당원은 그보다 훨씬 많습니다. 그 동안 당에 대한 관심과 참여가 낮다며 그 책임을 당원에게 전가하고 당의 역량을 과소평가해 왔다면, 이제 냉소와 패배의식에서 벗어나 당원의 참여와 실천을 위한 공간을 마련해 나가야 합니다.

노동당은 한반도 사회주의 운동 100년의 역사를 이어가는 정치조직입니다. 우리는 미래의 사회주의를 꿈꾸는 것을 넘어 현재에서 구체적 모델을 보여주어야 합니다. 한국 사회 최악의 불안정 비정규직 예술노동자이자, 사회주의 현장 활동가인 현린은, 말이 아니라 몸으로 이를 실천해 왔습니다. 당을 통해 성장해 온 저의 조직·정책·선전 역량을 이제 당을 위해 쏟아 붓겠습니다. 당원의 참여와 실천을 위한 공간을 마련하고 지원하는 노동당을 만들겠습니다. 희망을 실천으로 증명하는 노동당,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노동당을 만들겠습니다. 

오직 노동당이기 때문에 가능합니다. 같은 뜻을 가지고 있는 전국의 올곧은 일만 일천 당원이 노동운동을 비롯한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하고 있습니다. 참여희망부문, 직업, 지역, 성별, 연령 등 당원 정보를 토대로 각 지역과 의제에서 당원과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사업을 시행하겠습니다. 당원들의 역량을 공유하고 중앙과 지역, 지역과 의제 공동사업을 기획, 당 조직 재건과 강화에 집중하겠습니다. 이를 토대로 정책위원회를 정상화하여 사회주의 강령에 걸맞은 구체적 정책을 생산해 나가겠습니다. 

한 달여 선거운동 기간을 비롯한 앞으로 2년은 노동당 도약의 전환점이자 한국 사회주의 운동의 분기점이 될 것입니다. 선거운동을 통해 당의 노선을 확인하고 조직을 재건하며 정책 생산의 토대를 마련해 가겠습니다. 고립되고 움츠러들기만 했던 긴 시간에서 벗어나, 현장의 사회주의자들과 함께 사회주의 운동의 재건을 주도하는 노동당을 만들겠습니다. 가장 낮은 곳에서 가장 왼편에서, 혼자가 아니라 당원들과 함께, 여기가 노동당이라고 자랑스럽게 외칠 수 있는 시간, 가장 찬란한 시간들을 만들어 가겠습니다.

이 붉은 시간으로의 동행을 청합니다.

2019년 10월 17일
노동당 당원 현린 드림
 


□ 핵심 
공약

 

당원 교류 및 조직 강화

: 당원 실태조사 및 요구조사 통해 당원 및 활동가의 의제별지역별 네트워크 구축

: 의제별지역별 비당원 교류와 개입을 위한 거점 공간으로 발전

: 중앙과 지역, 지역과 의제별, 지역 시민들과 함께하는 다양한 프로그램 기획 실행

: 중앙집행위원회의 역할을 각 광역당부 간 협력 및 공동사업 기획과 실행으로 확대


지역조직 지원 강화

: 전국 또는 권역별 회의 정례화, 지역조직 활동 공유 및 공동사업 기획

: 지방의회, 주민참여예산, 주민자치위원회 활동을 위한 자문 및 역량 강화 사업 지원

: 기초 및 광역당부 모범사업 공유 및 확대 지원

: 지역-의제 공동사업 기획 및 실행, 지역시민사회 당 인지도 상승과 정치력 강화

 

의제조직 지원 강화

: 의제조직 총괄 연석회의 가동, 활동 및 연구 성과 공유와 공동사업 기획

: 기존 의제조직 회원 확대 및 신생 의제조직 회원 조직 지원

: 의제조직 활동가 지원 구조 마련

: 정부 및 국회 감시기능 수행과 새로운 의제 발굴 및 지선 및 총선 후보 양성

 

정책위원회 정상화

: 의제별지역별 정책위원들로 정책위원회 정상화

: 정책토론회 개최와 기관지 발간 통해 정책연구 성과 검토 및 공유 확대

: 2022년 대통령선거 및 지방선거 대비 공약 생산

: 장기적으로는 정책연구소 설립 토대 구축


매체기능 강화

: 로고와 깃발, 뱃지, 웹자보 등의 시각디자인 개선을 통해 당 이미지 개선

: 선전, 홍보 역량 강화 워크숍 및 매뉴얼 공유 통해 각 당부 선전 활동 지원
: 현장 중심 선전 강화

: 기관지 발간 통해 각 영역 당원 활동, 주요 정치 이슈, 정책 현황 공유

 

핵심의제좌파단위 중심 연대 강화

: 핵심 의제별 현안과 투쟁현장 관련 연대 지원

: 좌파단위들과 공통의제 및 공동사업 통한 일상적 연대 강화

  


 후보 약력

현) 노동당 비상대책위원회 위원장
현) 노동당 문화예술위원회 위원장
현) 문화민주주의실천연대 공동운영위원장
현) 권리찾기 유니온 권유하다 운영위원
현) 예술인소셜유니온 운영위원
전) 문화예술노동연대 공동대표
전) 노동당 2017 당대회 준비위원회 위원
전) 노동당 부문합동운영위원회 의장
전) 노동당 5기 전국위원
전) 노동당 4기 대의원


+ 노동당 당대표 후보가 되기 위해서는 당권자 2% 이상의 추천이 필요합니다. 당대표 후보로서 현린을 추천하시는 당원 동지들께서는 댓글로 소속 당협과 성명을 적어 주시길 청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적색모의] 노동당의 전략, 헌법, 교육, 홍보기획안을 함께 만들 당원을 찾습니다. file 노동당 2020.07.06 1184
공지 의제조직연석회의 개최 노동당 2020.07.02 132
공지 노동당 중앙당 당직자 채용 공고 노동당 2020.06.29 267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42161
76570 일곱번째 권문석추모제를 알려드립니다. file 구교현 2020.05.27 255
76569 이승무 당원이 번역한 '흙의 생태학 -문명의 붕괴와 미래의 씨앗' 을 읽다. file 담쟁이 2020.05.27 209
76568 [예술위원회 프로젝트 하루 첫 모임 후기] 참가하신 분의 후기입니다~ :) file reddada 2020.05.26 220
76567 [예술위원회 프로젝트 하루 첫 모임 공지] 당신이 꿈꾸는 하루는 ? file reddada 2020.05.22 319
76566 사람을 살리는 첫번째 책모임 후기 1 file 쑥~ 2020.05.22 342
76565 [수도권연대요청]범죄재벌 민중가압류를 위한 2차 행동 file 노동당 2020.05.20 347
76564 노동당 부산시당 총선평가 당원모임 후기 file 부산광역시당 2020.05.20 290
76563 우리가 바라는 뉴노멀 숲과나무 2020.05.20 157
76562 [예술위원회 빨간책읽기-1 첫 모임 후기] 이제부터는 '끄니기' file 불어라바람아 2020.05.19 273
76561 [토론회] 노동당 사회변혁노동자당 공동주최토론회 file 노동당 2020.05.19 247
76560 [예술위원회 빨간책읽기-1 첫 모임 공지] file 변신 2020.05.18 276
76559 예술위원회 빨간귀 첫모임 후기 1 file 신기욱 2020.05.15 450
76558 70년간 정치사상탄압 망령 국가보안법을 무덤으로 숲과나무 2020.05.15 180
76557 생태평화위원회 창립총회 연기합니다. 담쟁이 2020.05.14 312
76556 [예술위원회 빨간귀 첫모임] 좋은 음악 혼자 듣지 말고 같이 들어요!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20.05.13 221
76555 노동당 중앙당 예결산위원회의 특별감사 보고서에 대한 서울시당 운영위원회의 입장 file 서울특별시당 2020.05.11 373
76554 [초대]노동당 정책위원회 공개학습모임1탄 file 정책위원회 2020.05.11 864
76553 영화소모임 <적화회담> 첫 모임 후기 3 file 안보영 2020.05.11 467
76552 생태평화위원회 기초당부 등록을 위해 실무팀 회의가 있었습니다. 담쟁이 2020.05.07 295
76551 [비트 2020 모집] 예술과 함께 당신과 나 그리고 세상을 바꿔요! file 문화예술위원회 2020.05.07 1172
76550 <사람을 살리는 책모임> 첫번째모임!!(5월21일,목요일,오후7시,대학로책방이음) file 서울특별시당 2020.05.06 455
76549 부산시당 빚 청산에 도움을 주신 전국의 당원 동지들 감사합니다 베레레 2020.05.06 351
76548 [경계사진] 서울둘레 500리 사진기록 함께하실 분 찾습니다. file 현린 2020.05.05 267
76547 영화 소모임 (가칭) 첫 모임에 초대합니다. file 안보영 2020.04.30 298
76546 공공부문비정규직 제로시대 역행, 불법파견 부천시 CCTV관제센터 부천시장은 즉각 노사 대화에 조건없이 응하라! file 지봉규 2020.04.29 217
76545 책을 읽읍시다. 니최 2020.04.29 37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46 Next
/ 29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