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평

이슈 / 논평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논평_박근혜새해.png


[논평]

새해 첫날 1000만 촛불에 염장 지른 박근혜

- 특검은 증거 인멸하는 박근혜를 즉각 체포∙구속하라!


2017년 새해 첫 날 박근혜는 청와대에 기자들을 불러놓고 대국민 사기극을 펼쳤다. 2016년 12월 31일까지 박근혜 퇴진을 촉구하는 1000만 촛불에 염장을 질렀다. 자기 딴에는 찬물을 끼얹겠다는 얕은 의도였겠지만 이미 엎질러진 물일뿐이다.


직무정지 당한 박근혜에게 기자간담회를 허용한 황교안에게도 책임을 물어야겠지만 국헌문란과 국정농단의 중대범죄의 주범이 거짓으로 일관한 실질적 4차 대국민 간담회를 연다는 것 자체가 어불성설이다. 이는 추가 범죄행위이자 내란행위이다.


최순실을 비롯해 장관, 청와대 수석 등과 공모하여 재벌들로부터 받은 뇌물(죄)에 대해서는 “완전히 나를 엮은 것”이라고 오리발을 내밀었다. 세월호 참사 당시에는 정상근무 했으며 여러 가지 허위사실을 걷어내야 한다고 뻔뻔하게 말했다. 문화계 블랙리스트는 모르는 일이라고 했다. 최순실은 그저 지인일 뿐이며 국정을 좌지우지 않았다고 항변했다.


박근혜는 직무정지 23일 만에 언론에 나타나 어느 것 하나 인정함이 없이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부정하고 반박했다. 1789년 프랑스 대혁명 이후 단두대에 선 루이 16세 왕비 마리 앙뜨와네트가 “내가 왜 죽어야 하는지 모르겠다!”고 항변하던 모습을 연상케 한다.


새해 첫날 한 해의 기대와 포부를 생각하며 휴식을 취하고 있는 국민들에게 또 다시 도전장을 날린 셈이다. 국민들은 박근혜의 3차례 대국민 담화 과정에서 그가 일반 국민들과 소통할 수 없는 인격체라는 것을 알게 됐다. 그래서 40% 지지가 4%로 몰락했다. 이번 신년 기자간담회가 그렇게 새롭거나 놀랄 일이 아니다.


이제는 더 이상 박근혜가 나라의 세금을 낭비하는 자리에 있거나 공중파를 이용하여 이따위 짓을 할 수 없도록 모든 것을 끝내야 할 때가 왔다. 직무정지 23일 동안 한 짓이라고는 자신의 변호인단과 함께 범죄행위 일체는 부정하는 연습만 했다는 것이 드러났다. 자신의 과오에 대한 반성이나 성찰은 눈곱만큼도 찾아볼 수 없다.


측근실세와 핵심 공직자들이 줄줄이 소환되고 구속되는 마당에 자신은 무관하다는 게 제정신인가? 특검은 청와대에 숨어서 철저하게 증거를 인멸하고 있는 박근혜를 즉각 체포∙구속해야 한다. 헌법재판소는 지체 없이 탄핵심판 결정을 내려야 한다. 만약이 특검이 박근혜에 대한 수사에 소홀하거나 헌법재판소가 박근혜 탄핵에 시간을 끌며 미온적인 태도를 보인다면 더 큰 국민적 저항에 부딪칠 것이다.


(2017.1.1.일, 평등생태평화 노동당 대변인 허영구)

서비스 선택
로그인해주세요.
댓글
?
Powered by SocialXE

  1. [논평] 틸러슨 미 국무장관의 대북 대화 제의를 환영한다

    Date2017.12.14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2. [논평] 왜 김영란법의 취지를 훼손하려 하는가?

    Date2017.12.12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3. [논평] 장애인의 노동권은 보장되어야 한다

    Date2017.12.11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4. [논평] 기본소득이 인권이다

    Date2017.12.09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5. [논평] 노동자 갈등 조장하는 한국지엠에 놀아난 정규직 노조

    Date2017.12.08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6. [정책논평] 심사 없는 보편적 사회수당의 좌절

    Date2017.12.06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7. [논평] 토건 적폐 청산을 위한 전면 비례 대표제 도입이 필요하다

    Date2017.12.06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8. [논평] 춘천 성심병원 사측의 노조 탄압을 엄벌하라

    Date2017.12.04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9. [논평] 민영화의 재앙 지옥철을 멈춰라!

    Date2017.11.29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0. [정책논평] 법으로 ‘1주를 5일로’ 만들겠다고?

    Date2017.11.28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1. [논평] 허영구 당원에 대한 일본의 입국 거부를 규탄한다

    Date2017.11.24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2. [논평] 여전히 우리 사회는 사람보다 돈이 먼저다

    Date2017.11.23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3. [논평] 왜 실습하다 죽어야 합니까

    Date2017.11.23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4. [논평] 결단이 필요한 홍준표

    Date2017.11.22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5. [성명] 소성리 폭력 경찰 철수하고, 장비 반입 중단하라

    Date2017.11.21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6. [성명] 숙의 민주주의로 핵발전 사고 못 막는다

    Date2017.11.15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7. [논평] 가난하고 소외된 사람들의 이장님을 기억합니다

    Date2017.11.15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8. [논평] 국정농단 부역자 KT 황창규를 엄벌하라

    Date2017.11.09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9. [논평] 핵재처리·고속로 연구 예산 전액 삭감하라!

    Date2017.11.09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20. [논평] 트럼프는 냉전의 교훈을 직시하는 기회로 삼기 바란다

    Date2017.11.06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 Next
/ 33